광고
광고

경기도, 고액 부동산 취득 93개 법인 지방세 세무조사. 취득세 등 413억 원 추징

휴면법인 악용하여 취득세 중과세 탈루 3개 법인 2억원 추징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1/03 [11:24]

경기도, 고액 부동산 취득 93개 법인 지방세 세무조사. 취득세 등 413억 원 추징

휴면법인 악용하여 취득세 중과세 탈루 3개 법인 2억원 추징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1/03 [11:24]

▲ 경기도청 전경 (사진제공=경기도청)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고액 부동산을 취득한 후 취득가액을 적게 신고하거나 지방세를 감면받은 후 이를 다른 법인에게 매각하는 등 부당한 방법으로 세금을 누락한 법인들이 경기도 세무조사에 적발됐다.

 

경기도는 지난 한 해 동안 고액 부동산을 취득한 도내 93개 법인을 대상으로 지방세 세무조사를 실시하고 과소신고, 부정감면, 무신고 등 법령을 위반한 82개 법인을 적발해 413여억 원을 추징했다고 3일 밝혔다.

 

조사 대상은 50억 원 이상 부동산을 취득하거나 1억 원 이상 지방세를 감면받은 법인 중 시·군에서 조사를 요청한 법인이다. 도는 코로나19인 상황인 점을 감안해 서면 위주로 세무조사를 실시했으며 필요시에만 현장 조사를 했다.

 

위반내용은 ▲지방세 과소신고 61건 ▲부정감면 9건 ▲무신고 10건 ▲중과세 누락 2건 순이다.

 

적발 사례를 보면 대규모 택지개발사업 시행자인 ‘ㄱ’법인은 해당 사업지구 내 도로, 공원 등 사회기반시설 국공유지가 관련법에 따라 법인에 무상 귀속됐다. ‘ㄱ’법인은 이를 취득세 비과세 등으로 오인해 취득세를 신고하지 않은 것이 발견돼 122억원이 추징됐다.

 

골프장을 운영하는 ‘ㄴ’법인은 골프장 내에 콘도미니엄을 신축해 숙박시설로 분양했다. 그러나 일부 숙박시설이 아닌 개인 또는 법인 임직원의 별장으로 사용한 사실이 적발돼 중과세율을 적용받아 취득세 24억원이 추징됐다.

 

제조업을 운영하는 ‘ㄷ’법인은 산업단지 내 토지를 분양받아 공장을 새로 짓고 지방세를 감면받았다. 그러나 직접 사용기간 동안 관계회사에 토지와 공장을 매각한 사실이 적발돼 감면받은 취득세, 재산세 등 지방세 15억 원이 추징됐다.

 

이 밖에도 지방세 신고 탈루․오류 가능성이 높은 재건축조합과 주택조합 8곳 23억 원, ‘휴면법인’ 악용 취득세 중과세 탈루 법인 3곳 2억 원 등을 특별세무조사로 추징했다.

 

최원삼 경기도 조세정의과장은 “대규모 택지개발사업, 주택건설사업, 재건축‧재개발 등으로 고액 부동산 취득 조사대상 건이 꾸준히 증가할 전망”이라며 “누락되는 세원이 없도록 철저한 세무조사를 통한 ‘조세정의’ 실현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yeonggi Province, local tax audit of 93 corporations that acquired high-priced real estate. Additional KRW 41.3 billion, including acquisition tax
 Abuse of dormant corporations and collect an additional KRW 200 million for 3 corporations that evade heavy acquisition tax

 

-Reporter In-Gyu Ha
(Brake News Northeastern Gyeonggi Province) = Corporations who omit tax in an unfair way, such as reporting a small acquisition price after acquiring high-priced real estate or selling it to other corporations after receiving local tax reductions, were caught in Gyeonggi-do tax investigation.

 

Gyeonggi Province announced on the 3rd that it conducted a local tax audit on 93 corporations in the province that acquired high-value real estate during the past year, and found 82 corporations that violated laws and regulations such as underreporting, fraudulent reduction, and non-reporting, and collected more than 41.3 billion won. .

 

The targets of the investigation are corporations that have requested an investigation by a city or county among corporations that have acquired real estate more than 5 billion won or have been exempted from local taxes of 100 million won or more. Doo conducted a tax audit mainly in writing, considering the situation with Corona 19, and on-site investigation only when necessary.

 

Violations are ▲ 61 cases of underreporting of local tax ▲ 9 cases of negative reduction and exemption ▲ 10 cases of non-reporting ▲ 2 cases of omission of heavy taxation.

 

In the case of detection, the “a” corporation, which is the implementer of a large-scale housing site development project, was assigned to the corporation for free in accordance with the relevant laws and the public lands of social infrastructure such as roads and parks in the project district. It was found that the “a” corporation did not report the acquisition tax because it was mistaken for non-taxation of acquisition tax, and an additional KRW 12.2 billion was collected.

 

The “ㄴ” corporation that operates a golf course built a condominium in the golf course and sold it as accommodation. However, it was discovered that it was used as a vacation home for individuals or corporate executives, not for some lodging facilities, and an acquisition tax of 2.4 billion won was added due to the heavy tax rate applied.

 

The “ㄷ” corporation that operates the manufacturing industry received pre-sale of land in the industrial complex, built a new factory, and was exempted from local taxes. However, 1.5 billion won in local taxes such as acquisition tax and property tax, which were reduced or exempted from the fact that the land and factory were sold to affiliated companies during the period of direct use, was collected.

 

In addition, 8 reconstruction associations and housing associations with high probability of failing or failing to report local taxes were collected as 2.3 billion won, and 3 corporations that evade heavy taxation of “dormant corporations” abused acquisition tax 200 million won, etc.

 

Won-sam Choi, head of the Gyeonggi-do tax administration, said, “The number of high-value real estate acquisition investigations is expected to increase steadily due to large-scale housing site development projects, housing construction projects, and reconstruction and redevelopment.” I will try harde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라붐 해인, 고혹적인 이미지·자태 과시..이래도 안 빠져?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