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기획보도] 2021년 양주시‘생명존중·지역중심·신성장 활력’을 향해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1/23 [15:13]

[기획보도] 2021년 양주시‘생명존중·지역중심·신성장 활력’을 향해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1/23 [15:13]

▲ 이성호 양주시장 (사진제공=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양주시가 2021년 시정 운영 목표로 ‘생명 존중, 지역 중심, 신성장 활력 양주 구현’을 설정했다.

 

이는 코로나19 이후의 급격한 환경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함과 동시에 경기북부 중심도시로 도약하겠다는 의지를 반영했다.

 

또한, ▲넥스트노멀 시대 진입에 따른 비대면·디지털 전환의 신속하고 유연한 대응, ▲지역의 자원을 활용한 지역 가치 재발견, ▲양주형 뉴딜사업을 통한 미래 성장 발판 마련 등을 시정 기본방향으로 삼고, ‘생명(LIFE)·지역(LOCAL)·활력(VITALITY)’의 핵심가치가 담긴 6대 분야 21개 세부 전략과제 시행에 역량을 집중한다.

 

이성호 양주시장이 신년사를 통해 밝힌 바와 같이 양주시의 2021년은 코로나19 위기의 시대를 극복하고 새로운 10년의 더 큰 도약을 준비할 대전환점일 것이다.

 

■ 빠르고 강한 지역경제 회복에 주력

 

시는 지역산업 경쟁력 강화와 지역 특성에 맞는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통해 코로나19로 침체에 빠진 지역경제 회복에 주력한다.

 

‘청년 미래로 일자리사업’,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사업’ 등 안정적인 세대별 맞춤형 일자리사업을 비롯해 비대면·디지털 채용방식 변화에 대응한 인공지능(AI) 면접체험 프로그램과 실시간 화상면접 지원서비스 등 언택트 취업지원 서비스를 확대 운영한다.

 

‘공공근로사업’,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등 다양한 공공분야 일자리를 제공하고 생활방역 안전망 강화를 위한 ‘지역방역 일자리사업’ 등을 통해 취업 취약계층의 고용 유지와 소득안정을 도모한다.

 

지역 내 중소·중견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환경·판로·자금 등 3대 분야 지원사업을 확대하고 온라인 해외전시회 플랫폼 구축, 스마트 공장 보급·고도화 등 신성장 산업 기반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제조융복합 혁신지원센터 건립 사업의 차질없는 추진으로산업구조 고도화, 제조융복합 지원체계 구축 등 신성장 산업기반을 마련하고 양포동 섬유패션위크 옴니채널 운영과 경기북부 패션디자이너 UP-스토어의 신속한 건립으로 섬유기반의 전통 지역산업을 체계적으로 육성한다.

 

코로나19로 매출 급감 등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의 경영안정 도모를 위해 소상공인 지원사업 알림 카카오톡 채널 서비스, 법적 분쟁·세무 관련 고충 상담서비스 등을 추진하고 비대면 소비 확산 추세에 따라 경기도 공공배달앱 운영을 통한 디지털 경쟁력 확보에 나선다.

 

지역상권 활력 제고와 자금의 역외 유출 방지 등을 위해 지역화폐인 양주사랑카드 발행규모를 정책발행 46억원, 일반발행 500억원 등 총 546억원으로 확대하고, 소상공인 대상 카드수수료 지원, 신규 정책수당 발굴 등 지역화폐 활성화 시책을 추진한다.

 

▲ 양주테크노밸리 조감도 (사진제공=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미래 성장동력 확보에 역량 ‘집중’

 

시정발전 동력과 미래 성장기반 확보를 위해 양주 뉴딜사업 추진, 광역교통망 조기 구축 등 새로운 성장 모멘텀 발굴에 역량을 집중한다.

