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안승남 구리시장, ‘갈매역세권 지구 등 광역교통 先대책’ 추진 점검

갈매역세권, 태릉CC 개발 추진에 따른 광역교통 先대책 後개발 제시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1/10 [09:21]

안승남 구리시장, ‘갈매역세권 지구 등 광역교통 先대책’ 추진 점검

갈매역세권, 태릉CC 개발 추진에 따른 광역교통 先대책 後개발 제시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1/10 [09:21]

▲ 안승남 구리시장 구리시 갈매지구 교통개선 대책회의 모습 (사진제공=구리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구리시(시장 안승남)는 지난 8일 시장실에서 국토교통부가 최근 갈매 역세권지구 등 주거복지 로드맵 지구계획 수립 발표와 관련하여 이에 따른 광역 교통 문제 해결을 위해 관계자들과 대책 회의를 가졌다.

 

이번 갈매지구 교통개선 대책 회의에서는 ▲GTX-B노선 갈매역 정차 ▲경춘선 광역철도 배차간격 단축 ▲경춘선 분당선 직결 ▲서울경전철 연장 ▲갈매역 광역환승센터 신설 방안 검토 ▲산마루로(갈매역)∼화랑로 연결도로 개설공사 ▲갈매 IC 신설 ▲구리포천간 고속도로와 수도권 제1순환 고속도로 분기점 설치 등 종합적인 교통 대책을 점검했다.

 

특히 갈매지구와 인근 개발사업으로 교통수요의 급속한 증가에 따라 장래 대중교통 환승 연계체계 구축을 위해 복합형 갈매역 광역환승센터 신설의 필요성도 제기됐다.

 

아울러 지난해 구리시가 교통정체 해소를 위해 국토교통부 지능형 교통정보시스템(ITS) 구축 공모사업에 선정된 스마트 신호시스템을 갈매동 사거리와 술막 사거리는 물론 갈매지구 중앙로에 구축하여 출・퇴근시 교통체증을 해소하기로 했다.

 

안승남 시장은“갈매역세권지구와 대규모 개발계획으로 급격히 증가하는 교통수요와 광역교통 문제 해결은 GTX-B노선 갈매역 정차 방안 등 다양한 대책과 도로망, 광역교통 확충을 통해 해결해야 한다”며 “특히, 태릉CC 개발 광역교통 개선대책 반영을 위해 지역 주민, 국회와 함께 힘을 모아 국토교통부에 건의 제시한 사업들이 추진될 수 있도록 총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 2018년부터 지속적으로 갈매역 출·퇴근시 배차 간격 축소를 위해 국토교통부에 건의해 왔던 경춘선 상봉 – 마석간 셔틀운행이 지난 1월 4일 확정 발표되었고, 올해 상반기에는 갈매역세권 개발사업과 태릉CC 개발사업에 따른 광역교통 개선계획 확정을 위하여 총력을 다할 것이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Seungnam Ahn, Mayor of Guri, inspected the promotion of “measures against wide-area transportation such as the Galmae Station area”
Propose development of countermeasures for wide area transportation in accordance with the development of Galmae Station area and Taereung CC

 

-Reporter In-Gyu Ha
(Guri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Guri City (Mayor Seungnam Ahn) announced in the Mayor's Office on the 8th that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recently announced the establishment of a residential welfare roadmap district plan for the Galmae Station Area District and other related parties to solve the large-area traffic problem. I had a meeting.

 

At this Galmae district traffic improvement meeting, ▲ stops at Galmae Station on the GTX-B line ▲ Shortened the interval between Gyeongchun Line and Bundang Line ▲ Directly connected to Bundang Line on the Gyeongchun Line ▲ Extending the Seoul Light Rail ▲ Reviewing plans to establish a new Galamae Station Transit Center ▲ Connecting Sanmaru-ro (Galmae Station) to Hwarang-ro Comprehensive traffic measures were checked, such as road construction ▲Galmae IC construction ▲Guripocheon Expressway and Seoul Metropolitan Area 1st Loop Expressway junction installation.

 

In particular, with the rapid increase in transportation demand due to development projects in the Galmae district and nearby areas, the necessity of establishing a complex Galmae station wide area transfer center was also raised in order to establish a public transport transfer linkage system in the future.

 

In addition, to relieve traffic congestion in Guri City last year, a smart signal system selected in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s Intelligent Traffic Information System (ITS) construction contest project was built at Galmae-dong and Sulmak intersection as well as on the Galmae-dong Central Road to relieve traffic congestion when commuting. I did it.

 

Mayor Ahn Seung-nam said, “Resolving the rapidly increasing traffic demand and wide-area traffic problems due to the Galmae Station area and large-scale development plans should be resolved through various measures, such as stopping the GTX-B line, Galmae Station, and the expansion of road networks and wide-area traffic.” “We will do our best to promote the projects suggested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by working together with local residents and the National Assembly to reflect measures to improve wide area transportation developed by Taereung CC.”

 

On the other hand, the city's reunion on the Gyeongchun Line, which had been suggested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since 2018 to reduce the dispatch intervals when commuting to and from Galmae Station was confirmed on January 4, and in the first half of this year, the development of the Galmae Station area. We will do our best to finalize the wide area transportation improvement plan according to the project and the Taereung CC development projec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라붐 해인, 고혹적인 이미지·자태 과시..이래도 안 빠져?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