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야놀유소년야구단, 순창군수배 야구대회 우승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3/01 [16:48]

남양주야놀유소년야구단, 순창군수배 야구대회 우승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3/01 [16:48]

▲ 경기 남양주야놀유소년야구단 대회우승 기념촬영 모습 (사진제공=대한유소년야구연맹)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작년 KBO드래프트에서 두산베어스 최승용을 배출한 경기 남양주야놀유소년야구단(권오현 감독)이 지난 2월28일 막내린 올해 첫 대회인 “제6회 순창군수배 전국유소년야구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대한유소년야구연맹(회장 이상근)이 주관한 이번 대회는 2월 23일부터 28일까지 봄방학을 이용하여 순창군 팔덕야구장 등 총 9개 야구장에서 103개 팀이 참가한 가운데 열전을 벌였다. 전라북도, 순창군, 순창군체육회가 특별 후원하고 유소년 단백질 음료 “함소아 프로틴워터틴”, 야구 용품회사 핀스포츠가 후원하는 등 전폭적인 지원 아래 성황리에 마침표를 찍었다.

 

이번 대회는 예선은 조별리그, 결선은 토너먼트 방식으로 치러졌으며 새싹리그(U-9), 꿈나무리그(U-11), 유소년리그(U-13), 주니어리그(U-15) 등 총 6개 부문 우승컵을 놓고 흥미진진한 승부를 펼쳤다.

 

우승을 차지한 경기 남양주야놀유소년야구단은 유소년리그 청룡 첫 경기에서 전남 무안군유소년야구단(김동성 감독)을 8대4로 이기고 순조로운 출발을 했다. 그리고 두 번째 경기에서 경기 하남베이스볼리즘유소년야구단(이재우 감독)을 16대0으로 손쉽게 물리쳤으며 예선 마지막 경기에선 세종시엔젤스유소년야구단(장재혁 감독)을 8대0으로 이기고 3연승을 거두며 조1위로 결선에 진출했다.

 

8강전에서 12강전을 통해 진출한 경기 일산자이언츠유소년야구단(이병용 감독)을 9대1로 누르고 4강전에서는 전통의 강호 서울 도봉구유소년야구단(김종진 감독)을 12대2로 대파하고 결승에 진출하여 5년만에 결승에 진출한 인천 유소년야구의 대표 주자 인천서구유소년야구단(김종철 감독)을 16대 2로 이기며 전승의 압도적인 우승을 차지했다.

 

▲ 권오현 경기 남양주야놀유소년야구단 감독(사진제공=대한유소년야구연맹)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우승을 차지한 경기 남양주야놀유소년야구단의 권오현 감독은 “올해 첫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해서 기쁘며 이 대회에 맞춰 겨울에 노력해 준 선수들이 대견하다. 또한 남양주시의원인 박성찬 총단장님과 철저한 코로나 방역을 통해 운동량이 부족한 선수들의 실외 운동을 도와 준 남양주시 진건읍사무소 및 체육회 관계자분들게 감사드린다. 인성을 갖춘 선수를 배출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경기 남양주야놀유소년야구단 박규정 선수 대회 최우수선수상 수상 기념촬영 모습 (사진제공=대한유소년야구연맹)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이번 대회 최우수선수(MVP)의 영예를 안은 박규정(경기 남양주야놀유소년야구단)군은 “팀에서 중견수를 하고 있으며 이번 대회 타격감이 좋아 기대를 했는데 영광스러운 상을 수상해서 너무 기쁘다. 경기 개군중에서 선수 생활을 하게 되는 데 열심히 노력해서 우리 팀 출신 승용이 형 같이 프로 지명을 받고 싶다”고 말했다.

