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농수산물도매시장 이전 현대화사업 추진 본격화

도매시장 이전 추진위원회 개최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3/25 [16:03]

구리농수산물도매시장 이전 현대화사업 추진 본격화

도매시장 이전 추진위원회 개최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3/25 [16:03]

▲ 2021년 제1차 구리농수산물도매시장  이전 추진위원회 회의 모습 (사진제공=구리농수산물공사)©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2021년 제1차 도매시장 이전 추진위원회 안승남 구리시장 참석 인사말 모습(사진제공=구리농수산물도매시장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구리농수산물공사(사장 김성수, 이하 공사)는 지난 23일 공사 상황실에서 추진위원 및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2021년 제1차 도매시장 이전 추진위원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3월 도매시장 유통종사자의 88%가 도매시장 이전을 찬성하는 의견 촉구서를 제출한바 있으며, 이후 정부의 「한국판뉴딜 종합계획」 발표에 따라 구리시 대형 E-Commerce 물류단지 내 구리농수산물도매시장(이하 도매시장) 이전이 확정되면서 속도감 있게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날 회의에서는 구리시.서울시.도의회.시의회 등 유관기관, 유통.건축 등 각계각층의 전문가, 소비자 및 출하자, 도매시장 유통종사자 대표 등 총 16명의 추진위원이 위촉됐다. 추진위원은 도매시장 이전 현대화사업의 비전.목표.추진과제 등을 발굴하고 사업의 적정성과 체계적.종합적 발전 방향에 대한 심의 및 자문을 담당한다.

 

위촉식과 함께 위원들은 성진근 충북대 명예교수를 위원장으로 선출했고 도매시장 현황 및 이전 사업 기본계획, 사업 추진 경과, 올해 4~7월 시행될 「구리농수산물도매시장 이전 세부계획 연구 및 타당성 조사 용역」 등 향후 추진계획에 대한 공사의 보고 후 본격적으로 토론을 전개했다.

 

위원회는 이전 도매시장의 역점 사업에 대해 심도 있게 토의했는데, 특히 △거래제도 다양화 △시설배치 최적화를 통한 물류효율성 증대 △신개념 물류공간 확대 △쓰레기처리장 및 폐수처리장 지하화 등 획기적 환경개선을 통한 친환경 도매시장 건립 △이용자 편의성 및 안전성 개선 등이 집중 논의됐다.

 

김성수 사장은 “구리도매시장 이전 추진위원회를 지속적으로 운영하여 각계각층 전문가 의견 수렴과 입주 유통인과 끊임없는 소통을 통해 도매시장 이전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이날 회의에는 도매시장 개설자인 안승남 구리시장이 방문하여 “구리도매시장이 4차 산업시대에 맞는 스마트 농수산물도매시장으로 변모할 수 있도록 이전 도매시장에 적합한 목표설정, 비전 및 발전방향 등을 적극적으로 제시해주기를 바란다.”고 격려했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Full-fledged promotion of the modernization project for the relocation of the Guri agricultural and fishery products wholesale market
Hosted the Wholesale Market Transfer Promotion Committee

 

-Reporter Ha In-gyu
(Guri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Guri Agricultural and Fishery Products Corporation (President Seongsu Kim,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Corporation) announced that it held the ``The 1st Wholesale Market Relocation Promotion Committee in 2021'' in the presence of a committee member and officials in the construction situation room on the 23rd. .

 

In March last year, 88% of wholesale market distribution workers submitted a request for opinion in favor of the wholesale market relocation.After that, in accordance with the government's announcement of the 「Korea Pannew Deal Comprehensive Plan」, the Guri Agricultural and Marine Products Wholesale Market (hereinafter referred to as As the relocation of the wholesale market) is confirmed, the business is proceeding with a sense of speed.

 

At the meeting, a total of 16 promotion members were appointed, including related organizations such as Guri City, Seoul City, Provincial Council, and City Council, experts from all walks of life such as distribution and architecture, consumers and shippers, and representatives of wholesale market distribution workers. The promotion committee discovers the vision, goals, and promotion tasks of the wholesale market relocation modernization project, and is in charge of deliberation and advice on the appropriateness of the project and the direction of systematic and comprehensive development.

 

Along with the appointment ceremony, the committee members elected Professor Sung Jin-geun of Chungbuk National University as chairman. After reporting on the implementation plan, discussions were held in earnest.

 

The committee discussed in-depth the focus of the previous wholesale market. In particular, △ diversified trading systems △ increased logistics efficiency through optimizing facility layout △ expanded new concept logistics space △ eco-friendly wholesale through groundbreaking environmental improvement such as underground waste treatment plants Establishment of the market and improvement of user convenience and safety were discussed intensively.

 

President Seong-soo Kim said, “We will continue to operate the Copper Wholesale Market Relocation Promotion Committee, and we will do our best to successfully promote the wholesale market relocation through collecting opinions from experts from all walks of life and through constant communication with resident distributors.”

 

In addition, at the meeting, a wholesale market founder, An Seung-nam, Guri Mayor, visited and said, “So that the copper wholesale market can be transformed into a smart agricultural and fishery wholesale market suitable for the 4th industrial era, the goal setting suitable for the previous wholesale market, vision and direction of development, etc. will be actively discussed. I hope to present i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신민아, 독보적인 아우라 발산..‘패션 아이콘’다운 면모
1/6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