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도, 1년간 코로나19 확진·사망자 통계 발표.1만4,735명 확진. 273명 사망

경기도 코로나19 긴급대응단 5일 정례기자회견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1/06 [19:57]

경기도, 1년간 코로나19 확진·사망자 통계 발표.1만4,735명 확진. 273명 사망

경기도 코로나19 긴급대응단 5일 정례기자회견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1/06 [19:57]

▲ 임승관 경기도 코로나19 긴급대응단장 5일 기자회견 모습 (사진제공=경기도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경기도에서는 지난 1년간 1만4,735명이 코로나19 진단을 받았으며 273명의 확진자가 투병 중 사망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대별로 보면 확진자수는 80대에서 가장 많았으며, 사망자의 92.7%가 65세 이상 고령층이었다.

 

임승관 경기도 코로나19긴급대응단장은 5일 정례 기자회견에서 이런 내용을 담은 2020년도 경기도 코로나19 확진 및 사망 통계를 발표하고 “과거의 오류를 반복하지 않고 새로운 자세로 코로나19 대응에 전력해 도민의 건강과 생명을 지키겠다”고 말했다.

 

경기도에서는 지난 1년간 총 1만4,735명이 코로나19 진단을 받았다. 인구 10만 명당 확진자 수는 경기도의 경우 111.2명이다. 백분율로 0.11%이며, 천 명 당 한 명을 살짝 넘는 수치다.

 

인구 10만 명당 확진자 수가 가장 높은 연령대는 80세 이상으로 10만 명당 223.8명이다. 그 다음은 60대 170.5명, 70대 150.9명, 50대 119.4명 순이었다.

 

지난 1년간 경기도에서는 총 273명의 확진자가 투병 중 사망했다. 사망자의 연령 중위수(중앙값)는 82세다. 사망자 중 92.7%가 65세 이상의 고령층에서 발생했다.

 

코로나19 환자가 폭증했던 지난해 12월 한 달 동안 경기도에서는 7,362명이 확진됐다. 1월부터 11월까지 열한 달 동안 확진된 7,373명과 거의 유사하다.

 

12월 한 달 동안 사망자는 157명이다. 12월 확진 숫자를 분모로 12월 사망자를 분자로 해 단순 계산한 사망률은 2.13%다. 이전 열한 달의 사망률은 1.57%로서 약 1.36배 높아졌다.

 

12월 사망한 157례 중 요양병원, 요양원, 주간보호센터 등 취약시설 관련된 감염 사례는 총 99건이다. 약 63.0%의 사망이 취약시설의 집단감염과 연관돼 발생했다. 전담병원으로 후송되지 못하고 동일집단 격리 조치를 받은 기관 내에서 사망한 사례도 38건으로 조사됐다. 12월 전체 사망자의 약 24.2%다.

 

진단일로부터 사망일까지의 생존 기간도 12월 들어 확연히 짧아졌다. 1월부터 11월까지는 확진 후 사망까지 평균 투병 기간이 18.9일이었다. 하지만 12월에는 13.5일로 약 6.4일 감소해 적절한 중환자 치료 기회가 부족했음을 시사했다.

 

5일 0시 기준, 경기도 확진자 수는 전일 대비 230명 증가한 총 1만5,663명으로, 도내 28개 시군에서 확진자가 발생했다. 일반과 중증환자 병상을 합한 도내 의료기관 확보 병상은 총 915병상이며, 현재 병상 가동률은 82.4%인 754병상이다. 이 중 중증환자 치료 병상은 87개로 68개를 사용 중이며 현재 가동률은 78.1%다.

 

경기도 제3호부터 제10호 등 7개 일반 생활치료센터에는 4일 18시 기준 1,535명이 입소해 55.1%의 가동률을 보이며, 잔여 수용가능 인원은 1,251명이다. 제1호 특별 생활치료센터에는 57명이 입소해 잔여 수용가능 인원 10명이며 가동률은 85.1%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lso, statistics on corona19 confirmed and deceased for one year were released. 14,735 confirmed. 273 deaths
Gyeonggi Corona 19 Emergency Response Team Regular Press Conference on the 5th

 

-Reporter In-Gyu Ha
(Brake News Northeastern Gyeonggi Province) = In Gyeonggi-do, 14,735 people were diagnosed with Corona 19 over the past year, and 273 confirmed patients died during the fight. By age group, the number of confirmed cases was the highest in the 80s, and 92.7% of the deaths were aged 65 or older.

 

Gyeonggi-do Corona 19 Emergency Response Director Lim Seung-gwan announced at a regular press conference on the 5th that the 2020 Gyeonggi Corona 19 confirmation and death statistics containing these contents were announced and said, “Do not repeat the past errors, And I will save my life.”

 

In Gyeonggi-do, a total of 14,735 people were diagnosed with Corona 19 over the past year. The number of confirmed cases per 100,000 population is 111.2 in Gyeonggi-do. It is 0.11% as a percentage, and it is slightly more than one person per thousand.

 

The age group with the highest number of confirmed cases per 100,000 population is over 80, at 223.8 per 100,000. The next was 170.5 in their 60s, 150.9 in their 70s, and 119.4 in their 50s.

 

In Gyeonggi Province over the past year, a total of 273 confirmed cases died while fighting the disease. The median age (median) of the deceased is 82 years old. 92.7% of the deaths occurred in the elderly over the age of 65.

 

During the month of December last year, when the number of corona19 patients exploded, 7,362 people were confirmed in Gyeonggi Province. It is almost similar to 7,373 confirmed cases in the eleven months from January to November.

 

During the month of December, 157 people died. The mortality rate calculated simply by using the number of confirmed cases in December as the denominator and the number of deaths in December as the numerator is 2.13%. The mortality rate in the previous eleven months was 1.57%, an increase of about 1.36 times.

 

Among the 157 cases that died in December, 99 cases were infected with vulnerable facilities such as nursing homes, nursing homes, and day care centers. About 63.0% of deaths occurred due to group infections in vulnerable facilities. There were also 38 cases of deaths in institutions that were not evacuated to a dedicated hospital and were subjected to quarantine measures. It was about 24.2% of all deaths in December.

 

The survival period from the date of diagnosis to the date of death has also been significantly shortened in December. From January to November, the average duration of the disease from confirmation to death was 18.9 days. However, in December, it decreased by about 6.4 days to 13.5 days, suggesting that the opportunity for adequate critical care treatment was insufficient.

 

As of 0 o'clock on the 5th, the number of confirmed patients in Gyeonggi-do was 15,663, an increase of 230 from the previous day, and there were confirmed cases in 28 cities and counties in the province. The total number of hospital beds secured by medical institutions in the province, including those for general and severely ill patients, is 915 beds, and the current bed utilization rate is 754 beds, 82.4%. Of these, 87 beds are used to treat severe patients, and 68 are being used, and the current utilization rate is 78.1%.

 

As of 18:00 on the 4th, 1,535 people entered 7 general life treatment centers, including No. 3 to No. 10 in Gyeonggi-do, showing an operation rate of 55.1% and the remaining capacity of 1,251. 57 people admitted to the No. 1 Special Living Treatment Center, the remaining capacity is 10, and the operation rate is 85.1%.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라붐 해인, 고혹적인 이미지·자태 과시..이래도 안 빠져?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