 

이번 대회를 성공리에 마친 대한유소년야구연맹의 이상근 회장은 “지역 야구 대회의 모범적이고 가장 성공적인 대회이다. 거기에다 야구 대회를 통해 야구 불모지인 전북 순창이 신축 야구장과 실내 훈련장 건립으로 동계 훈련 핫플레이스로 떠오르고 있다. 처음 강변의 유휴지를 이용한 아이디어로 야구 대회를 시작하여 지금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기여를 하고 있다. 누구나 쉽게 하지 못한 결단을 해서 우리 유소년에게 꿈과 희망을 준 황숙주 순창군수님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 제6회 순창군수배 전국유소년야구대회 결과

 

● 새싹리그(U-9) ▲ 우승 – 경기 휘문아카데미유소년야구단(박영주 감독) ▲ 준우승 – 세종시엔젤스유소년야구단(장재혁 감독) ▲ 최우수선수 구본준(경기 휘문아카데미유소년야구단)

 

● 꿈나무리그(U-11) 청룡 ▲ 우승 – 서울 송파구유소년야구단(윤규진 감독) ▲ 준우승 – 전남 무안군유소년야구단(김동성 감독) ▲ 최우수선수 정현준(서울 송파구유소년야구단)

 

● 꿈나무리그(U-11) 백호 ▲ 우승 – 경기 파주시유소년야구단(정상혁 감독) ▲ 준우승 – 경기 화성시중부유소년야구단(장근우 감독) ▲ 최우수선수 문규태(경기 파주시유소년야구단)

 

● 유소년리그(U-13) 청룡 ▲ 우승 – 경기 남양주야놀유소년야구단(권오현 감독) ▲ 준우승 – 인천서구유소년야구단(김종철 감독) ▲ 최우수선수 박규정(경기 남양주야놀유소년야구단)

 

● 유소년리그(U-13) 백호 ▲ 우승 – 전북 전주시유소년야구단(박동주 감독) ▲ 준우승 – 서울 동대문구유소년야구단(황윤제 감독) ▲ 최우수선수 유재민(전북 전주시유소년야구단)

 

● 주니어리그(U-16) ▲ 우승 – 경기 남양주야놀주니어야구단(김성빈 감독) ▲ 준우승 – 서울 도봉구주니어야구단(김종진 감독) ▲ 최우수선수 양승호(남양주야놀주니어야구단)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Namyangju Yanol Youth Baseball Team won the Sunchang-gun wanted baseball tournament


-Reporter Ha In-gyu
(Nam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Gyeonggi Namyangju Yanol Youth Baseball Team (director Kwon Oh-hyun), who produced Doosan Bears Choi Seung-yong in last year's KBO draft, was the youngest member of the year on February 28, “The 6th Sunchang-gun Wanted National Youth Baseball Competition” Won the championship.

 

Organized by the Korea Youth Baseball Federation (Chairman Lee Sang-geun), the spring break was held from February 23 to 28, with 103 teams participating in 9 baseball fields including Paldeok Baseball Stadium in Sunchang-gun. Jeollabuk-do, Sunchang-gun, and Sunchang-gun Sports Association specially sponsored it, and the youth protein drink “Hamsoah Protein Water Tin”, and baseball equipment company Finnsports sponsored it.

 

The preliminary round was held in a group stage, and the final was held in a tournament format. A total of 6 games were held, including the Sprout League (U-9), Dream Tree League (U-11), Youth League (U-13), and Junior League (U-15). He played an exciting match for the division championship cup.

 

Namyangju Yanol Youth Baseball Team, which won the championship, beat Jeonnam Muan Army Youth Baseball Team (Director Dongsung Kim) 8-4 in the first game of Blue Dragon in the Youth League and made a smooth start. And in the second game, he easily defeated the Hanam Baseball Team (Director Jaewoo Lee) in the match 16-0, and in the last match of the qualifying round, he beat Sejong City Angels Youth Baseball Team (Director Jaehyuk Jang) 8-0, winning 3 consecutive wins, and ranked first in the group. Advance to the finals.

 

In the quarterfinals, the Ilsan Giants Youth Baseball Team (director Lee Byeong-yong), which advanced through the 12-finals, was beaten 9-1, and in the fourth-final, the traditional powerhouse Seoul Dobong-gu Youth Baseball Team (Director Jong-jin Kim) was defeated 12-2 and advanced to the finals for 5 years. By defeating Incheon Seo-gu Youth Baseball Team (director Kim Jong-cheol) 16-2, the representative runner of Incheon Youth Baseball, who advanced to the finals, won the overwhelming victory of the previous victory.

