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승남 구리시장, 제102주년 3‧1절 기념식 가져…애국정신 계승

국가유공자 기록화 사업 ‘잠들지 않는 이야기’ 추진, 항일 독립운동 정신 이어나가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3/01 [17:43]

안승남 구리시장, 제102주년 3‧1절 기념식 가져…애국정신 계승

국가유공자 기록화 사업 ‘잠들지 않는 이야기’ 추진, 항일 독립운동 정신 이어나가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3/01 [17:43]

▲ 안승남 구리시장 제 102주년 3.1절 기념식 기념사 모습 (사진제공=구리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구리시 제102주년 3.1절 기념식 모습 (사진제공=구리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구리시(시장 안승남)는 1일 오전 10시 시청 대강당에서 전 세계 전국 곳곳으로 이끈 3‧1운동의 정신과 가치를 되새기고자 제102주년 3‧1절 기념 행사를 가졌다.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수칙 등을 철저하게 준수하며 진행된 이번 기념식에는 독립 유공자 유가족과 보훈, 향군 단체 등 관계기관 관계자 등 약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구리시 공식 유튜브 해피 GTV를 통해 생중계로 함께 진행됐다.

 

▲ 구리시 독립유공자 유가족에게 꽃다발 증정 기념촬영 모습 (사진제공=구리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기념식은 ▲함천우 독립 유공자 유가족 대표의 독립선언서 낭독 ▲안승남 구리시장의 기념사 ▲독립 유공자 유가족 꽃다발 증정 ▲안영기 구리문화원장의 만세삼창으로 마무리하며 순국 선열분들의 숭고한 정신과 우리 민족의 위대한 항쟁의 역사를 함께 기억했다.

 

특히 NH농협 구리시지부(지점장 유재호)와 국민은행 구리지역본부(본부장 안성근)에서 독립 유공자의 고귀한 희생과 애국정신에 대한 경의와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자 독립 유공자 유가족에게 위문품을 전달하는 뜻깊은 시간도 가졌다.

 

안승남 시장은 기념사를 통해“조선 최초 여성 독립 의병장으로‘비록 여자라 해도 나라를 구하는데 남‧녀 구별이 있을 수 없다’라는 유명한 말을 남기신 구리시 출생의 윤희순 여사를 우리는 기억해야 한다”며 “2019년, 2020년에 이어 올해도 국가유공자 기록화 사업인 ‘잠들지 않는 이야기’에 구리시 출신 독립운동가 김규식 선생 등 후손 2명을 추가하여 국가유공자의 날인 오는 3월 26일, 3편을 발간하는 등 이러한 기록화 작업을 통해 독립운동가들의 숭고한 희생과 고귀한 정신을 애국으로 계승해 나가겠다”고 말하며 광복을 위해 몸 바치신 애국선열과 독립 유공자 유가족분들께 거듭 경의와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어 안승남 시장은 일제가 자행한 주권 침탈은 끝났지만 최근 중국이 고구려 역사를 중국 역사로 만드려는 ‘동북공정’이 이제는 문화 영역으로 확대되어 우리나라 전통 민요 <아리랑>의 중국 국가 문화유산 등록과 우리 동요 <반달>이 중국 소수민족, 조선족 민요라는 주장과 함께 최근 한복의‘한푸 논란’, 김치의‘파오차이 논란’,축구선수 손흥민의 ‘손북공정 논란’등 한국문화를 탈취하고 침탈하려는 중국의 움직임에 깊은 우려를 표하며, 이로 인해 3000년 역사를 빼앗겼을 때 올 민족의 한을 미리 막아내자는 뜻에서 경계할 필요성이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태극기의 도시, 구리시는 우리 모두 나라를 사랑하는 마음으로 태극기 집중 달기 운동을 지난 25일부터 삼일절까지 전개했으며 태극기는 시청, 동 행정복지센터, 인터넷 우체국, 인터넷 태극기 판매업체 등을 통해 구매가 가능하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uri Mayor Ahn Seung-nam holds a ceremony to commemorate the 102nd anniversary of March 1. Patriotic spirit succession
Promoting the “Story That Never Sleeps”, a documentary project for national merit, continuing the spirit of the anti-Japanese independence movement

 

-Reporter Ha In-gyu
(Guri = Break News, northeastern part of Gyeonggi) = Guri-si (mayor Seung-nam Ahn) held an event to commemorate the 102nd anniversary of the March 1st Movement at 10:00 am on the 1st in the auditorium at City Hall to remind the spirit and value of the March First Movement that led to the whole world .

 

This ceremony, which was held in strict compliance with corona 19 social distancing and quarantine regulations, was broadcast live through the official YouTube Happy GTV of Guri City, with about 70 people including the bereaved families of independent merit, veterans, and members of related organizations such as veterans and military organizations.

 

The commemoration ceremony was concluded with ▲ reading the Declaration of Independence by the representative of the bereaved family members of independence Hahm Cheon-woo ▲ a commemorative address from Guri Mayor Ahn Seung-nam ▲ a bouquet of bouquets from the bereaved family members of the independent merit ▲ Ahn Young-ki, the head of the Guri Cultural Center I remembered it together.

 

In particular, the NH Nonghyup Guri Branch (Director Jaeho Yoo) and Kookmin Bank's Guri Regional Headquarters (Director Seonggeun Ahn) delivered condolences to the families of the independent merit in order to convey respect and gratitude for the noble sacrifices and patriotic spirit of the independence merit. Had.

 

In a memorial address, Mayor Ahn Seung-nam said, “We must remember Mrs. Yoon Hee-soon, born in Guri-si, who left the famous saying,'Even if you are a woman, you can save the country, even if you are a woman, as the first female independent military officer.' Following 2019 and 2020, two descendants, including Guri-si independence activist Kim Gyu-sik, were added to the national merit documenting project, ``The Story of Not Sleeping,'' and the third edition was published on March 26, the National Day of Merit. Through the documentary work, I will pass on the noble sacrifice and noble spirit of the independence activists as patriotism.” He said, expressing respect and gratitude to the patriots who devoted themselves to liberation and the bereaved families of independence merit.

 

Mayor Ahn Seung-nam said that the Japanese colonial invasion of sovereignty has ended. Vandal> Along with the claim that this is a Chinese minority, Korean-Chinese folk song, the recent'Hanpu Controversy' in Hanbok,'Pao Chai Controversy' in Kimchi, and'Controversy over Son-North Korea Process' by soccer player Son Heung-min, etc. He expressed deep concern, and stressed the need to be vigilant in the hope of stopping the Korean cold in advance when the 3000-year history was deprived by this.

 

Meanwhile, Guri City, the city of Taegeukgi, carried out the Taegeukgi intensive campaign from the 25th to the third day with the heart of all of us loving the country, and Taegeukgi can be purchased through the City Hall, East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Internet Post Office, and Internet Taegeukgi vendors. .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신민아, 독보적인 아우라 발산..‘패션 아이콘’다운 면모
1/6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