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은승희 중랑구의장,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동참

어린이 보호 문화 정착 위해 생활 속 실천 강조, 다음 주자로 류경기 중랑구청장 지목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1/25 [10:30]

은승희 중랑구의장,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동참

어린이 보호 문화 정착 위해 생활 속 실천 강조, 다음 주자로 류경기 중랑구청장 지목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1/25 [10:30]

▲ 중랑구의회 은승희 의장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동참 모습 (사진제공=중랑구의회)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은승희 서울시 중랑구의회 의장이 1월 22일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에 동참했다.

 

이 캠페인은 지난해 12월 행정안전부가 어린이 보호구역 내 교통안전 실천문화의 정착을 위해 시작한 것으로 어린이 교통안전 구호 ‘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을 SNS에 게시하고 다음 참여자를 지목하는 방식으로 진행되고 있다.

 

대국민 아이디어 공모를 통해 선정된 캠페인 구호를 SNS에 공유하며 교통안전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높이고 어린이 보호 최우선 문화를 확산하고자 하는 것이다. 이날 챌린지는 김일영 성북구의회 의장의 지목을 받아 이루어졌다.

 

중랑구의회 은승희 의장은“우리의 미래인 어린이가 안전하고 건강하게 자라기 위해서는 생활 속 작은 실천이 중요하다”며 교통안전에 대한 국민 모두의 관심을 촉구하고,“안전한 교통 환경 조성을 위해 중랑구의회도 꾸준히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은승희 의장이 지명한 다음 릴레이 주자는 류경기 중랑구청장이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airman Eun Seung-hee, Jungrang-gu, participates in the “Children's Traffic Safety Relay Challenge
Emphasizing practices in daily life to establish a culture of protection for children

 

-Reporter In-Gyu Ha
(Jungrang = Break News, northeastern part of Gyeonggi) = Eun Seung-hee, chairman of the Jungnang-gu Council of Seoul, participated in the “Children's Traffic Safety Relay Challenge” on January 22nd.

 

This campaign was initiated by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in December of last year to establish a culture of traffic safety practice in children's protection zones. Children's traffic safety slogan'Stop 1, 2, 3 seconds, 4 highs prevention' posted on SNS It is proceeding in a way that points out participants.

 


By sharing the campaign slogans selected through the public idea contest on social media, the goal is to increase public interest in traffic safety and spread a culture that prioritizes child protection. The challenge was made on this day under the nomination of Kim Il-young, Chairman of the Seongbuk-gu Council.

 

Jungnang-gu Council Chairman Eun Seung-hee said, “Small practices in daily life are important for our future children to grow up in a safe and healthy way.” I will do my best.”

 

Meanwhile, the next relay runner appointed by Chairman Eun Seung-hee is the head of Jungnang-gu, Gyeonggi-do.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신민아, 독보적인 아우라 발산..‘패션 아이콘’다운 면모
1/6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