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2021 남양주시 소식지" 이렇게 달라집니다!

- 언제든 꺼내보는 모바일 소식지 ‘도란도란’과 시민들의 이야기를 담는‘시민소식지’로 개편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2/09 [01:22]

"2021 남양주시 소식지" 이렇게 달라집니다!

- 언제든 꺼내보는 모바일 소식지 ‘도란도란’과 시민들의 이야기를 담는‘시민소식지’로 개편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2/09 [01:22]

▲ 남양주 소식지 2월호 도란도란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2006년 창간 이후 시민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아온 남양주 시정소식지 도란도란이 올해 2월 호부터 책자가 아닌 휴대폰으로 언제든지 꺼내보는 모바일 소식지로 개편된다. 한편 책자형은 시민들이 전하고 싶은 이야기를 자유롭게 기획해 제작에 직접 참여하는 새로운 형태의 시민소식지로 발행된다.

 

▲ QR Code Img(도란도란 2월호)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모바일로 만나는 시정소식지‘도란도란’

 

지금까지는 시민들이 도란도란 책자를 보기 위해 읍면동 주민센터를 방문하거나 정기구독을 신청해 우편으로 받아야 했지만 이제는 휴대폰으로 접속해 더욱 빠르고 간편하게 남양주 소식을 접할 수 있다.

 

모바일로 발행되는 도란도란 2월호에는 촘촘한 사회복지안전망을 구축하는 남양주시복지재단, 롯데백화점 구리점에 입점한 Green 남양주, 저소득층 자립을 돕는 자산형성지원사업, 공영주차장 등 알찬 시정정보를 포함하여 시민이 직접 지역소식을 전하는 시민리포터의 소소한 기사들도 함께담았다.

 

모바일 소식지는 매월 초 정기구독자에게 문자로 발송하며, 정기구독을 하지 않는 시민도 ‘내손에 남양주’문자서비스 및 남양주 톡톡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 우리 시민들의 이야기를 담는‘시민소식지’

 

올해부터 새롭게 선보이는 시민소식지는 매 호 다른 시민편집부가 각각의 콘셉트로 시민들의 이야기를 담아 비정기 간행물 형태로 발행된다.

 

올해는 총 6회가 발행될 예정으로 시민편집부가 만든 첫 시민소식지는 오는 4월에 만나볼 수 있다. 이를 위해 시는 지난 1월 상반기 시민소식지를 제작할 시민편집부를 공개 모집해 세 팀을 최종 선발했으며, 선발된 세 팀이 콘텐츠 기획, 취재 및 자료조사 등 제작에 직접 참여하게 된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시민들이 소식지 제작에 직접 참여하는 과정을 통해 지역과 시정에 더 큰 애정과 관심을 가질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의미 있는 경험을 쌓을 수 있을 것으로 생각된다. 새롭게 발행되는 시민소식지가 제작에 참여한 시민, 구독하는 시민, 남양주시, 모두 서로 공감하고 소통할 수 있는 매개체로 거듭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편, 하반기 시민소식지 제작에 참여할 시민편집부는 오는 6월 중 모집 계획이며, 향후 시는 시민편집부 모든 팀과 함께 북콘서트를 개최해 제작 에피소드를 공유하는 등 시민과 소통하는 자리를 마련할 예정이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2021 Namyangju Newsletter"  will change like this!
Reorganized into'Doran Doran', a mobile newsletter that can be brought out anytime, and'Citizen's Newsletter', which contains stories of citizens.

 

-Reporter In-Gyu Ha
(Nam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Province) = Namyangju municipal administration newsletter Doran Doran, which has been loved by citizens since its inauguration in 2006, will be reorganized as a mobile newsletter that can be taken out anytime through mobile phones rather than a book from the February issue of this year. On the other hand, the booklet is published as a new type of citizen newsletter where citizens can freely plan and participate in the production of stories they want to tell.

 

■ City administration newsletter'Doran Doran' on mobile

 

Until now, citizens had to visit the Eup, Myeon-dong Community Service Center to view the Doran Island booklet or apply for a regular subscription and receive it by mail, but now you can access the news of Namyangju more quickly and easily by connecting to a mobile phone.

 

The February issue of Doran Doran, issued by mobile, includes substantial municipal administration information such as Namyangju Welfare Foundation, which establishes a dense social welfare safety net, Green Namyangju located in Lotte Department Store's Guri branch, asset formation support project to help low-income families, and public parking lot. It also included small articles from citizen reporters who directly deliver local news.

 

Mobile newsletters are sent by text to subscribers at the beginning of each month, and citizens who do not subscribe can also meet through the “Namyangju in My Hand” text service and Namyangju Toktalk.

 

■ “Citizen Newsletter” that contains stories of our citizens

 

Citizens' Newspapers, which are newly introduced from this year, will be published in the form of irregular publications containing the stories of citizens under each concept by different citizen editorial departments.

 

This year, a total of six times will be published, and the first citizen's newsletter created by the Citizens' Editorial Department will be available in April. To this end, the city publicly recruited the Citizens' Editorial Department to produce a citizen's newsletter in the first half of January and finally selected three teams, and the three selected teams will directly participate in the production of content planning, coverage, and data research.

 

Namyangju City Mayor Jo Kwang-han said, “It is believed that the process of citizens who directly participate in the production of newsletters will not only allow them to have greater affection and interest in the region and municipal administration, but also to gain meaningful experiences. I hope that the newly published Citizen Newsletter will be reborn as a medium through which citizens who participated in the production, citizens who subscribe to, and Namyangju, all can sympathize and communicate with each other.”

 

Meanwhile, the Citizen Editorial Department, which will participate in the production of the Citizen Newsletter in the second half of the year, is planning to recruit in June, and the city will hold a book concert with all the Citizen Editorial Department teams to share production episodes, thereby providing a place to communicate with the citizen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신민아, 독보적인 아우라 발산..‘패션 아이콘’다운 면모
1/6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