 

Coach Kwon Oh-hyun of the Namyangju Yanol Youth Baseball Team, which won the championship, said, “I am happy to win the first tournament this year, and the players who worked hard in the winter for this tournament are proud. In addition, we are grateful to Namyangju City Councilman Park Seong-chan, and the Namyangju Jingeon-eup office and sports association officials for helping athletes with insufficient exercise capacity to exercise outdoors through thorough corona prevention. I will try harder to produce players with personality,” he said.

 

Park Gyu-gyu (Gyeonggi Namyangju Yanol Youth Baseball Team), who was honored as the best player in the tournament (MVP), said, “I am a center fielder in the team, and I was looking forward to the feeling of hitting this tournament, but I am very happy to receive the glorious award. "I want to get a professional nomination like Seung Yong-i, from our team, by working hard to become a player among the outguns of the game."

 

Lee Sang-geun, chairman of the Korea Youth Baseball Federation, who successfully completed this tournament, said, “It is an exemplary and most successful tournament of a local baseball tournament. In addition, through baseball competitions, Sunchang in Jeonbuk, a barren baseball field, is emerging as a hot place for winter training with the construction of a new baseball field and indoor training ground. The first baseball tournament was started with the idea of ​​using an idle area along the river, and now it is making a great contribution to vitalizing the local economy. “I am grateful to Hwang Sook-joo, Sunchang-gun, who gave dreams and hopes to our youth for making a decision that no one could easily do.”

 

◇ Results of the 6th Sunchang-gun National Youth Baseball Championship

 

● Sprout League (U-9) ▲ Winner-Gyeonggi Whimoon Academy Youth Baseball Team (Director Park Young-joo) ▲ Runner-up-Sejong Angels Youth Baseball Team (Director Jang Jae-hyuk) ▲ Best player Koo Bon-jun (Gyeonggi Whimoon Academy Youth Baseball Team)

 

● Dream Tree League (U-11) Blue Dragon ▲ Winner – Seoul Songpa-gu Youth Baseball Team (Director Yoon Gyu-jin) ▲ Runner-up – Jeonnam Muan Youth Baseball Team (Kim Dong-sung) ▲ Best Player Jeong Hyeon-jun (Seoul Songpa-gu Youth Baseball Team)

 

● Dream Tree League (U-11) Baekho ▲ Winner – Gyeonggi Paju Youth Baseball Team (Director Sanghyuk Jung) ▲ Runner-up – Gyeonggi Hwaseong Jungbu Youth Baseball Team (Director Jang Geun-woo) ▲ Best player Moon Gyu-tae (Gyeonggi Paju Youth Baseball Team)

 

● Youth League (U-13) Blue Dragon ▲ Winner – Gyeonggi Namyangju Yanol Youth Baseball Team (Director Kwon Oh-hyun) ▲ runner-up – Incheon Seo-gu Youth Baseball Team (director Kim Jong-cheol) ▲ Best player Park Kyu-gyu (Gyeonggi Namyangju Yanol Youth Baseball Team)

 

● Youth League (U-13) Baekho ▲ Winner-Jeonbuk Jeonju Youth Baseball Team (Director Park Dong-joo) ▲ Runner-up-Seoul Dongdaemun-gu Youth Baseball Team (director Hwang Yoon-je) ▲ Best Player Yoo Jae-min (Jeonju Jeonju Youth Baseball Team)

 

● Junior League (U-16) ▲ Winner-Gyeonggi Namyangju Nightclub (Director Seongbin Kim) ▲ Runner-up-Seoul Dobong-gu Junior Baseball Team (Director Kim Jong-jin) ▲ Best player Yang Seung-ho (Namyangju Nightclub)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신민아, 독보적인 아우라 발산..‘패션 아이콘’다운 면모
1/6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