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지평농협직원, 코로나19 방역지침 뒷전 점심 술판 벌여 빈축

점심시간이용 단체 식사 및 술자리까지 곁들여...방역법 위반 논란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3/12 [21:24]

양평군 지평농협직원, 코로나19 방역지침 뒷전 점심 술판 벌여 빈축

점심시간이용 단체 식사 및 술자리까지 곁들여...방역법 위반 논란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3/12 [21:24]

▲ 지평농협 전경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평=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양평군 지평면 단위농협 직원들이 단체식사를 통한 5인이상 집합금지 및 점식식사를 이용 술판을 벌여 주민들로 부터 빈축을 사고 있다

 

모 조합원은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되고 5인 이상 집합금지 조치가 실행되고 있는 이때에 점심시간에 꼭 여러명이 모여 식사를 하고 거기에 음주까지 곁들인 상황이 엄중한 시기에 사회적 모범을 보여야 할 곳에서 벌어지고 있다며 문제 중 문제라고 강한 어조로 비판했다.

 

단위농협 관계자에 의하면 업무를 하다보면 조합원들이 오시면 점심 식사때 반주 등을 하는 일이 있다며 지역사회에서 지킬 것은 지켜야하지만 지역사회 문화의 애로사항이 있다고 토로했다.

 

코로나19 감염자가 지속적으로 300-400명대를 유지하여 거리두기 및 집합금지 연장 가운데 소규모 모임 등이 도심 외 지역인 읍.면 등에서 소규모 모임을 통한 방역규칙을 위반 한다면 가족 단위를 넘어 지역 집단 감염으로 까지 발생할 심각한 상황이 발생되어 질수 있다고 방역기관 관계자는 말했다.

 

군관계자는 특성상 지역사회적 관계망으로 얽혀있어 지역 내 제보자가 아니면 구체적인 증거 확보가 어려운 상태이며 가까운 관계 사이라 ‘괸찮다’는 생각 속에 모임을 가지고 있는 것 같다며 느슨한 방역준칙은 지역사회에 커다란 위기를 초래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Yangpyeong-gun Jipyeong Nonghyup employee frantes over lunch amid Corona 19
Lunchtime group meals and drinks are also included...Controversy about violation of the quarantine law

 

-Reporter Ha In-gyu
(Yangpyeong = Break News, northeastern part of Gyeonggi) = Employees of the unit Agricultural Cooperatives in Jipyeong-myeon, Yangpyeong-gun, are banned from gathering more than 5 people through group meals and have a drink from the residents by using lunch meals.

 

Parents should set a social example in a time when social distancing is reinforced due to Corona 19 and a ban on groups of 5 or more people is being implemented. He criticized it with a strong tone, saying that it is a problem among the problems.

 

According to an official from the unit nonghyup, he said that when members of the union come to work, there is a case of accompaniment to lunch, and that there are difficulties in the culture of the local community, although it is necessary to keep things to be kept in the local community.

 

If the COVID-19 infected people continue to maintain 300-400 people in the distance and extend the ban on gatherings, if small-scale gatherings violate the quarantine rules through small-scale gatherings outside the city center, beyond the family unit, to local group infections. A serious situation could occur, an official of the quarantine agency said.

 

Military officials are entangled with a local social network, so it is difficult to secure specific evidence unless they are informants in the region. Said that I can.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신민아, 독보적인 아우라 발산..‘패션 아이콘’다운 면모
1/6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