 

정부의 한국판 뉴딜정책에 발맞춰 추진 중인 지역주도형 양주 뉴딜사업에는 오는 2025년까지 국도비 포함 총 6400억원의 예산을 투입할 계획으로 지역 중심의 행정‧사회의 구조적 변화에 적극 대응, 가시적인 성과와 일자리 창출효과에 집중한다.

 

특히, 일자리 11만개 창출을 목표로 디지털뉴딜, 그린뉴딜, 휴먼뉴딜 등 3개 분야에 7개 실행과제, 10대 대표사업, 76개 세부사업으로 구성, 추진한다.

 

▲ 은남 산업단지 조감도 (사진제공=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10대 대표사업은 △360뷰로 만나는 양주의 문화유산, △비대면 온라인 건강증진사업 ‘양주 On-Health’, △양주 은남 E-commerce 특화 일반산업단지 조성, △지방 상하수도 스마트 사업, △도시재생 성장기반 구축, △친환경 버스, 화물 등 전기자동차 보급, △양주 테크노밸리 녹색 선도 유망기업 육성 및 조성, △도전 양주 청년미래로 일자리사업, △취업 취약계층의 실업해소를 위한 일자리 지원, △여성의 취‧창업 지원 등이다.

 

또한, 오는 2022년 하반기 준공을 목표로 추진 중인 양주 역세권 개발 사업, 첨단산업 인프라 구축을 위한 경기양주테크노밸리, 국내 최대 복합물류기업을 비롯한 8개 첨단 유망 업종의 입주가 준비 중인 은남일반산업단지 등 도시발전을 위한 성장동력 확보에 집중한다.

 

  GTX-C 노선도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7호선 (사진제공=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주 덕정역에서 수원역까지 약 74.2km를 연결하는 GTX-C노선 수도권광역급행철도 건설사업과 지난해 12월 착공한 전철 7호선 도봉산~옥정 광역철도사업, 총사업비 협의와 턴키공사 발주 추진을 앞둔 옥정~포천선 연장사업, 국비 확보와 관련기관 업무협약 체결로 운행재개에 탄력을 받은 교외선, 전철 1호선 회정역 신설 등 조속한 광역교통망 확충에 힘을 쏟는다.

 

지역 균형발전의 초석이 될 수도권 제2순환 고속도로와 서울~양주간 고속도로, 서부권역 발전을 견인할 국지도 39호선, 지방도 360호선 우회도로, 효촌~신산, 은현·봉암, 석우~덕계 도로건설 등 사통팔달 신속한 도로교통망 구축에 나선다.

 

▲ 양주역환승센터 조감도 (사진제공=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2021년 착공 예정인 양주역 환승센터와 지난해 광역교통 2030에 반영된 덕정역 광역환승센터도 순조롭게 추진 중이며 주차공간 부족에 따른 불편 해소를 위해 144면 규모의 고읍 저류지 공영주차장과 92면 규모의 덕정 화물차 공영주차장 등이 조성을 앞두고 있다.

 

▲ 13000버스 (사진제공=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덕정에서 잠실까지 운행 중인 G1300번 버스와 서울 상봉역까지 연결하는 G1200번 버스, 도봉산역까지의 1100번 버스를 비롯해 덕정에서 서울역까지 신설 예정인 G1400번 버스가 대중교통 접근성을 대폭 확대한다.

 

내년 하반기 최종 준공을 앞둔 옥정신도시와 오는 2025년 준공을 목표로 조성공사가 진행 중인 회천신도시, 광석지구 택지개발사업의 조사 설계용역 착수 등 명품도시 조성을 속도감있게 추진한다.

 

▲ 덕정 경기꿈틀 조감도 (사진제공=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또 지역 특성을 살린 맞춤형 도시재생 활성화와 자생적 성장기반 마련을 위해 국토부 공모사업에 선정돼 4년간 총 167억원을 투입하는 덕정동 도시재생사업과경기도 FIRST 사업 선정, 3년간 290억원이 투입되는 ‘경기 꿈틀’ 사업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 함께 누리는 복지, 희망을 키우는 포용적 지역사회 조성

 

지역 내 복지안전망을 더욱 튼튼히 확충하고 시민의 복지욕구를 반영, 시민이 체감하고 희망을 키우는 포용적 지역사회 조성에 힘을 쏟는다.

