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깨끗한 농어촌 만들기’ 나선 경기도, 봄철 맞아 정화활동·주민 간담회 실시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3/25 [17:28]

‘깨끗한 농어촌 만들기’ 나선 경기도, 봄철 맞아 정화활동·주민 간담회 실시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3/25 [17:28]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경기도가 이용철 경기도 행정1부지사, 경기도의회 이종인 의원, 김창수 청운면 새마을협의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5일 오후 양평군 청운면에서 ‘깨끗한 농촌 만들기’를 위한 봄맞이 대청소와 주민 간담회를 실시했다.

 

‘깨끗한 농촌 만들기’는 올해 ‘농촌마을 공동체 사회적 활동 지원 사업’ 중 하나로 양평군을 포함한 도내 13개 시·군 41개 읍·면이 참여하고 있다. 연중6개월 간 일일 4시간 씩 월 4회 주민들이 공동체별 할당지역 청결목표 달성을 위해 영농폐비닐, 폐농기계, 폐농약병, 생활쓰레기 등을 수거하고 마을 화단을 조성한다.

 

양평군 청운면 용두 1,2,3리는 지난해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행복마을 콘테스트 농촌 중심지 활성화 사업’ 지역개발 분야에서 작은목욕탕, 갤러리카페 운영 등 주민상향식 사업으로 동상을 수상했다.

 

이 밖에도 양평군은 지난해 ‘농촌마을 공동체 사회적 활동 지원 사업’ 참여 마을 중 가장 활발한 활동으로 전체 영농폐기물, 폐농자재 수거량의 40%를 차지한 바 있다.

 

이 날 이용철 경기도 행정1부지사는 지역 주민들과 함께 지역 내 방치된 영농 폐기물을 수거하고 ‘깨끗한 농어촌 만들기’에 대한 홍보·계도 활동을 펼쳤다. 이어 마을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농촌 환경 개선을 위한 주민들의 의견을 청취했다.

 

이 부지사는 간담회에서 “앞으로도 깨끗한 농촌 환경 만들기를 통해 누구나 살고 싶고 찾아오는 농촌을 만들 수 있도록 모두 함께 노력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경제활동이 위축된 중장년층에게 환경 개선 관련 일자리 제공을 위한 ‘희망일자리사업(그린플러스사업)’을 다음 달부터 확대 추진하는 등 ‘깨끗한 농어촌 만들기’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yeonggi-do to'create a clean farming and fishing village' held a meeting with residents for cleanup activities in the spring

 

-Reporter Ha In-gyu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Province) = Gyeonggi-do Lee Yong-cheol, Gyeonggi-do's first vice governor, Gyeonggi-do council member Lee Jong-in, and Kim Chang-soo, chairman of Cheongun-myeon Saemaeul council, attended. did.

 

'Creating a Clean Rural Area' is one of the'Rural Village Community Social Activity Support Projects' this year, and 13 cities and counties in the province, including Yangpyeong-gun, are participating in 41 towns and villages. Residents collect agricultural waste plastic, waste agricultural machinery, waste pesticide bottles, household waste, etc., and build a village flower bed four times a day for six months a year, four times a day for four hours a month, to achieve the cleanliness goals of each community.

 

Yongdu 1,2,3-ri, Cheongun-myeon, Yangpyeong-gun, won the bronze statue last year for residents' uplifting business such as operation of small baths and gallery cafes in the “Happy Village Contest Rural Center Revitalization Project” organized by the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In addition, Yangpyeong-gun was the most active among villages participating in the “Rural Village Community Social Activity Support Project” last year, accounting for 40% of the total agricultural waste and waste collection.

 

On this day, Gyeonggi-do 1st Vice Governor Yong-cheol Lee and local residents collected agricultural wastes neglected in the area and carried out public relations and guidance activities for “creating a clean farming and fishing village”. They then encouraged village officials and listened to residents' opinions to improve the rural environment.

 

Lieutenant Governor Lee said at the meeting, "I hope everyone will work together to create a rural village that everyone wants to live in and visits through the creation of a clean rural environment in the future."

 

On the other hand, the province plans to continue various activities for'creating a clean farming and fishing village', such as expanding the'Hope Job Project (Green Plus Project)' to provide jobs related to environmental improvement to middle-aged and elderly people whose economic activity has contracted from next month.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신민아, 독보적인 아우라 발산..‘패션 아이콘’다운 면모
1/6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