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나아이, 횡성군 지역화폐 '횡성사랑카드' 발행

결제 편의성, 보안성 뛰어난 충전식 선불 IC카드로 발급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3/02 [11:44]

코나아이, 횡성군 지역화폐 '횡성사랑카드' 발행

결제 편의성, 보안성 뛰어난 충전식 선불 IC카드로 발급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3/02 [11:44]

▲ 지역화폐 횡성사랑카드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핀테크 기업 코나아이(대표 조정일)는 횡성군 카드형 지역사랑상품권 ‘횡성사랑카드’를 오늘(2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횡성사랑카드는 전통시장 및 소상공인 매출 증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횡성군이 발행하는 모바일 기반 충전식 선불카드형 지역화폐다. 만 14세 이상이면 누구나 발급가능하며, 신용카드 결제가 가능한 지역 내 모든 점포에서 사용이 가능하다.

 

단, 유흥업소, 사행성 업소, 본사가 횡성군 외 소재지인 법인사업자의 직영점 등에서는 사용이 제한된다.  

 

횡성사랑카드는 1인당 월 사용한도 50만원 내에서 사용금액의 최대 10%를 캐시백 형태로 지급받을 수 있다. 또한 소득공제 신청 시 소득공제 30%(전통시장 40%) 혜택도 주어진다.  

 

횡성사랑카드는 국제표준(EMV)기반의 보안성을 지닌 IC카드형으로 발급되어 결제 편의성이 높을뿐만 아니라 보안성도 뛰어나 위변조에 대한 걱정 없이 사용할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횡성군은 향후 복지포인트 및 농어민수당 등 각종 정책발행을 횡성사랑카드로 지급하고, 특별할인가맹점을 운영하는 등 다양한 혜택과 홍보활동을 통해 횡성사랑카드의 성공적인 안착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횡성사랑카드 출시를 기념해 10% 캐시백을 출시일부터 한시적으로 제공하며, 4월 30일까지 횡성사랑카드로 결제한 군민들을 대상으로 총 1,000만원 상당의 금액을 충전해주는 추첨 이벤트도 진행한다. 사용 5만원당 응모권 1매가 부여되며, 당첨자 추첨은 오는 5월에 진행될 예정이다.  

 

횡성사랑카드는 ‘그리고(지역화폐)’ 모바일 앱에서 카드 발급 신청과 충전을 할 수 있으며, 관내 농협, 축협, 산림조합, 신협, 새마을금고 등 오프라인 판매 대행점에서도 카드 발급과 충전이 가능하다.   조정일 코나아이 대표는 “강릉, 태백, 영월, 인제, 동해, 고성, 삼척에 이어 횡성 지역 카드형 지역화폐 플랫폼을 운영하게 되어 기쁘다”며 “국제규격의 신뢰성 높은 플랫폼을 기반으로 지역화폐 사업을 안정적으로 운영하고 향후 결제, 충전 기능 외에도 기부서비스와 같은 다양한 부가 서비스를 연계해 지역사회에 도움이 되는 지역커뮤니티 플랫폼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코나아이는 전국 57여개 지자체의 카드형 지역화폐 플랫폼을 운영하고 있으며, 2020년 기준 약 7조 5천여억원의 결제액을 달성했다. 코나아이는 2021년 들어 부산시, 밀양시 등의 지자체의 카드형 지역화폐 운영대행 우선협상자로 선정되고, 서울시 강동구 지역화폐 운영대행사로 선정되는 등 지역화폐 플랫폼 운영 지역을 확대하고 있다.

 

코나아이는 핀테크 관련 토탈 솔루션 및 플랫폼을 세계 시장에 제공하는 IT기업이다. 자체 개발한 IC칩 운영체제(OS)를 기반으로 통신, 금융, 공공 부문을 대상으로 한 IC칩 관련 사업과 결제, 지역커뮤니티, 블록체인, 데이터, IoT 관련 솔루션을 제공하는 플랫폼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Kona I issues the Hoengseong-gun local currency'Hoengseong Love Card'
Issuance with a rechargeable prepaid IC card with excellent payment convenience and security

 

-Reporter Ha In-gyu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Fintech company Kona I (CEO Jo Jung-il) announced that it will launch the Hoengseong-gun card-type local love gift certificate, “Hoengseong Love Card,” today (2nd).


Hoengseong Sarang Card is a mobile-based rechargeable prepaid card-type local currency issued by Hoengseong-gun to increase sales of traditional markets and small businesses and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Anyone over the age of 14 can issue it, and it can be used at any store in the region where credit card payment is possible.


However, use is restricted in entertainment establishments, gambling establishments, and directly managed stores of corporate businesses whose headquarters are located outside Hoengseong-gun.


Hoengseong Sarang Card can receive up to 10% of the amount used in cash back form within 500,000 won per person per month. In addition, 30% of the income deduction (40% of the traditional market) is given when applying for an income deduction.


Hoengseong Sarang Card is issued as an IC card type with international standard (EMV)-based security, so it is not only convenient for payment, but also has excellent security, so it can be used without worrying about forgery or alteration.


Hoengseong-gun plans to support the successful settlement of the Hoengseong Sarang Card through various benefits and promotional activities, such as the issuance of various policies such as welfare points and farmers and fishermen's allowance through the Hoengseong Sarang Card and operating a special discount franchise store.


In addition, in commemoration of the launch of the Hoengseong Sarang Card, a 10% cashback will be provided for a limited time from the launch date, and a lottery event in which a total amount of KRW 10 million is recharged for the civilians who paid with the Hoengseong Sarang Card until April 30 will be held. One entry ticket will be given for each 50,000 won used, and the winner's lottery will be held in May.


The Hoengseong Sarang Card can be issued and recharged through the ‘And (local currency)’ mobile app, and it is possible to issue and recharge cards at offline sales agencies such as Agricultural Cooperatives, Livestock Cooperatives, Forestry Cooperatives, Shinhyups, and Saemaul Geumgo. CEO Jo Jung-il said, “I am happy to operate a card-type local currency platform in Hoengseong, following Gangneung, Taebaek, Yeongwol, Inje, Donghae, Goseong, and Samcheok.” We will do our best to develop into a local community platform that is helpful to the local community by linking various additional services such as donation services in addition to payment and charging functions in the future.”


On the other hand, KONA I operates card-type local currency platforms of 57 local governments nationwide, and has achieved a settlement amount of about 7.5 trillion won as of 2020. In 2021, Kona I was selected as a priority negotiator for card-type local currency operating agencies of local governments such as Busan and Miryang, and is expanding the operating area of ​​the local currency platform by being selected as a local currency operating agency in Gangdong-gu, Seoul.


KONA I is an IT company that provides total fintech-related solutions and platforms to the global market. Based on the self-developed IC chip operating system (OS), it is developing a platform business that provides solutions related to IC chips and payments, local communities, blockchain, data, and IoT for telecommunications, finance, and public sector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신민아, 독보적인 아우라 발산..‘패션 아이콘’다운 면모
1/6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