 

오는 2025년 준공을 목표로 유양동 일원에 조성 예정인 양주어울림센터를 비롯한 복합커뮤니티 센터, 종합사회복지센터 등의 순차적 건립을 추진하며 다변화하는 복지요구에 부응할 수 있는 복합문화·복지 공간을 마련한다.

 

여성새로일하기센터와 꿈마루의 체계적 운영을 통해 경력이음 희망여성의 경제활동 참여를 지원하고 여성일·생활균형지원센터를 통한 일·가정 양립지원 확대 등 건강한 가족생활 환경을 조성한다.

 

아동들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어린이문화센터, 공공형 실내 어린이 놀이터 등 아동 전용시설의 단계별 건립을 추진하고 공립어린이집 2개소 신설, 아동보호체계 구축을 위한 아동보호 관련 부서·전담인력 확보 등 아동의 건강한 성장기반 마련에 주력한다.

 

▲ 동부치매안심센터 (사진제공=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안정적인 소득기반 확보와 건강한 노후생활을 위한 분야별 노인일자리를 운영하고 맞춤형 노인돌봄서비스, 독거노인 응급안전서비스 등 노인복지서비스 내실 강화, 권역별 노인복지관 확충, 치매 전담형 공립 노인요양시설 건립 등 노인의 다양한 복지요구를 충족할 수 있는 종합서비스 기능을 확대한다.

 

장애인에 대한 차별없는 맞춤형 복지서비스 제공 등을 통해 장애인의 경제적·사회적 자립을 지원하고 장애인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경기북부 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 장애인재활서비스센터 등 장애인복지 기반시설을 확충해 나갈 계획이다.

 

■ 안전이 일상이 되는 도시, ‘안전 보호망 구축’

 

다양한 유형의 재난 사고로부터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한 적극적이고 선제적인 안전 보호망 구축에 주력한다.

 

식품안전 위생관리체계 확보를 위해 소비자위생감시원 상시 활동, 음식점 위생등급제 등을 확대 운영하고 구제역, AI(조류독감), ASF(아프리카돼지열병) 등 가축 질병 차단방역체계를 구축한다.

 

▲ 태양광 LED 건강 걷기 안내판(사진제공=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어린이보호구역 주·정차 금지구역 지정 확대, 다목적용(방범) CCTV·LED 안내표지판 설치, 생활안전·자전거보험 자동 가입, 코로나19 대응 민간협력 호흡기전담클리닉 2개소 운영 등 시민 일상생활 속 촘촘한 사회안전 보호망을 마련한다.

 

태풍, 홍수, 호우, 지진 등 자연재난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을 위해 예·경보시설을 신설·보강하고 도로함몰, 지반침하 등에 대비한 지표투과레이더 탐사 추진 등 재난관리 체계 고도화에 집중한다.

 

또한 화재취약건물 공사비용과 취약가구 기초 소방시설 설치 지원 등 사전 화재예방 시스템을 구축하고 산업재해 예방을 위한 노동안전지킴이 도입 등 사회적 재난 사전대비태세를 확립한다.

 

■ 모두가 누리는 교육·문화 접근성 향상

 

공정한 교육 참여 기회를 바라는 시민들의 기대에 부응하고 시민 누구나 향유 할 수 있도록 문화예술에 대한 접근성을 높인다.

 

시민 중심의 학습문화 조성을 위한 평생학습도시 재지정, 근거리 평생학습센터 신규지정을 추진하고 경기도 비대면 화상 강의 플랫폼 공동 운영 등 다양한 계층이 참여할 수 있는 고품질 평생학습 서비스를 강화한다.

