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도, ‘2021년 경기도 비영리민간단체 공익활동 지원사업’ 공모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1/07 [12:00]

경기도, ‘2021년 경기도 비영리민간단체 공익활동 지원사업’ 공모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1/07 [12:00]

▲ 경기도청 전경 (사진제공=경기도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경기도가 비영리민간단체의 성장 지원과 공익활동 증진에 기여하기 위한 ‘2021년 비영리민간단체 공익활동 지원사업’ 참여 단체를 공개 모집한다.

 

지원 대상은 공고일(2021년 1월 5일) 기준 경기도에 등록된 비영리민간단체로, 선정된 단체에게는 1개 사업 당 최저 500만원~최고 5,000만원의 사업비를 지원한다(자부담은 보조금 지원금액의 10% 이상 조건).

 

공익사업 유형은 ▲시민사회발전 및 사회통합 ▲혁신경제 및 공정사회구현 ▲평화협력 및 국가안보 ▲사회복지 ▲문화관광 및 체육진흥 ▲ 환경보전 및 자원절약 ▲교통 및 안전 등 7개 분야다. 코로나19 등 재난상황을 고려하여 대규모의 행사성(대면, 집합) 사업은 지원 대상에서 지양할 계획이다.

 

지원 사업은 경기도 공익사업선정위원회에서 단체역량(20점), 사업내용(70점), 예산의 타당성(10점) 등을 종합적으로 심의 후 내년 3월 경 선정할 계획이다. 전년도 사업평가결과 상위 우수단체나 민선7기 도정정책을 반영한 사업은 가점을 받을 수 있다.

 

접수 기간은 내년 1월 15일부터 2월 4일 오후 6시까지며, 비영리민간단체 의 주된 공익사업을 주관하는 소관부서별 담당자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사업 설명회는 비대면 온라인 영상으로 대체하며, 영상자료는 경기도 공익활동지원센터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지원절차, 구비서류, 선정절차와 사업신청서 작성법 등 사업 전반에 대한 자세한 설명이 담겨 있다.

 

김장현 경기도 민관협치과장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상황에 맞는 공익활동 지원사업을 발굴․육성할 필요가 있다”며 “비영리 민간단체의 지속성 있는 공익활동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yeonggi-do, '2021 Gyeonggi-do non-profit private organization public service support project' contest

 

-Reporter In-Gyu Ha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Province) = Gyeonggi Province is publicly recruiting organizations to participate in the “2021 Nonprofit Private Organization Public Interest Activities Support Project” to support the growth of nonprofit private organizations and promote public interest activities.

 

The target of support is a non-profit private organization registered in Gyeonggi-do as of the date of announcement (January 5, 2021), and a minimum of 5 million won to a maximum of 50 million won per project is provided to the selected organizations (self-pay is 10 of the subsidy support amount). % Or more conditions).

 

The types of public service projects are ▲ civil society development and social integration ▲ innovative economy and fair society implementation ▲ peace cooperation and national security ▲ social welfare ▲ cultural tourism and sports promotion ▲ environmental conservation and resource conservation ▲ traffic and safety. Considering the disaster situation such as Corona 19, it is planned to avoid large-scale event (face-to-face, collective) projects as support targets.

 

Support projects are planned to be selected around March next year after comprehensive deliberation on group competency (20 points), project details (70 points), and the validity of the budget (10 points) by the Gyeonggi-do Public Service Selection Committee. As a result of the previous year's project evaluation, projects reflecting the top-ranked organizations or the 7th civil election policy can receive additional points.

 

The application period is from January 15th to February 4th of next year at 6pm, and you can submit it by e-mail in charge of each department in charge of the main public service of non-profit private organizations.

 

The business briefing session is replaced with a non-face-to-face online video, and video data can be found in the announcement of the Gyeonggi Public Interest Support Center. It contains detailed explanations of the overall project, including application procedures, required documents, selection procedures, and how to write a project application.

 

Kim Jang-hyun, head of the Gyeonggi-do public-private partnership, said, “As Corona 19 prolongs, it is necessary to discover and nurture a project to support public interest activities that suit the situation.”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라붐 해인, 고혹적인 이미지·자태 과시..이래도 안 빠져?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