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도, 올해 아파트 경비노동자 노동권 보호 위한 다양한 지원사업 마련

아파트 경비노동자 권익보호 나선 경기도, 휴게시설 개선 등 다양한 지원책 마련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1/30 [22:44]

경기도, 올해 아파트 경비노동자 노동권 보호 위한 다양한 지원사업 마련

아파트 경비노동자 권익보호 나선 경기도, 휴게시설 개선 등 다양한 지원책 마련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1/30 [22:44]

▲ 경기도청 전경 (사진제공=경기도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최근 경비노동자에 대한 갑질·폭행 등이 사회적 문제로 부각되는 가운데, 경기도가 올해 아파트 경비노동자의 권익신장과 인권보호를 위한 다양한 사업들을 마련해 추진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는 민선7기 이재명 지사의 도정 철학인 ‘노동이 존중받는 공정한 세상’ 실현의 일환으로, 휴게시설 개선, 모니터링단 운영, 사회적 협약 추진, 입주민 인식개선 홍보·교육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먼저 24시간 격일 근무제로 만성적 피로에 시달리는 아파트 경비노동자들이 편안하고 안락하게 쉴 수 있는 환경 조성을 목표로 ‘아파트 경비노동자 휴게시설 개선 지원사업’을 신규 추진한다.

 

올해는 도내 공동주택 120개소를 대상으로 개소 당 500만 원 씩 총 7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도배·장판 교체 등 시설 개보수와 정수기·TV·소파·에어컨 등 비품 구비·교체를 지원하다.

 

이를 위해 1월 29일부터 2월 26일까지 사업 참여 공동주택을 공모할 계획이며, 외부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를 통해 최종 지원대상을 선정한다. 경비노동자 인식개선 사업 참여 및 상생협약 체결 희망 단지는 선정 시 가점을 부과해 경비노동자들이 존중받는 공동체 조성을 유도할 계획이다.

 

도는 또한 ‘아파트 경비노동자 모니터링단’을 올해부터 운영해 갑질 피해나 고용불안 등 경비노동자들의 노동권 침해 실태를 파악하는 활동도 벌인다.

 

총 10여명의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모니터링단을 통해 도내 의무관리 공동주택 단지를 대상으로 고용현황, 갑질 피해 현황 등을 면밀히 살펴, 신속한 대응 및 지원을 펼칠 계획이다.

 

특히 지난해 7월부터 운영 중인 ‘경기도 아파트 경비노동자 갑질피해 지원센터’와 연계해 마을노무사 상담, 법률 지원, 자조모임 결성 컨설팅 등 빈틈없는 권리구제 지원 체계를 구축할 방침이다.

 

아파트 경비노동자의 휴게여건 개선과 갑질·고용안정 문제 등은 다양한 구성원들이 얽혀있는 만큼, 사회적 대화를 통한 합의를 도출하는데도 힘쓴다.

 

도내 아파트 경비노동자 모임, 입주자 대표회의, 주택관리사 협회 등과 ‘존중과 배려의 아파트 공동체 조성’을 위한 사회적 협약을 체결할 계획으로, 이를 위해 지난해부터 관련 단체들과 긴밀히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끝으로 입주민들이 노동권익 보호에 대한 필요성을 인식해 자율적으로 노동존중문화에 적극 참여할 수 있도록 입주민 대상 경비노동자 휴게권 보장 홍보활동 및 교육사업 등 인식개선 사업을 지속 추진한다.

 

김규식 경기도 노동국장은 “아파트 경비노동자들의 존엄과 노동인권은 일터에서부터 보장돼야 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하고 체계적인 지원대책으로 아파트 경비노동자들의 노동권 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휴게시설 개선 지원사업 참여에 대한 자세한 사항과 신청 서식은 경기도 또는 경기복지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하거나 경기도청 노동권익과로 문의하면 된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yeonggi Province prepares various support projects to protect the labor rights of apartment security workers this year
Gyeonggi-do, which protects the rights and interests of security workers in apartments, prepares various support measures such as improvement of rest facilities

 

-Reporter In-Gyu Ha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Province) = Amid the recent rise to social issues, such as aggression and assault against security workers, Gyeonggi-do announced on the 29th that this year, Gyeonggi Province has prepared and promoted various projects to promote the rights and interests of apartment security workers and protect human rights.

 

This is part of Governor Lee Jae-myeong's philosophy of ‘a fair world where labor is respected,’ in the 7th civil election.

 

First, the “Apartment Security Worker Rest Facility Improvement Support Project” will be newly promoted with the goal of creating an environment where apartment security workers suffering from chronic fatigue can rest comfortably and comfortably on a 24-hour working day every other day.

 

This year, a total budget of 700 million won (5 million won per site) will be invested in 120 apartment houses in the province to support facility renovation, such as replacement of paperboards and floor coverings, and provision and replacement of equipment such as water purifiers, TVs, sofas, and air conditioners.

 

To this end, from January 29 to February 26, we plan to open a public offering for project participation apartments, and the final support target is selected through a judging committee composed of external experts. The complex, which wishes to participate in the security worker awareness improvement project and conclude a win-win agreement, is planning to induce the creation of a community where security workers are respected by imposing additional points upon selection.

 

The province also operates the “Apartment Security Worker Monitoring Group” starting this year to identify the status of security workers' labor rights violations, such as damage from trouble and employment insecurity.

 

Through a monitoring group consisting of a total of 10 experts, it is planning to provide prompt response and support by closely examining the employment status and the status of damage to the mandated apartment complex in the province.

 

In particular, in connection with the “Gyeonggi-do Apartment Security Workers' Gapjil Damage Support Center,” which has been in operation since July of last year, it is planning to establish a tight relief support system, such as consultation with village labor managers, legal support, and consulting for the formation of self-help groups.

 

As various members are intertwined with the improvement of the apartment security workers' resting conditions and the problem of stabilizing employment and trouble, they are also striving to reach consensus through social dialogue.

 

It plans to conclude a social agreement with the Metropolitan Apartment Security Workers' Association, the Residents' Representative Meeting, and the Housing Managers Association to ‘create an apartment community of respect and consideration,’ and for this purpose, we have been working closely with related organizations since last year.

 

Lastly, we will continue to promote awareness-raising projects such as public relations activities and education projects to ensure the security workers' right to rest for residents so that residents can recognize the need for protection of labor rights and voluntarily participate in a culture of respect for labor.

 

Gyeonggi-do Labor Bureau chief Kim Gyu-sik said, "The dignity and labor rights of apartment security workers must be guaranteed from the workplace. We will continue to do our best to protect the labor rights of apartment security workers through various and systematic support measures."

 

On the other hand, for details on participation in the rest facility improvement support project and the application form, check the website of Gyeonggi Province or Gyeonggi Welfare Foundation, or contact the Labor Rights Division of Gyeonggi Province.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신민아, 독보적인 아우라 발산..‘패션 아이콘’다운 면모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