 

언택트 시대 이용자 중심의 맞춤형 독서플랫폼 기능 강화를 위해 옥정호수도서관 스마트자동화시스템을 구축하는 한편, 시민과 함께하는 비대면 중심의 인문도서문화 사업 추진, 지역 커뮤니티 공간으로 거듭날 생활밀착형 덕정 공립 작은도서관 개관 등 맞춤형 독서문화 환경을 조성한다.

 

지난해 5월 개소한 양주교육지원센터와 적극 협력해 양질의 공교육 내실화 프로그램을 확대하고 무상교복·무상급식·체육관 건립 지원, 교육인프라 디지털 사업, 학교환경개선 추진, 혁신교육지구 프로그램 운영 등 교육복지 실현에 힘을 쏟는다.

 

문화와 예술이 어우러진 ‘양주 아트센터’를 비롯해 ‘민복진 미술관’ 건립, 자연과 어우러진 ‘기산저수지 수변산책로’ 조성 등 다양한 문화예술 기반시설을 확충한다.

 

또, 오는 12월 준공 예정인 옥정체육공원 실내체육관을 비롯해 장애인형 국민체육센터 건립사업을 적극 추진, 건강한 여가활동 지원과 차별없는 생활체육 저변을 적극 확대한다.

 

안전한 환경 속 문화예술 접근성 강화를 위해 회암사지박물관의 비대면 교육프로그램 운영 체계화, 온라인 관람시스템 구축을 비롯해 장욱진미술관의 온라인 실감콘텐츠 개발을 통한 비대면 문화예술 교육플랫폼 운영, 777레지던스는 비대면 전시장 조성 등 언택트 문화예술 사업을 활성화할 계획이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코로나19의 시대, 시민이 체감하는 안전한 보건·환경 조성

 

코로나19로 중요성이 재조명된 보건 환경 분야에 대한 지방정부의 역할 강화를 통해 시민 직접 체감할 수 있는 안전한 환경 조성에 집중한다.

 

미세먼지·대기오염물질 저감을 위한 미세먼지 관리 종합대책 추진, 대기배출사업장 방지시설 설치 지원, 실내공기질 안심관리 컨설팅 등 쾌적한 대기환경 관리체계를 확립하고 생태하천 유지관리, 도랑복원 사업, 수질오염 배출원 관리 지원사업 등 하천수질 개선을 통해 녹색 친수공간을 적극 조성한다.

 

시민들이 지역 내에서 일상을 즐길 수 있도록 ‘놀자’, ‘쉬자’, ‘타자’, ‘걷자’ 등 4개 테마로 구성된 민선7기 하반기 시책사업 감동힐링 그린 프로젝트 ‘플레이 인 양주’를 본격 추진, 양주 전역 112개 휴양·문화시설을 시민 친화적 공간으로 조성한다.

 

종량제봉투 용량변경, 폐농약 수거 시스템 확대 등 생활폐기물 수거·배출체계를 개선하고 공동주택 재활용자원에 대한 순환자원정보시스템 도입, 재활용품 비상 공공수거 체계 구축, 생활자원회수센터 현대화 등 자원재활용 활성화 기반을 확립해 지속가능한 자원순환사회로의 전환을 촉진한다.

 

경기북부 지역, 취약한 의료여건 해소를 위해 500병상 이상의 경기북부 거점 공공 의료시설 유치에 적극 나서고 지역사회 정신건강 통합서비스 제공에 필요한 정신건강복지센터 건립을 추진하는 등 공공 보건의료 기반시설 구축에 힘을 모은다.

 

비대면 온라인 건강증진사업 ‘양주 On- Health’의 콘텐츠를 신체활동, 한의약, 심뇌혈관, 영양사업 등으로 다양화하고 일대일 맞춤형 모바일 헬스케어 사업 연계, 맞춤형 심리상담 온라인 원스톱 서비스 구축 등 차별화되고 선도적인 건강증진모델을 운영한다.

