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구리시, ‘희망2021나눔캠페인’ 사랑의 온도탑 폐막식 가져

코로나19 힘든 시기에도 따뜻한 나눔 이어져…사랑의 온도 115.8℃ 달성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2/03 [01:13]

구리시, ‘희망2021나눔캠페인’ 사랑의 온도탑 폐막식 가져

코로나19 힘든 시기에도 따뜻한 나눔 이어져…사랑의 온도 115.8℃ 달성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2/03 [01:13]

▲ 안승남(좌측 4번째) 구리시장,김형수(좌측 6번째) 구리시의회 의장 등 사랑의 온도탑 폐막식 행사 참석 모습 (사진제공=구리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구리시(시장 안승남)는 2월 2일 오전 10시 구리역 광장에서 나눔 목표를 초과 달성한 사랑의 온도탑 폐막식을 갖고 ‘희망2021나눔캠페인’을 종료했다.

 

시는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지난해 12월 1일부터 올해 1월 31일까지 62일간의 나눔 캠페인을 진행하며 모금 목표액 2억5천만원을 훌쩍 넘은 2억8천여만원으로 최종 115.8℃를 달성했다.

 

이날 폐막식은 ▲희망2021나눔캠페인 경과보고 ▲안승남 구리시장 및 김형수구리시의장 인사말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북부사업본부 강주현본부장 감사말씀 ▲온도탑 100도 초과달성 퍼포먼스 순으로 이어졌다.

 

특히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직원들은 참석자들과 함께「구리시민 여러분 감사합니다」라는 문구로 감사 퍼포먼스를 펼치며 나눔에 동참한 모든 분들에게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강주현 북부사업본부장은“구리시민의 뜨거운 참여로 올해도 100℃ 넘겼다며 사랑의 열매는 여러분들의 소중한 마음을 꼭 필요한 곳에 공정하고 투명하게 전달하기 위해 더 열심히 뛰겠다”고 말했다.

 

안승남 시장은“코로나19로 어려운 경제 상황에 모금 목표 달성이 어려울 것으로 예상했지만 시민, 기업, 단체 등 곳곳에서 나눔에 동참해 주신 덕분에 모금 목표액을 달성할 수 있었다”며“앞으로도 이러한 따뜻한 나눔과 사랑의 온정이 지속적으로 이어져 어려운 이웃을 살필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위기가구 긴급지원금 1천만원 전달과 다가오는 민족 고유의 명절 설을 맞이하여 관내 취약계층에게는 생계비 1천 9백만원을 후원하는 전달식을 함께 진행하며 훈훈하게 행사를 마무리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uri City held the closing ceremony of the “Hope 2021 Sharing Campaign” the Temperature Tower
Warm sharing continues even in difficult times of Corona 19... Achieved 115.8℃, the temperature of love

 

-Reporter In-Gyu Ha
(Guri = Break News, northeastern part of Gyeonggi) = Guri City (Mayor Seungnam Ahn) ended the “Hope 2021 Sharing Campaign” with the closing ceremony of the Tower of Love, which exceeded the goal of sharing at 10 am on February 2 at 10 am at Guri Station Square.

 

The city, together with the Gyeonggi Social Welfare Community Chest, conducted a 62-day sharing campaign from December 1st last year to January 31st of this year, and achieved 115.8℃ with a final fundraising target of 280 million won, exceeding 250 million won. .

 

The closing ceremony of the day was ▲ Progress Report of the Hope 2021 Sharing Campaign ▲ Greetings from Guri Mayor Ahn Seung-nam and Chairman Kim Hyung-Suguri ▲ Thanks to Kang Joo-Hyun, Head of Northern Business Headquarters of Gyeonggi Social Welfare Association ▲ Performance of over 100 degrees of temperature tower achievement.

 

In particular, the staff of the Gyeonggi Social Welfare Community Chest gave a performance of thanks with the phrase “Thank you to the citizens of Guri” with the attendees, expressing their deep gratitude to all those who participated in the sharing.

 

Kang Joo-hyun, head of the Northern Business Division, said, “We have passed 100℃ this year thanks to the hot participation of the citizens of Guri.

 

Mayor Ahn Seung-nam said, “It was expected that it would be difficult to achieve the fundraising goal in the difficult economic situation due to Corona 19, but thanks to the participation of citizens, companies, and organizations in sharing, we were able to achieve this goal. He said, “I will continue to work hard to help people in need.”

 

Meanwhile, at the Gyeonggi Social Welfare Community Chest, 10 million won for emergency support for crisis households in the building, which is suffering from Corona 19, and 19 million won for living expenses are held together to celebrate the upcoming national holiday. The event ended warmly.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신민아, 독보적인 아우라 발산..‘패션 아이콘’다운 면모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