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구리시 교문2동 적십자봉사회, 설 명절 음식 나누기 행사 가져

정성껏 만든 설 명절 음식 전달…‘이웃과 따뜻한 정을 나누다’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2/08 [11:46]

구리시 교문2동 적십자봉사회, 설 명절 음식 나누기 행사 가져

정성껏 만든 설 명절 음식 전달…‘이웃과 따뜻한 정을 나누다’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2/08 [11:46]

▲ 구리시 교문2동 적십자봉사회 설 명절 음식 나누기 행가 기념촬영 모습 (사진제공=구리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구리시(시장 안승남)는 지난 5일 교문2동 소재 음식점에서 교문2동 적십자봉사회(회장 권은미) 주관으로 민족 고유의 명절인 설을 맞아 관내 소외계층 14세대에 전달할 설 명절 음식 나누기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는 적십자봉사회원 15명이 참여해 설 명절 집에서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떡국떡, 만두, 만나김 등을 정성껏 포장해 각 소외계층 가구를 직접 방문하여 전달했다.

 

설 명절 음식을 전달받은 어르신은“혼자 명절을 보내기 외로웠는데, 정성이 담긴 명절 음식을 만들어 줘서 너무 감사하다”고 말했다.

 

권은미 회장은"회원들이 정성스럽게 만든 명절 음식 나눔 활동을 통해 모두가 즐겁고 행복한 설 명절을 맞이했으면 좋겠다”며 “앞으로 나눔 실천으로 행복한 교문2동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승남 구리시장은“설명절 사회적 거리두기 수도권 2.5단계로 가족이 다 함께 모이기 어려워 홀로 보내게 될 어르신들을 위해 준비해 주신 적십자봉사회원 여러분께 깊이 감사드린다”며“구리시민 모두가 안전하고 행복한 설 명절을 보내실 수 있도록 시에서도 적극적으로 어려운 이웃을 살피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교문2동 적십자봉사회는 관내 차상위계층 및 독거노인을 위해 희망 풍차 물품 전달, 사랑의 김장 나누기, 생필품 후원, 독거노인 자매결연, 복지 사각지대 발굴 등 지역사회 나눔 문화를 적극 실천하고 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Red Cross Volunteers in Gyomun 2-dong, Guri-si, held food sharing event for Lunar New Year holidays
Delivering carefully made Lunar New Year food… 'Sharing warm affection with neighbors'

 

-Reporter In-Gyu Ha
(Guri = Break News, northeastern part of Gyeonggi) = Guri-si (mayor Seung-nam Ahn) delivered it to 14 underprivileged generations in the building in celebration of the New Year, a national holiday, hosted by the Gyomun 2-dong Red Cross Volunteer (Chairman Eun-mi Kwon) at a restaurant located in Gyomun 2-dong. We had a food sharing event for the New Year holidays.

 

On this day, 15 Red Cross volunteers participated, and they carefully packaged rice cake soup, dumplings, and manna, that can be easily eaten at home during the Lunar New Year holidays, and delivered to each underprivileged household in person.

 

An elderly man who received the New Year's holiday food said, “I was lonely to spend the holiday alone, but I am so grateful that I made the holiday food with sincerity.”

 

Chairman Eun-mi Kwon said, "I hope that everyone will have a fun and happy Lunar New Year holiday through the food sharing activities for the holidays that the members have made carefully," and said, "I will do my best to make a happy school gate 2-dong through sharing practice.

 

Guri Mayor Ahn Seung-nam said, “I am deeply grateful to the Red Cross Volunteers for preparing for the elderly who will be sent alone because it is difficult for the whole family to gather together in the 2.5th stage of the Seoul Metropolitan Area. The city will also actively look for neighbors in need so that you can send them.”

 

Meanwhile, the Red Cross Volunteer in Gyomun 2-dong is actively practicing a culture of community sharing, such as delivering windmills of hope, sharing kimchi of love, sponsoring daily necessities, sisterhood for the elderly living alone, and discovering blind spots for welfare for the second-class and senior citizens living alone.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신민아, 독보적인 아우라 발산..‘패션 아이콘’다운 면모
1/6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