 

찾아가는 보건의료 취약계층 건강관리사업 대상 확대, 동·서부 치매안심센터별 지역중심 치매관리사업 추진, 태양광 LED 건강걷기 안내판·디지털 지도, 키오스크 등을 활용한 디지털 걷기환경 구축 등 건강관리 서비스를 적극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지난 한 해를 집어삼킨 코로나19 대유행의 위기 속에서도 주요 현안사업을 쉼 없이 추진할 수 있었던 원동력은 높은 시민의식을 바탕으로 자발적 힘센 방역에 힘을 모아준 시민 여러분 덕분”이라며 “위기를 기회로 만드는 지혜와 역량을 가지고 있는 시민 여러분과 함께라면 어떤 난관이라도 극복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어 “2021년 신축년은 민선 7기 시작과 함께 그려온 청사진을 구체화하고 완성해 나가야 할 때”라며 “시정비전과 시민들의 염원이 담긴 핵심 공약·역점사업이 차질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끝으로 “시민 안전과 지역경제 회복을 최우선 과제로 두고 지역 자원을 적극 활용해 신성장 활력 양주 조성을 위한 토대를 마련하는 등 경기북부 제1의 중심도시로 도약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끊임없는 관심과 협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Towards “Respect for Life, Regional Center, and New Growth Vitality” in Yangju in 2021

 

-Reporter In-Gyu Ha
(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Yangju has set the goal of the municipal administration in 2021, ‘Respect for life, focus on the region, and realize Yangju, a new growth vitality.’

 

This reflects the will to take a leap forward as a central city in northern Gyeonggi while responding preemptively to rapid environmental changes after Corona 19.

 

In addition, ▲ rapid and flexible response to non-face-to-face digital transformation following the entry of the next normal era, ▲ rediscovery of local values ​​using local resources, ▲ preparation of a foothold for future growth through Yangju-type New Deal projects, etc. It focuses on the implementation of 21 detailed strategic tasks in six areas that contain the core values ​​of'LIFE, LOCAL, and VITALITY'.

 

As Yangju City Mayor Lee Seong-ho said in his New Year's address, 2021 in Yangju will be a major turning point to overcome the era of the Corona 19 crisis and prepare for a bigger leap forward in the new decade.

 

■ Focus on fast and strong local economy recovery

 

The city is focusing on recovering the local economy, which was stagnant due to Corona 19, by strengthening regional industrial competitiveness and creating quality jobs that match the characteristics of the region.

 

In addition to stable jobs tailored for each generation, such as'Youth Future Job Project' and'New Middle-aged Career Job Project', artificial intelligence (AI) interview experience programs in response to changes in non-face-to-face and digital employment methods, and real-time video interview support services, etc. Expand and operate untact employment support services.

 

We provide jobs in a variety of public sectors, such as the “public work program” and “local community job program,” and promote employment retention and income stability for the underprivileged through the “regional quarantine job program” to strengthen the life quarantine safety net.

 

In order to strengthen the competitiveness of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in the region, the company plans to expand support projects in three areas such as environment, sales outlets, and funds, and proactively respond to the foundations of new growth industries, such as building an online overseas exhibition platform, and supplying and upgrading smart factories.

 

Establishment of the Manufacturing Convergence Innovation Support Center Established a foundation for new growth, such as upgrading the industrial structure and establishing a manufacturing convergence support system through the uninterrupted promotion of the business, and by operating the Yangpo-dong Textile Fashion Week omni-channel and the rapid construction of the fashion designer UP-store in northern Gyeonggi Province. We systematically foster textile-based traditional local industries.

 

In order to promote the management stability of small business owners who are suffering from a sharp decline in sales due to Corona 19, we promote the Kakao Talk channel service, legal dispute and tax complaint consultation service, etc., and operate a public delivery app in Gyeonggi-do according to the trend of spreading non-face-to-face consumption. Set out to secure digital competitiveness.

