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남양주보건소 치매안심센터, "우수사례 경진대회" 우수기관 선정

보건복지부 중앙치매센터가 주관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1/18 [12:05]

남양주보건소 치매안심센터, "우수사례 경진대회" 우수기관 선정

보건복지부 중앙치매센터가 주관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1/18 [12:05]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보건복지부 중앙치매센터가 주관한 ‘2020 치매안심센터 및 광역치매센터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남양주보건소 치매안심센터가 ‘치매예방 및 인지강화’ 부문 장려상을 수상했다.

 

지난해 처음 개최된 이번 대회는 치매 관련 우수사례를 발굴하고 공유, 확산시키기 위해 시작된 것으로, 전국 150개 치매안심센터가 참여한 가운데 18개소(부문별 최우수 1개소, 우수 1개소, 장려 1개소)의 우수 사례가 선정됐다.

 

남양주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코로나19 확산 이후 비대면 프로그램들을 개발하여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른 휴관에도 불구하고 중단 없는 치매예방 서비스를 제공해 왔다.

 

특히 음성과 터치방식으로 작동되는 AI 돌봄 로봇 ‘효돌이․효순이’와 비대면으로 인지활동교구를 전달한 후 밴드 어플로 교육하는‘뇌 건강 지킴이’ 프로그램은 치매 환자 및 가족에게 높은 호응을 받았다.

 

백종숙 남양주보건소 치매건강과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 되고 있는 요즘 치매 발생 사각지대를 줄이고, 모든 연령층을 대상으로 치매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자 한다.”라며 “치매에 대한 예방 의지를 고취시킬 수 있도록 치매 예방·관리 등 치매통합관리서비스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남양주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지난해 12월부터 유튜브를 통해 원예치료, 쿠킹클래스 등 다양한 주제로 치매예방교육을 제작, 방송하며 코로나19 시대 치매 환자와 가족들을 위한 비대면 서비스를 계속해서 확대해 나가고 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Namyangju Public Health Center Dementia Relief Center, selected as an excellent organization for “Excellent Case Contest” by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Reporter In-Gyu Ha
(Nam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Namyangju Health Center's Dementia Relief Center won the Encouragement Prize in the'Prevention of Dementia and Enhancement of Awareness' at the '2020 Dementia Relief Center and Regional Dementia Center Excellent Case Contest' hosted by the Central Dementia Center of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

 

First held last year, this competition was initiated to discover, share, and spread excellent cases related to dementia. Among 150 dementia relief centers nationwide participated, 18 places (1 best place, 1 place best, 1 place encouragement) A case was selected.

 

The Namyangju Health Center Dementia Relief Center has developed non-face-to-face programs since the spread of Corona 19 and has provided uninterrupted dementia prevention services despite the closure due to social distancing.

 

In particular, the “Brain Health Keeper” program, which delivers cognitive activity lessons non-face-to-face with AI caring robots “Hyodol-i and Hyo-soon-i” operated by voice and touch, and then trains them with a band app, received high praise from dementia patients and their families.

 

Paik Jong-sook, head of the dementia health department at Namyangju Health Center, said, “We are trying to reduce the blind spots of dementia and improve awareness of dementia among all age groups.” We will do our best to provide integrated dementia management services such as prevention and management.”

 

Meanwhile, the Namyangju Health Center Dementia Relief Center has been continuously expanding non-face-to-face services for dementia patients and their families in the age of Corona 19 by producing and broadcasting dementia prevention education on various topics such as horticultural therapy and cooking classes through YouTube since last December. .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신민아, 독보적인 아우라 발산..‘패션 아이콘’다운 면모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