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내년까지 평택 진위면 등 633개 지역 25만 여 세대에 도시가스 공급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3/26 [10:10]

경기도, 내년까지 평택 진위면 등 633개 지역 25만 여 세대에 도시가스 공급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3/26 [10:10]

▲ 도시가스 배관망 설치 모습(사진제공=경기도청)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경기도가 도시가스 보급 확대를 위해 내년까지 총 625km의 도시가스 배관망을 추가로 설치할 예정이다. 평택시 진위면 일원, 화성시 반정지구 등 도내 633개 도시가스 미공급 지역이 공급을 받게 될 전망이다.

 

26일 경기도에 따르면 도는 ‘도시가스사업법’에 따라 ㈜삼천리 등 도내 6개 도시가스사업자가 제출한 공사계획을 기초로 ‘도시가스 공급시설 2개년 공사계획’을 수립해 이 날 고시했다. 규정에 따르면 도지사는 매년 3월 말일까지 해당 연도를 포함한 2년간의 가스공급시설 공사계획을 수립하여 공고하도록 하고 있다.

 

올해는 총 사업비 1,293억원을 투입해 341km의 도시가스 배관망을 도내 새로 설치한다. 지역으로는 용인시 동천동과 유방동 일원, 광주 오포읍 일원 등 369곳 13만569가구다.

 

내년에는 총 사업비 1,136억원을 투입해 배관망 284km를 추가로 설치할 예정이다. 지역으로는 수원시 망포지구, 부천 중동 일원 등 264곳 12만2,772가구다. 설치가 계획대로 진행될 경우 도는 총 25만3천여 세대에 도시가스 공급이 가능할 걸로 전망하고 있다.

 

세부 공급계획과 지역은 해당 시·군이나 도시가스회사, 또는 경기도 누리집(뉴스 → 공고․입법예고 → 고시․공고)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경섭 도 기후에너지정책과장은 “올해부터 내년까지 2년간 6개 도시가스사업자의 배관건설 계획이 구체적으로 확정됐다”며 “배관 설치에 따른 도시가스 신규 공급 여부는 해당 시·군 가스업무 담당부서나 거주 지역 내 도시가스 사업자에게 확인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지난해까지 최근 3년간 총 사업비 4,460억 원을 투입해 도시가스 배관망 1,211㎞를 설치, 62만5,000세대에 도시가스를 공급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ity gas supply to 250,000 households in 633 regions including Gyeonggi-do and Jinwi-myeon, Pyeongtaek by next year


-Reporter Ha In-gyu
(Brake News Northeastern Gyeonggi Province) = Gyeonggi-do plans to install an additional 625km of city gas pipelines by next year to expand the supply of city gas. It is expected that 633 cities that do not supply city gas in the province, including the whole area of ​​Jinwi-myeon of Pyeongtaek City and Banjeong District of Hwaseong-si, will receive supply.

 

According to Gyeonggi Province on the 26th, the province established and announced the “two-year construction plan for city gas supply facilities” based on the construction plans submitted by six city gas businesses in the province, including Samchully, according to the “City Gas Business Act.” According to the regulations, the provincial governor is required to establish and announce a gas supply facility construction plan for two years including the year until the end of March every year.

 

This year, a total project cost of 129.3 billion won will be invested to establish a new 341km city gas pipeline network in the province. As for the area, there are 13,569 households in 369 places, including Dongcheon-dong and Yuyang-dong, Yongin-si, and Opo-eup, Gwangju.

 

Next year, a total project cost of 113.6 billion won will be invested to install an additional 284km of pipe network. As for the region, there are 122,772 households in 264 places, including Mangpo district of Suwon city and the Middle East area of ​​Bucheon. If the installation proceeds as planned, the province predicts that it will be able to supply city gas to a total of 253,000 households.

 

Detailed supply plans and regions can be found in the relevant city/gun or city gas company, or on the Gyeonggi-do website (News → Announcement, Legislative Notice → Notice, Announcement).

 

Gyeong-seop Kim, head of the Department of Climate Energy Policy, said, “The pipeline construction plans of six city gas businesses have been specifically confirmed for two years from this year to next year.” You can check with the city gas service provider in your area.”

 

Meanwhile, the province invested a total of 460 billion won in the last three years until last year, installed a city gas pipeline network of 1,211 km, and supplied city gas to 625,000 household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신민아, 독보적인 아우라 발산..‘패션 아이콘’다운 면모
1/6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