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4월부터 75세 이상 코로나19 백신접종 개시

4월 1일부터 남양주보건소 권역은 남양주체육문화센터에서, 풍양보건소 권역은 4월 15일(예정)부터 진접체육문화센터에서 접종 시작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4/03 [06:57]

남양주시, 4월부터 75세 이상 코로나19 백신접종 개시

4월 1일부터 남양주보건소 권역은 남양주체육문화센터에서, 풍양보건소 권역은 4월 15일(예정)부터 진접체육문화센터에서 접종 시작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4/03 [06:57]

▲ 남양주시 예방접종센터 (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남양주시(시장 조광한)가 4월부터 75세 이상 어르신과 노인시설 입소자, 종사자를 시작으로 일반인 대상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을 본격화한다.

 

우선 1946년 12월 31일 이전에 태어난 75세 이상 시민 4만1천여 명이 접종대상이다. 이 가운데 남양주보건소 권역 대상자 2만8천여 명은 4월 1일부터 남양주체육문화센터에 설치한 예방접종센터에서, 풍양보건소 권역 1만3천여 명은 접종센터 운영이 개시되는 4월 15일부터 접종이 가능하다.

 

4월 15일 이후부터는 총 2개소의 예방접종센터를 운영하게 되는데, 두 곳을 합쳐 일평균 600~800여명에게 접종을 할 수 있는 규모라 전해진다.

 

75세 이상 고령층은 우리 정부가 화이자와 개별 계약한 백신을 맞게 되는데 앞으로 3주 간격으로 두 번 접종을 실시한다.

 

시는 인구와 지역 여건 등을 감안하여 질병관리청에 예방접종센터 3개소 설치를 요구했으나 최종 2개소만 승인됐다. 이에 75세 이상 어르신들에게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셔틀버스를 운행하기로 했다.

 

4월 1일부터 셔틀버스 운영을 개시하여 4월 5일부터는 남양주보건소 권역 12개 읍면동에서 남양주체육문화센터까지 하루 10대의 셔틀버스가 운행될 예정이며, 4월 15일부터는 진접읍사무소를 제외한 풍양보건소 권역 읍면동에서 진접체육문화센터까지 하루 6대의 셔틀버스가 운행될 예정이다.

 

시 관계자에 따르면 백신 접종 후 접종부위 발적, 통증, 부기, 근육통, 발열, 두통, 오한 등의 증상은 흔하게 발생할 수 있으며, 이러한 증상은 면역이 형성되는 과정에서 나타날 수 있는 반응으로 대부분 2~3일 이내 사라지며, 경미한 이상 증상이 나타난다면 바로 응급실을 찾지 말고‘아세트아미노펜 계열’의 해열·진통제를 복용하고 증상을 관찰하도록 권고했다.

 

만약 ▲ 2~3일 후에도 발열이나 근육통 지속 시 의료기관을 방문 ▲ 호흡곤란, 의식소실, 안면부종 등을 동반한 심각한 알레르기 반응(아나필락시스 등)이 나타난 경우에는 즉시 119로 연락하거나 신속히 가까운 응급실로 내원하길 당부했다.

 

또한 가족 간 N차 감염 확산이 이뤄지는 현 상황에서 자발적인 선제적 검사가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하였다. 특히 ▲ 거주지를 벗어나 지역 간 이동이 많거나 대외활동이 활발한 경우 ▲ 가족 외에 타인과의 접촉이 많거나 식사를 자주 하는 경우 ▲ 고위험시설 종사자의 가족 등 조금이라도 증상이 있거나 의심스러울 경우 코로나19 검사를 즉시 받아야 한다고 권고했다.

 

한편, 시는 지난 24일 예방접종센터 운영 관계자, 참관인 등 총 80여명이 참여해 실제 예방 접종 상황을 가정해 준비단계에서부터 접종과 관계된 모든 과정에 대해 모의 훈련을 실시하여 미비점을 보완했다.

 

백신접종과 관련하여 궁금한 사항이 있을 경우 남양주시으로, 이상반응의 경우에는 질병관리청 콜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Namyangju City, Begins Vaccination for Corona 19 Over 75 Years Old from April

 

-Reporter Ha In-gyu
(Nam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Namyangju City (Mayor Kwanghan Jo) will begin vaccinating the general public with the Corona 19 vaccine starting from April, starting with the elderly aged 75 or older, residents of the elderly facility, and workers.

 

First of all, 41,000 citizens aged 75 or older who were born before December 31, 1946 are eligible for vaccination. Among them, 28,000 people in the area of ​​Namyangju Health Center can be vaccinated at the vaccination center established at the Namyangju Sports and Culture Center from April 1st, and about 13,000 people in the area of ​​Poongyang Health Center can receive vaccinations from April 15th, when the vaccination center begins operation. Do.

 

From April 15th, a total of two vaccination centers will be operated, which are said to be capable of inoculating 600 to 800 people on average per day.

 

Senior citizens over 75 years of age will receive the vaccine individually contracted by the Korean government with Pfizer, which will be administered twice every three weeks.

 

The city requested the Korea Centers for Disease Control and Prevention to install three vaccination centers in consideration of the population and local conditions, but only the final two were approved. Accordingly, it was decided to operate a shuttle bus to provide convenience to the elderly over the age of 75.

 

Shuttle buses will be operated from April 1st, and from April 5th, 10 shuttle buses will operate from 12 eups and myeon-dongs in the Namyangju Public Health Center to the Namyangju Sports and Culture Center. From April 15th, Pungyang Public Health Center excluding the Jinjeop-eup office. There are 6 shuttle buses scheduled to run from Eupmyeon-dong in the area to the Jinjeop Sports Culture Center.

 

According to city officials, symptoms such as redness, pain, swelling, muscle pain, fever, headache, and chills at the vaccination site after vaccination can be common, and these symptoms are reactions that can occur during immunity formation, most of which are 2-3 days. It disappears soon, and if minor abnormal symptoms appear, they were advised not to go to the emergency room immediately, and to take a'acetaminophen-based' antipyretic and pain reliever and observe the symptoms.

 

▲ If fever or muscle pain persists after 2-3 days, visit a medical institution ▲ If you have a serious allergic reaction (anaphylaxis, etc.) accompanied by shortness of breath, loss of consciousness, or facial edema, contact 911 immediately or visit the nearest emergency room immediately. Asked.

 

In addition, he emphasized the importance of voluntary and preemptive testing in the current situation where the N-th infection spread among families is taking place. In particular, ▲ when there is a lot of movement between areas outside of the residence, or when external activities are active ▲ when there is a lot of contact with others other than the family, or when you eat frequently ▲ if you have any symptoms or are suspicious of a family member of a high-risk facility, etc. He advised to take it immediately.

 

On the other hand, on the 24th, a total of 80 people, including vaccination center management officials and observers, participated in the city on the 24th, and assuming the actual vaccination situation, the city carried out mock training for all processes related to vaccination from the preparation stage to compensate for deficiencies.

 

If you have any questions regarding vaccination, you can contact Namyangju City, or in case of adverse reactions, contact the Korea Centers for Disease Control and Prevention call cente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화보]신민아, 독보적인 아우라 발산..‘패션 아이콘’다운 면모
1/6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