 

In order to enhance the vitality of local commercial districts and prevent the outflow of funds, the volume of issuance of the Yangju Sarang Card, a local currency, was expanded to a total of KRW 54.6 billion, including policy issuance of 4.6 billion won and general issuance of 50 billion won, and support for card fees for small business owners, discovery of new policy allowances, etc. Promote measures to revitalize local currency.

 

■'Concentration' of competency in securing future growth engines

 

In order to secure a driving force for municipal development and a foundation for future growth, the company will focus its capabilities on discovering new growth momentum, such as promoting the Yangju New Deal project and building a wide-area transportation network early.

 

In line with the government's Korean version of the New Deal, the local-led Yangju New Deal project is planned to invest a total budget of 640 billion won, including national highway expenses, by 2025, actively responding to structural changes in regional administration and society, visible results and jobs. Focus on creation effects.

 

In particular, with the aim of creating 110,000 jobs, it will consist of 7 action tasks, 10 representative projects, and 76 sub-projects in 3 fields including Digital New Deal, Green New Deal, and Human New Deal.

 

The top 10 projects are △ Cultural Heritage of Yangju with 360 views, △'Yangju On-Health', a non-face-to-face online health promotion project, △ Creation of a general industrial complex specializing in E-commerce in Eunnam, △ Smart business for local water and sewage, △ Growth of urban regeneration. Establishment of the foundation, supply of electric vehicles such as eco-friendly buses and cargoes, △ Fostering and creating promising green companies in the Yangju Techno Valley, △ Jobs for the Challenge Yangju Youth Future, △ Job support for the underprivileged to relieve unemployment, △ Employment for women ‧Startup support, etc.

 

In addition, the Yangju station area development project with the goal of completion in the second half of 2022, Gyeonggi Yangju Techno Valley for the construction of a high-tech industrial infrastructure, and Eunnam General Industrial Complex, which are preparing for occupancy of 8 high-tech promising industries including the largest complex logistics company in Korea. Focus on securing growth engines for urban development.

 

The construction of the metropolitan express railway on the GTX-C line connecting about 74.2km from Deokjeong Station to Suwon Station in Yangju, the Dobongsan-Okjeong metropolitan railway project for subway line 7 started in December last year, and Okjeong-Pocheon ahead of discussions on the total cost of the project and ordering a turnkey project. Efforts will be made to expand the metropolitan transportation network as soon as possible, such as the extension of the line project, the establishment of a new suburban line and subway line 1 Hoejeong Station, which has been resumpted by the resumption of operation through the securing of government funds and the signing of business agreements with related organizations.

 

The second circular highway in the metropolitan area, which will be the cornerstone of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and the Seoul-Yangju highway, national road 39, local road 360 bypass, Hyochon-Shinsan, Eunhyeon-Bongam, Seokwoo-Dukgye road construction, etc. We will set out to build a rapid road traffic network.

 

The Yangju Station Transit Center, which is scheduled to start construction in 2021, and the Deokjeong Station Transit Center, which was reflected in the metropolitan transportation 2030 last year, are also in progress.To alleviate the inconvenience caused by the lack of parking space, a public parking lot for a Go-eup reservoir with a size of 144 and a public parking lot for a Deokjeong truck with a size of 92 Etc. is ahead of its creation.

 

The G1300 bus running from Deokjeong to Jamsil, the G1200 bus connecting Seoul Sangbong Station, the 1100 bus to Dobongsan Station, and the new bus G1400 from Deokjeong to Seoul Station will greatly expand public transportation accessibility.

 

The construction of a luxury city, such as the Okjeong New City, which is about to be completed in the second half of next year, and the Hoecheon New City, which is under construction with the goal of completion in 2025, and the start of the survey design service for the Gwangseok District housing site development project, will be promoted with a sense of speed.

