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경기 중랑구청장, 민선7기 3주년 소통과 공감의 자리 마련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7/01 [15:42]

류경기 중랑구청장, 민선7기 3주년 소통과 공감의 자리 마련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7/01 [15:42]

 

▲ 류경기 중랑구청장(사진제공=중랑구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민선7기 취임 3주년을 맞는 7월 1일, 그동안의 성과와 구정 운영방향을 전 직원 및 지역사회와 공유하고 소통하는 자리를 마련한다.

 

기념행사의 첫걸음은 취임 첫날과 마찬가지로 망우리공원 애국지사 묘역 참배로시작한다. 취임일은 방정환 선생 묘소, 1주년에는 오세창 선생 묘소 그리고 2주년에는유관순 열사 묘역 참배로 지난 시간을 되돌아보고 초심을 되새기는 시간을 가졌다. 올해는 독립운동가이자 의료인인 유상규 선생 묘소를 참배하며 민선7기 4년차의 힘찬 비상을 다짐한다.

 

참배 후에 진행되는 직원 정례조례는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된다. 직원들은 각자 사무실에서 개인PC나 휴대폰으로 조례를 시청하며 실시간 댓글로 소통의 시간을 갖는다. 3년간 모두가 함께 이뤄낸 성과에 대한 공유뿐만 아니라 동료를 격려하고 칭찬하는 댓글을 소개하는 코너도 예정되어 있다.

 

민선7기 구정운영에 대해 구민과 공유하고 소통하는 시간도 준비되어 있다. 경제, 문화, 교육, 어르신, 여성, 의료 등 분야별 단체장과 함께 간담회를 통해각계각층 주민 의견을 수렴할 계획이다.

 

구청장이 직접 찾아가는 민생현장 투어도 진행한다. 신내종합사회복지관을 찾아어르신들께 급식봉사를 해드리며 애로사항을 살피고, 면목7동에서는 행복나누리협의체와 물김치 담그기 행사를 진행하는 시간이 예정되어 있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민선7기 중랑의 힘찬 비상을 이끌어주시고 지난 3년간늘 함께하며 성원을 보내주신 40만 구민 여러분께 깊이 감사드린다”고 전하며“앞으로도 현장을 찾아 발로 뛰고 주민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며 교육과 경제, 문화와 복지, 안전을 튼튼하게 다져 중랑구민의 자부심을 더욱 드높이겠다”고 강조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Ryu Gyeong-gi, Mayor of Jungnang-gu, provides a place for communication and empathy for the 3rd anniversary of the 7th popular election

 

-Reporter In-Gyu Ha

(Jungnang = Break News, northeastern part of Gyeonggi) = On July 1, the 3rd anniversary of the inauguration of the 7th popularly elected district, Jungnang-gu (Chairman Ryu Gyeonggi) will prepare a place to share and communicate with all employees and the local community about the achievements and the direction of the administration.

 

The first step of the celebration begins with a visit to the graveyard of the Patriotic Governor of Manguri Park, just like his first day of inauguration. The inauguration day was the tomb of Jeong-hwan Bang, the tomb of Mr. Oh Se-chang on the 1st anniversary, and the grave of Martyr Yu Gwan-sun on the 2nd anniversary. This year, we visit the tomb of Yoo Sang-gyu, an independence activist and medical doctor, and pledge to make a powerful leap forward in the fourth year of the 7th popular election.

 

The regular staff ordinance that will be held after the worship service will be conducted in an online non-face-to-face manner due to COVID-19. Employees watch the ordinance on their personal PCs or mobile phones in their respective offices and have time to communicate with real-time comments. In addition to sharing the achievements achieved by everyone over the past three years, there will be a corner to introduce comments that encourage and praise colleagues.

 

There is also a time to share and communicate with the residents about the 7th popularly elected ward administration. We plan to collect the opinions of residents from all walks of life through a meeting with the heads of organizations in each field, such as economy, culture, education, the elderly, women, and medical care.

 

A tour of the local people's livelihood where the mayor personally visits is also conducted. They visit the Sinnae Social Welfare Center to provide lunch service to the elderly and take care of their difficulties, and in Myeonmok 7-dong, there will be a time to hold a water kimchi making event with the Happy Nanuri Council.

 

Ryu Gyeong-gi, Mayor of Jungnang-gu, said, “I am deeply grateful to the 400,000 residents who led the powerful emergency of the 7th popularly elected Jungnang and have been with me and supported me for the past three years. We will further enhance the pride of the residents of Jungnang-gu by strengthening education, economy, culture, welfare, and safety.”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