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도 이한규 행정2부지사, 경기북부 조류인플루엔자 차단방역 현장점검

포천시청 및 파주시농업기술센터 등 관련기관 방문해 방역추진상황 살펴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1/30 [13:45]

경기도 이한규 행정2부지사, 경기북부 조류인플루엔자 차단방역 현장점검

포천시청 및 파주시농업기술센터 등 관련기관 방문해 방역추진상황 살펴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1/30 [13:45]

▲ 경기도 이한규 행정2부지사 조류인플루엔자 차단방역 포천시 현장 점검 모습 (사진제공=경기도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최근 철새의 북상으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확산 위험성이 높은 가운데, 이한규 경기도 행정2부지사가 29일 경기북부지역의 조류인플루엔자 차단방역 상황을 점검했다.

 

이날 이한규 부지사는 포천시청과 파주시농업기술센터를 방문해 방역추진사항을 면밀히 점검하고, 현장 곳곳에서 확산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방역 담당자들을 격려했다.

 

이 부지사는 “겨울철 철새의 북상으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다발할 수 있는 상황인 만큼, 방역에 만전을 기해야 한다”며 “대규모 산란계 농장에서 발생이 잦은 만큼, 농장 내 AI 바이러스가 유입되지 않도록 농가에서도 세심한 관찰과 신고, 차단방역에 적극 동참해야 한다”고 말했다.

 

지난해 11월 이번 겨울 들어 첫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발생한 이래 현재까지 전국적으로 8개 시도에서 80건이 발생했고, 도내에서는 11개 시군에서 26건이 발생한 상황이다(2021년 1월 29일 00시 기준).

 

이에 도는 추가 확산을 막기 위해 살처분(122농가 957만8천수 매몰, 전국의 42%) 등 신속한 긴급방역조치와 더불어 도내 가금농가를 대상으로 강제 환우(털갈이) 금지 등 5가지 준수 사항을 담은 행정명령을 시행하고 있다.

 

아울러 19개 시군 32개소 거점소독시설 운영, 산란계 농가 환적장 통한 주2회 계란 반출, 농장입구 방지턱 설치 및 생석회 도포, 전화예찰, 폐사축 간이검사 등 방역조치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특히 산란계 농장에서 많이 검출되고 있는 만큼, 농가 전담관 687명을 활용해 농가의 소독 및 차단방역 참여를 독려하고 있으며, 소독방제단 49개반과 소독차량 131대를 동원해 농가 대상 매일 집중소독을 벌인다.

 

또한 10만수 이상 산란계 농장을 대상으로 출입 차량 통제를 위한 농장초소를 운영하고, 알운반 차량 가금농장 진입 금지 및 알환적장 소독 등 방역 강화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무엇보다 가축들의 면역력이 떨어져 바이러스 확산 위험성이 높은 한파가 이번 주말 찾아옴에 따라, 29일부터 31일까지 시군, 농가, 관련단체들과 긴밀히 협력해 방역역량을 총 동원해 특별방역대책을 추진한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yeonggi-do Lee Han-gyu, Vice Governor of Administration 2, on-site inspection for avian influenza prevention and prevention
Visit related organizations such as Pocheon City Hall and Paju City Agricultural Technology Center to check the progress of quarantine

 

-Reporter In-Gyu Ha
(Brake News Northeastern Gyeonggi Province) = Amid the high risk of spreading highly pathogenic avian influenza due to the recent migration of migratory birds to the north, Gyeonggi-do 2nd vice governor Lee Han-gyu checked the situation of avian influenza interception and quarantine in northern Gyeonggi Province on the 29th.

 

On this day, Vice Governor Lee Han-gyu visited Pocheon City Hall and Paju City Agricultural Technology Center to closely check the quarantine measures, and encouraged the quarantine officers who are putting all efforts to prevent the spread of spread throughout the site.

 

Lieutenant Governor Lee said, “As it is a situation where highly pathogenic avian influenza may occur due to the northward of migratory birds in winter, we must take full care in quarantine. As it often occurs in large-scale laying hen farms, farmers are also careful to prevent AI viruses from entering the farm. We must actively participate in observation, reporting, and quarantine.”

 

Since the first highly pathogenic avian influenza outbreak in November of last year, 80 cases have occurred in 8 cities and counties nationwide so far, and 26 cases have occurred in 11 cities and counties in the province (as of January 29, 2021 at 00:00).

 

In order to prevent further spread of the provinces, an administration that includes prompt emergency quarantine measures such as killing (122 farmhouses buried, 42% of the nation), as well as the prohibition of forcible treatment (moulting) for poultry farms in the province. The order is in effect.

 

In addition, sterilization facilities are being operated at 32 bases in 19 cities and counties, eggs are taken out twice a week through a transshipment site for laying hens, installation of bumps at the entrance to the farm and application of quicklime, telephone surveillance, and simple inspection of dead stocks.

 

In particular, as it is frequently detected in laying hen farms, 687 farmers in charge of farm households are used to encourage farmers to participate in disinfection and quarantine, and 49 disinfection control teams and 131 disinfection vehicles are mobilized to conduct intensive sterilization every day.

 

In addition, it will operate a farm post to control access vehicles for farms with more than 100,000 eggs, and will focus on strengthening quarantine, such as prohibiting entry of egg-carrying vehicles into poultry farms and disinfecting the egg-transfer farm.

 

Above all, as a cold wave with a high risk of spreading the virus due to the lack of immunity of livestock is coming this weekend, special quarantine measures will be promoted by mobilizing total quarantine capabilities in close cooperation with municipalities, farms, and related organizations from 29 to 31.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신민아, 독보적인 아우라 발산..‘패션 아이콘’다운 면모
1/6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