 

In addition, the city regeneration project in Deokjeong-dong, which was selected as a public offering project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d a total of 16.7 billion won for four years, and the FIRST project in Gyeonggi-do, was selected as the'Gyeonggi-do It is planning to spur the business of'Kimmeul'.


■ Creating an inclusive community that fosters welfare and hope to enjoy together

 

We will strengthen the welfare and safety net in the region, reflect the citizens' welfare needs, and focus on creating an inclusive community where citizens can feel and nurture hope.

 

With the goal of completion in 2025, the Yangju Eullim Center, which is scheduled to be built in the area of ​​Yuyang-dong, will be built sequentially, including a complex community center, and a comprehensive social welfare center, thereby creating a complex cultural and welfare space that can meet diversifying welfare needs.

 

Through the systematic operation of the Women's New Work Center and Dream Maru, we support women who wish to participate in economic activities and create a healthy family life environment by expanding support for work-family balance through the Women's Work-Life Balance Support Center.

 

In order for children to grow up safely and healthily, the children's cultural center, public indoor children's playground, etc. will be built in stages, and two public daycare centers will be established, and child protection-related departments and personnel will be secured to establish a child protection system. We focus on laying the foundation for healthy growth.

 

For the elderly, such as securing a stable income base and operating jobs for the elderly in each field for a healthy retirement life, reinforcing the quality of welfare services for the elderly such as customized elderly care services, emergency safety services for the elderly living alone, expansion of welfare centers for the elderly in each region, and building a public elderly care facility dedicated to dementia. Expand comprehensive service functions that can meet various welfare needs.

 

To support the economic and social independence of the disabled through the provision of customized welfare services without discrimination against the disabled, and to resolve the blind spot for the disabled, plan to expand infrastructure for the disabled such as the Disability Welfare Comprehensive Support Center and the Disabled Rehabilitation Service Center. to be.

 

■ A city where safety becomes a daily life, ‘building a safety protection net’

 

We focus on building an active and preemptive safety protection net to protect the lives and property of citizens from various types of disasters.

 

In order to secure a food safety and hygiene management system, the Consumer Hygiene Supervisory Service's regular activities and restaurant hygiene rating system will be expanded and operated, and livestock diseases such as foot and mouth disease, AI (bird flu), and ASF (African swine fever) will be established.

 

Comprehensive social safety in the daily life of citizens, such as expanding the designation of children's protection zones for no parking/stopping zones, installing multi-purpose (crime prevention) CCTV and LED information signs, automatically signing up for life safety and bicycle insurance, and operating two dedicated respiratory clinics for COVID-19 response. Establish a protective net.

 

In the event of natural disasters such as typhoons, floods, heavy rains, earthquakes, etc., we will focus on advancing the disaster management system, such as establishing and reinforcing forecasting and warning facilities, and promoting surface-transmitting radar exploration in preparation for road dents and ground subsidence.

 

In addition, it establishes a preparatory posture for social disasters by establishing a pre-fire prevention system, including support for the construction cost of fire-vulnerable buildings and the installation of basic firefighting facilities for vulnerable households, and introducing a labor safety guard to prevent industrial accidents.

 

■ Improving access to education and culture that everyone enjoys

 

It meets the expectations of citizens for fair opportunities to participate in education and enhances access to culture and arts so that all citizens can enjoy it.

 

In order to create a citizen-centered learning culture, we will re-designate a lifelong learning city, promote a new designation of a short-distance lifelong learning center, and jointly operate a non-face-to-face video lecture platform in Gyeonggi-do, and reinforce high-quality lifelong learning services that can participate in various classes.

 

In order to reinforce the function of a customized reading platform centered on users in the untact era, the Okjeong Lake Library smart automation system was established, while promoting a non-face-to-face humanities book culture project with citizens, and the opening of a small library of Deokjeong Public Library, a lifestyle that will become a local community space. Create a customized reading culture environment.

