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양주시, 전철 7호선 옥정~포천 광역철도 전략영향평가 설명회 개최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2/10 [01:39]

양주시, 전철 7호선 옥정~포천 광역철도 전략영향평가 설명회 개최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2/10 [01:39]

▲ 양주시 7호선 옥정-포천 광역철도 전략영향평가 설명회 모습 (사진제공=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양주시 7호선 옥정-포천 광역철도 전략영향평가 설명회 모습 (사진제공=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양주시(시장 이성호)는 9일 양주시의회 특별의원회실에서 경기도 주관 옥정-포천 광역철도 건설사업의 전략환경영향평가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날 주민설명회에는 도·시의원, 경기도·양주시 관계자, 주민 10명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최소한의 인원이 참여했으며 현장에 참여하지 못한 지역 주민들을 위해 양주시의회 인터넷방송을 통해 실시간으로 생중계했다.

 

이는 코로나19 예방과 확산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연장 조치에 따른 것이다.

 

주민설명회는 경과보고, 기본계획과 평가서(초안) 설명,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했으며 개발 기본계획 개요를 비롯해 계획의 적정성, 입지의 타당성 등을 시민들에게 상세히 설명하고 다양한 의견을 수렴했다.

 

전철 7호선 옥정~포천 광역철도 연장사업은 총사업비 1조 1천762억원을 투입, 2028년 개통을 목표로 양주 고읍동에서 포천 군내면까지 총 17.5㎞ 구간에 정거장 4개소, 차량기지 1개소를 설치하는 사업이다.

 

지난 2019년 12월 착공한 도봉산~옥정 광역철도와 연결되는 옥정~포천 광역철도는 옥정 201정거장까지는 직결 운행, 포천구간은 옥정 201정거장에서 환승하는 4량 운행으로 검토 중이다.

 

앞서 지난해 12월 10일 포천시에서 열릴 예정이던 ‘전철 7호선 옥정-포천 광역철도 연장사업’ 공청회는 ‘단선 4량’ 등에 대한 포천시민들의 반대로 중단, 같은 날 오후 개최 예정이었던 양주시 주민설명회도 무산된 바 있다.

 

전략환경영향평가서(초안)에 대한 주민공람과 의견제출은 오는 3월 3일까지 양주시청 광역교통시설과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지역구 정성호 국회의원은 “전철7호선 옥정-포천 광역철도의 개통은 철도교통 사각지대였던 경기 동북부 지역 교통여건 개선의 신호탄이 될 것”이라며 “옥정신도시의 성공적인 준공과 끊임없는 외연 확장을 위해 연장사업이 조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환승 없이 서울 강남으로 연결되는 전철 7호선 옥정-포천 광역철도 연장사업은 옥정신도시 주민들의 간절한 염원이 담긴 숙원사업으로 더이상의 사업 변경 없는 신속한 착공과 개통이 가장 중요하다”며 “사업 추진을 위해 민·관·정 협력체계를 구축하는 등 시민과 함께 사업 추진 전 과정을 공유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양주시는 옥정-포천 광역철도 개통 시 서울로의 접근성이 획기적으로 개선될 뿐만 아니라 옥정신도시의 계획인구 또한 10만 7천여명을 넘어서는 등 경기 북부 지역의 교통 불균형 해소와 지역 정주환경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Yangju City holds a briefing session on the strategic impact assessment of the Okjeong-Pocheon metropolitan area railroad line 7

 

-Reporter In-Gyu Ha
(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part of Gyeonggi) = Yangju city (mayor Seongho Lee) held a resident briefing session for the strategic environmental impact assessment of the Okjeong-Pocheon metropolitan railway construction project in Gyeonggi-do in the special council room of the Yangju city council on the 9th.

 

On this day, a minimum number of personnel participated in the resident information session to prevent the spread of Corona 19, including provincial and city councilors, officials in Gyeonggi-do and Yangju, and 10 residents, and live broadcast live through the Yangju City Council's internet broadcasting (for local residents who could not participate in the site).

 

This is in accordance with the 2.5 steps to extend social distancing to prevent Corona 19 and its spread.

 

Residents' briefing sessions were conducted in the order of progress report, basic plan and evaluation (draft) explanation, and question-and-answer questions. The basic development plan outlined, the appropriateness of the plan, and the validity of the location were explained to citizens in detail, and various opinions were collected.

 

The Okjeong-Pocheon metropolitan railway extension project for Subway Line 7 is a project to install 4 stations and 1 vehicle base in a total 17.5km section from Goeup-dong, Yangju to Gunnae-myeon, Pocheon, with a total project cost of 1,176.2 billion won, with the goal of opening in 2028. to be.

 

The Okjeong-Pocheon metropolitan railway connected to the Dobongsan-Okjeong metropolitan railway, which began construction in December 2019, is under consideration as a direct connection to the Okjeong 201 station, and the Pocheon section as a four-car service that transfers at the Okjeong 201 station.

 

Previously, the public hearing for the'Okjeong-Pocheon Metropolitan Railway Extension Project for Subway Line 7', which was scheduled to be held in Pocheon City on December 10 last year, stopped opposing the Pocheon citizens' opposition to'Single Line 4 Cars', and the resident briefing session in Yangju, scheduled to be held in the afternoon on the same day, was canceled. There is a bar.

 

Public inspection and submission of opinions on the strategic environmental impact assessment (draft) will be held at the Metropolitan Transportation Facilities Division of Yangju City Hall by March 3rd.

 

Assemblyman Jeong Seong-ho of the district said, “The opening of the Okjeong-Pocheon Metro Line 7 will be a sign of improvement in the traffic conditions in the northeastern part of Gyeonggi, which was a blind spot for railroad traffic.” I will actively support it so that it can be promoted as soon as possible.”

 

Yangju City Mayor Lee Seong-ho said, “The Okjeong-Pocheon metropolitan railway extension project that connects to Gangnam, Seoul without a transfer is a long-awaited project filled with the earnest wishes of residents of the Okjeong New City, and prompt construction and opening without any further changes are the most important.” We will share the whole process of project promotion with citizens, such as establishing a public-private-governmental cooperation system for implementation.”

 

Meanwhile, when the Okjeong-Pocheon metropolitan railway is opened, Yangju City will significantly improve accessibility to Seoul as well as the planned population of Okjeong New City exceeding 107,000, contributing greatly to resolving the traffic imbalance in northern Gyeonggi and improving the local settlement environment. I'm expecting.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신민아, 독보적인 아우라 발산..‘패션 아이콘’다운 면모
1/6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