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양주시, 2021년 중소기업 특례보증 지원 한도 확대

보증한도 제조 중소기업 최고 3억원, 비제조 중소기업 1억 5천만원 상향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1/30 [22:37]

양주시, 2021년 중소기업 특례보증 지원 한도 확대

보증한도 제조 중소기업 최고 3억원, 비제조 중소기업 1억 5천만원 상향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1/30 [22:37]

▲ 양주시청 전경 (사진제공=양주시청)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관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긴급한 자금 수요 등 어려움을 고려해 경기신용보증재단 특례보증 지원 한도를 대폭 확대했다.

 

올해 특례보증금 규모는 총 170억원으로, 특례보증 한도는 △제조 중소기업의 경우 업체당최고 2억원에서 3억원으로, △비제조 중소기업 최고 1억원에서 1억 5천만원으로 확대했으며, 소상공인도 최고 5천만원까지이다.

 

특례보증이란 양주시가 신용보증재단에 예산을 출연해 신용과 담보능력 부족으로 시중은행에서 대출이 어려운 관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일반보증보다 완화된 심사규정을 적용해 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는 보증제도이다.

 

시는 지난해 본예산 기준 중소기업 5억원, 소상공인 6억원 등 총 11억원 대비 2.7억원이 증가한 중소기업 7억원, 소상공인 6.7억원 등 총 13.7억원을 경기신용보증재단 특례보증금으로 출연했다.

 

신청대상은 ▲‘중소기업기본법’ 제2조의 규정에 의한 중소기업으로 신청일 현재 양주시에 공장등록 및 사업자등록을 필하고 1년 이상 계속하여 운영하는 기업, ▲주민등록상 양주시 거주자로 관내에 사업자등록 후 2개월 이상 계속 운영 중인 소상공인으로 경기신용보증재단의 심사와 양주시 추천을 거쳐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시는 이번 특례보증 규모 확대가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자금난 해소에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특례보증 관련 자세한 사항은 양주시 기업경제과 기업지원(SOS)팀이나 경기신용보증재단 양주지점으로 문의하면 된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관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사업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들의 경영 안정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어려운 시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시책을 발굴해 적극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Yangju City expands the limit of support for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special guarantee in 2021
Guaranteed SMEs manufacturing up to 300 million won, non-manufacturing SMEs increased by 150 million won

 

-Reporter In-Gyu Ha
(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Yangju City (Mayor Seongho Lee) has significantly expanded the limit of support for special guarantees from the Gyeonggi Credit Guarantee Foundation in consideration of difficulties such as urgent demand for funds from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and small business owners in the jurisdiction caused by the prolonged Corona 19.


This year, the amount of special guarantees is 17 billion won, and the limit of special guarantees is △In the case of manufacturing SMEs, the maximum is 200 million won to 300 million won per company, and △ Non-manufacturing SMEs have increased from 100 million won to 150 million won, and small business owners are also up to 50 million won. Until.


Special guarantee is a guarantee system that provides support to SMEs and small business owners in the jurisdiction where it is difficult for commercial banks to lend due to lack of credit and collateral due to a budget contribution by Yangju City to the Credit Guarantee Foundation. .


The city contributed a total of 1.37 billion won to the Gyeonggi Credit Guarantee Foundation, including 700 million won, an increase of 2.7 billion won compared to 1.1 billion won, including 500 million won for SMEs and 600 million won for small business owners, based on last year's budget.


The target of application is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pursuant to Article 2 of the Basic Act on Small and Medium Enterprises, and enterprises that have completed factory registration and business registration in Yangju as of the application date and continue to operate for at least 1 year, ▲Resident registration as a resident of Yangju City for more than 2 months after business registration in the building As a small business that is still in operation, you can receive support through the review of the Gyeonggi Credit Guarantee Foundation and recommendation from Yangju City.

 

The city predicts that the expansion of this special guarantee will help relieve the financial shortage of SMEs and small business owners in the jurisdiction, which are experiencing economic difficulties.


For more information on special guarantees, contact the Yangju Business Economy Division's Corporate Support (SOS) Team or the Gyeonggi Credit Guarantee Foundation's Yangju Branch.


Yangju City Mayor Lee Seong-ho said, “We hope that the special guarantee support project for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and small business owners in the building will help stabilize the management of companies suffering from COVID-19. We will discover and actively promote various policies to overcome difficult times.” .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신민아, 독보적인 아우라 발산..‘패션 아이콘’다운 면모
1/6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