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142만 돌파 ‘소울’, 박스오피스 1위..2위 ‘새해전야’-3위 ‘귀멸의 칼날’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02/13 [13:09]

142만 돌파 ‘소울’, 박스오피스 1위..2위 ‘새해전야’-3위 ‘귀멸의 칼날’

박동제 기자 | 입력 : 2021/02/13 [13:09]

▲ ‘소울’-‘새해전야’-‘귀멸의 칼날’ <사진출처=해당 영화 포스터>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142만 관객을 돌파한 영화 <소울>이 <새해전야>,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를 꺾고 9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수성 중이다.

 

다만 아직까지 영화관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여파로 인해 피해가 이어지고 있다. 특히 극장 관객수를 살펴보면, 평균 동월 대비 급격하게 감소하며 침체가 지속되고 있다.

 

13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결과에 따르면, 지난 12일 디즈니·픽사 신작 <소울>은 6만 5242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누적 관객수 142만 1381명으로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했다. 

 

<소울>에 이어 박스오피스 2위는 김강우-유인나-유연석-이연희-이동휘-천두링-염혜란-유태오-최수영 주연 <새해전야>(7만 3348명)가, 3위는 전 세계 초특급 흥행작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55만 8452명)이, 4위는 액션 어드벤처 <몬스터 헌터>(4만 8524명)가, 5위는 4DX 재개봉작 <해리 포터와 불의 잔>(344만 8977명)이 차지했다.   

 

뒤이어 <아이>, <어니스트 씨프>, <송가인 더 드라마>, <드림빌더>, <세자매> 등이 박스오피스 10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한편, ‘태어나기 전 세상’에서 저마다의 성격을 갖춘 영혼이 지구에서 태어나게 된다는 픽사의 재미있는 상상력에서 출발한 <소울>은 예기치 못한 사고로 영혼이 된 ‘조’와 지구에 가고 싶지 않은 영혼 ‘22’가 함께 떠나는 특별한 모험을 그린 영화다. 

 

디즈니·픽사 신작 <소울>은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he movie <Soul>, which exceeded 1.42 million viewers, defeated <New Year's Eve> and <Theatrical Edition Blade of Demonstration: Infinite Train> and is winning the box office for 9 consecutive days.

 

However, movie theaters are still suffering damage due to the aftermath of Corona 19 (a novel coronavirus infection). In particular, when looking at the number of theater audiences, the average decline is sharply compared to the same month, and the stagnation continues.

 

According to the results of the integrated computer network for movie theater admissions by the Film Promotion Committee on the 13th, on the 12th, Disney Pixar's new work <Soul> mobilized 65,242 audiences and ranked first in the box office with a cumulative number of 142,1381.

 

Following <Soul>, the box office 2nd place was <New Year's Eve> (73,348 people) starring Kim Kang-woo-Yoo Inna-Yoo Yeon-seok- Lee Yeon-hee-Lee Dong-hui-Chun Do-ring- Yeom Hye-ran-Yoo Tae-oh-Choi Soo-young, and 3rd place was the world's super express. The blockbuster <Theatrical Edition Blade of the Extinction: Infinite Train> (5584,452 people), the action-adventure <Monster Hunter> (48,524 people) in 4th place, and the 4DX rerelease <Harry Potter and the Goblet of Fire> (344 8977 people) occupied it.

 

Subsequently, <I>, <Ernest Thief>, <Songga in the Drama>, <Dream Builder>, and <Three Sisters> were ranked in the top 10 in the box office.

 

On the other hand, <Soul> started from Pixar's fun imagination that a soul with its own personality will be born on Earth in'The World Before Born' is'Jo', who became a soul in an unexpected accident, and a soul who does not want to go to Earth '22 It is a movie about a special adventure that'is going on together.

 

The new Disney Pixar work <Soul> is being screened highly at theaters nationwide.

 

dj3290@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신민아, 독보적인 아우라 발산..‘패션 아이콘’다운 면모
1/6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