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삼성전자-LGU+ 합작 ‘아시아나 갤노트9’ 출시

김다이 기자 | 기사입력 2018/08/20 [13:21]

아시아나항공, 삼성전자-LGU+ 합작 ‘아시아나 갤노트9’ 출시

김다이 기자 | 입력 : 2018/08/20 [13:21]


브레이크뉴스 김다이 기자= 아시아나항공이 삼성전자, LG유플러스와 함께 ‘아시아나 갤럭시 노트9’을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아시아나 갤럭시 노트9은 아시아나항공 고객을 위한 전용 스마트폰으로 아시아나 갤럭시 S7, S8, S9에 이어 네 번째 출시 제품이다. 스마트폰 부팅과 종료 시 아시아나항공 로고가 표출되고 홈화면, 잠금화면, 아이콘 디자인 등에 아시아나항공 전용 테마가 적용된 것이 특징이다.


아시아나 갤럭시노트9은 아시아나항공 홈페이지 이벤트 페이지에서 오는 24일부터 10월 10일까지 한정 기간 동안 정식 판매된다.


통신사는 LG U+이며, 해당 기종은 갤럭시 노트9 128GB와 512GB다. 5만 마일리지 공제 후 출고가에서 60만원 할인된 가격으로 아시아나 갤럭시 노트9 단말기 구매가 가능하다. 현재 판매 중인 아시아나 갤럭시 S9과 합쳐 선착순 5000대 한정 판매하며, 정식 판매 기간 동안 구매 고객에게는 추가로 소정의 사은품도 증정될 예정이다.

 

break9874@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해피투게더4’ 비투비 육성재, “난 관종..쉬는 날 치장하고 돌아다녀”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