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조광한 남양주시장, 휴일 설해대책 긴급영상회의 개최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1/17 [23:01]

조광한 남양주시장, 휴일 설해대책 긴급영상회의 개최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1/17 [23:01]

▲ 조광한 남양주시장 17일 휴일 설해대책 긴급영상회의 주재 모습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조광한 남양주시장 17일 휴일 설해대책 긴급영상회의 주재 모습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17일 오후 8시 10분을 기해 경기도 일대에 대설주의보가 발효되어 밤사이 많은 눈이 예상됨에 따라 이날 오후 10시에 설해대책 긴급영상회의를 개최했다.

 

조광한 시장 주재로 열린 영상회의는 박신환 부시장을 비롯해 행정기획실장, 도시관리사업소장, 도로시설관리과장, 16개 읍면동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조 시장은 도시관리사업소장으로부터 설해대책에 대한 총괄보고를 받은 후 각 읍면동장으로부터 제설작업 전반에 관한 추진현황을 차례로 보고받았다.

 

이날 영상회의에서는 18일 새벽부터 내린 눈과 영하권으로 떨어진 기온이 도로 결빙을 유발해 시민들이 안전사고 위험에 노출될 수 있어, 출근길 교통 혼잡을 줄이고 빙판길 안전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상습 결빙지역 등에 대한 제설작업과 한파대비 점검사항 등을 집중적으로 논의했다.

 

조 시장은 “최일선에 있는 읍면동장과 직원들이 돼지열병부터 시작해서 코로나19 대처 등 계속되는 비상근무로 연일 수고가 많다”며 “오늘 회의는 설해대책 뿐만 아니라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2주 연장됨에 따라 다시금 경각심을 갖자는 의미도 있는 만큼 각 읍면동장들은 설해 취약지 현장을 지켜 긴급 대처가 가능하도록 철저히 대비하고 코로나19에 따른 주민 안전을 위한 방역, 홍보 등에도 철저를 기해 주길 바란다”고 지시했다.

 

또한 “제설작업과 관련된 인력과 예산, 장비 등이 실질적인 수요에 맞춰 효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도록 개선하려는 노력도 꾸준히 해줄 것”을 강조했다.

 

한편, 시는 17일 밤 9시부터 도로시설관리과 및 읍면동 도로담당 부서 등 제설담당 직원 150여명이 설해대비 비상근무에 들어갔으며, 기상상황을 예의주시하며 주요 간선도로와 마을안길 등에 대한 신속한 제설작업 추진으로 시민불편을 최소화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Namyangju Mayor Jo Kwang-han holds an emergency video conference for measures against snow damage on holidays

 

-Reporter In-Gyu Ha
(Nam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part of Gyeonggi) = Namyangju City (Mayor Gwanghan Jo) has a heavy snow warning in effect around Gyeonggi Province at 8:10 pm on the 17th, and it is expected that a lot of snow is expected overnight. Held a meeting.

 

The video conference, presided over by Mayor Jo Gwang-han, was held in the presence of Vice Mayor Park Shin-hwan, the head of the administrative planning office, the head of the city management business office, the head of the road facility management department, and the heads of 16 towns and villages. After receiving the general report, each eup, myeon and dong mayor reported the progress of the overall snow removal work in turn.

 

In the video conference on this day, snow falling from the dawn of the 18th and the temperature falling to the sub-zero zone can cause road icing and expose citizens to the risk of safety accidents, so to reduce traffic congestion on the way to work and prevent safety accidents on ice roads, etc. Snow removal work and cold wave preparation checklists were intensively discussed.

 

Mayor Cho said, “The townspeople and staff at the forefront have a lot of hard work day after day due to continued emergency work such as coping with COVID-19 starting with pig fever.” “Today's meeting not only measures against snow damage, but also social distancing due to COVID-19 is extended by two weeks. As there is a meaning to be alert again according to the situation, I hope that the heads of towns and villages will thoroughly prepare for emergency response by guarding the sites of vulnerable areas in the snowy sea, and thoroughly work on quarantine and publicity for the safety of residents according to Corona 19.” .

 

In addition, he emphasized, “We will continue to make efforts to improve the manpower, budget, and equipment related to the snow removal work so that they can be efficiently operated according to actual demand.”

 

On the other hand, from 9 p.m. on the 17th, about 150 employees in charge of snow removal, such as the Road Facility Management Division and the Eup, Myeon-dong, Road Division, etc., have been engaged in emergency work in preparation for the snow and the weather, and quick snow removal work on major arterial roads and village roads, etc. It was announced that it will minimize civil discomfort through promotion.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신민아, 독보적인 아우라 발산..‘패션 아이콘’다운 면모
1/6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