 

Active cooperation with the Yangju Education Support Center, which opened in May last year, expands programs to improve quality public education, supports the construction of free school uniforms, free meals, and gyms, supports the construction of free school uniforms, free meals, and gyms, digitally supports educational infrastructure projects, promotes school environment improvement, and realizes educational welfare such as operating innovative education district programs. Focus on


Including the “Yangju Art Center,” where culture and art are harmonized, the “Minbokjin Art Museum” will be built, and the “Kisan Reservoir Waterside Walkway” will be built in harmony with nature.

 

In addition, we will actively promote the construction of an indoor gymnasium in the Okjeong Sports Park, which is scheduled to be completed in December, as well as the National Sports Center for the disabled, to support healthy leisure activities and actively expand the base of living sports without discrimination.

 

In order to strengthen access to culture and arts in a safe environment, the operation of the non-face-to-face education program at the Hoeamsaji Museum, establishment of an online viewing system, and the operation of a non-face-to-face culture and arts education platform through the development of online immersive contents of the Jang Wookjin Museum of Art, 777 Residence creates a non-face-to-face exhibition hall. It plans to revitalize the untact culture and arts business.

 

■ Creating a safe health environment for citizens to feel in the era of Corona 19

 

We will focus on creating a safe environment that citizens can directly experience by strengthening the role of local governments in the field of health and environment, which has been highlighted by Corona 19.


Establish a pleasant air environment management system such as promoting comprehensive fine dust management measures to reduce fine dust and air pollutants, supporting installation of air emission workplace prevention facilities, and consulting for safe management of indoor air quality, and maintaining ecological rivers, ditch restoration projects, and sources of water pollution Actively create a green water-friendly space by improving river water quality, such as management support projects.

 

In order to allow citizens to enjoy their daily lives in the region, the public election, which consists of four themes, such as'Let's play','Let's rest','Others', and'Let's walk,' promoted the emotional healing green project'Play in Yangju', 112 recreational and cultural facilities across Yangju will be created as citizen-friendly spaces.

 

Improve the collection and discharge system of household wastes, such as changing the volume of the volume-based bag and expanding the waste pesticide collection system, introducing a recycling resource information system for recycling resources in apartment houses, establishing an emergency public collection system for recyclables, and building a foundation for activating resource recycling, such as modernization of a living resource collection center. And promote the transition to a sustainable resource recycling society.

 


In order to resolve the weak medical conditions in the northern Gyeonggi region, we actively promoted the establishment of a mental health welfare center necessary for the provision of integrated mental health services to the local community, actively promoting the establishment of a mental health welfare center in the northern Gyeonggi area with more than 500 beds. Collect.

 

Diversify the contents of'Yangju On-Health', a non-face-to-face online health promotion business, into physical activity, oriental medicine, cardiovascular, and nutrition business, and are differentiated and lead by linking one-on-one customized mobile healthcare business and building customized psychological counseling online one-stop service. Operate a human health promotion model.

 

Proactively provide health care services such as expanding the target of health care projects for the underprivileged for visiting health care, promoting regional dementia management projects by East and West dementia relief centers, and establishing a digital walking environment using solar LED health walking information boards, digital maps, and kiosks. I plan to apply.

 

Lee Seong-ho, Mayor of Yangju City, said, “The driving force that was able to continuously pursue major pending projects despite the crisis of the corona 19 pandemic that devoured the past year was thanks to the citizens who volunteered for strong quarantine based on high citizenship. Any difficulties can be overcome with the citizens who have the wisdom and capacity to make them.”

 

“The new year of 2021 is the time to materialize and complete the blueprints drawn with the beginning of the 7th period of civil elections.” I will concentrate.”

 

Lastly, “Citizens' continued interest and cooperation in order to leap into the No. 1 central city in northern Gyeonggi Province, such as laying the foundation for the creation of a new growth vitality Yangju by actively utilizing local resources with civic safety and local economy recovery as top priorities. I hope.”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신민아, 독보적인 아우라 발산..‘패션 아이콘’다운 면모
1/6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