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상선언’, 칸 영화제 월드 프리미어 성황리 개최..송강호·이병헌·임시완 참석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07/17 [16:12]

‘비상선언’, 칸 영화제 월드 프리미어 성황리 개최..송강호·이병헌·임시완 참석

박동제 기자 | 입력 : 2021/07/17 [16:12]

▲ ‘비상선언’, 칸 영화제 월드 프리미어 성황리 개최 <사진출처=쇼박스>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제74회 칸 영화제 공식 섹션 비경쟁 부문에 초청된 영화 <비상선언>이 16일(이하 현지시각) 밤, 뤼미에르 대극장에서 월드 프리미어를 성황리에 마쳤다.[제공/배급: 쇼박스 | 제작: MAGNUM 9 | 공동제작: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씨네주(유) | 감독: 한재림 | 출연: 송강호, 이병헌, 전도연, 김남길, 임시완, 김소진, 박해준]

 

<비상선언>은 사상 초유의 재난상황에 직면해 무조건적인 착륙을 선포한 비행기를 두고 벌어지는 리얼리티 항공 재난 영화다.

 

제74회 칸 영화제 공식 섹션인 비경쟁 부문에 초청된 영화 <비상선언>이 프랑스 현지시각으로 16일 저녁 10시 15분, 칸 영화제 메인 상영관인 뤼미에르 대극장에서 월드 프리미어로 공식 상영됐다.

 

공식 상영에 앞서 진행된 레드카펫 행사에는 <비상선언>의 한재림 감독부터 송강호, 이병헌, 임시완까지 세 배우가 참석해 취재진들의 플래시 세례를 받았다. 깔끔한 턱시도로 수려한 모습을 뽐낸 송강호, 이병헌, 임시완 세 배우는 여유로운 포즈를 취하며 전 세계 취재진들에게 화답했다. 특히 올해는 <비상선언>에 대한 현지 취재 열기가 더욱 뜨거웠다. 사전 온라인 신청으로 진행된 언론 시사 예매 역시 오픈 이후 빠르게 매진되는 등 세계 매체들의 높은 관심이 이어졌다. 

 

완벽주의적 연출로 각광 받은 한재림 감독과 <비상선언>으로 폭발적 연기를 보여줄 임시완이 함께 해 주목 받은 것은 물론, <기생충>으로 칸 국제영화제를 휩쓸었던 송강호가 제 74회 칸 영화제 심사위원으로, 영화제 폐막식 시상자로 이병헌이 참여해 칸 국제영화제 현지의 집중적인 조명을 받았다.

 

영화 상영이 시작되자 뤼미에르 대극장의 관객들은 모두 <비상선언>의 이야기에 순식간에 빠져들었다. 사상 초유의 재난상황에 직면해 무조건적인 착륙을 선포한 비행기를 두고 벌어지는 이야기에 다들 숨죽인 채 몰입하며, 팽팽한 긴장감을 온 몸으로 느끼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상영 중에도 4번의 박수가 터져 나와 현지의 뜨거운 반응을 증명했다.

 

영화가 끝난 후 엔딩 크레딧이 올라가자 객석에서는 환호와 함께 박수소리가 터져 나왔다. 뤼미에르 대극장 전원이 기립해 보내는 박수와 함께 약 10분동안 이어진 상영 후 세레모니는 감독과 배우까지 소감과 감사인사를 전한 후에도 지속되었다. 

 

▲ ‘비상선언’, 칸 영화제 월드 프리미어 성황리 개최 <사진출처=쇼박스>  © 브레이크뉴스



먼저 연출을 맡은 한재림 감독은 “장면마다 박수를 치고, 영화를 즐기는 모습에 너무 행복했고, 즐거웠다”며 뤼미에르 대극장에서 진행된 월드 프리미어의 감회를 전했다. 참석한 세 배우에게도 마이크가 전달되며 관객들의 환호와 끊이지 않는 박수를 받았다. 

 

칸 영화제 심사위원으로 참석한 송강호는 아쉽게 심사 일정으로 <비상선언>의 월드 프리미어의 전체를 보지는 못했다며 “서울가서 꼭 보겠다.  재밌었다면 좋겠다”며 유쾌한 멘트를 전했다. 

 

이어 이병헌은 “이런 좋은 경험을 다시 한번 하게 되어서 너무 영광이고 감동스럽다”며 현장의 감동을 고스란히 언급했다. 마지막으로 임시완은 “긴장하면서 봤다. 선배님들과 함께 연기해 정말 영광이었다. 정말 감사하다”며 함께 칸 영화제에 참석한 감회를 전했다.

 

관객들의 뜨거운 환호에 한재림 감독과 세 배우들은 환한 미소와 함께 양팔을 올려 손 인사를 하는 등 칸 영화제의 관객들과 첫 상영의 기쁨을 함께 나눴다. 끝없이 이어진 기립박수에 배우들은 감격하며 상기된 표정으로 연신 환한 미소를 지어 보였다.

 

상영이 끝난 후 전 세계 영화 관계자들의 호평도 이어졌다. “완벽한 장르 영화의 탄생“이라는 극찬을 보낸 바 있는 칸 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 티에리 프리모는 상영이 끝나고도 “놀랄만큼 훌륭하다! 경탄스럽다”라며 아낌없는 찬사를 보냈다.

 

해외 언론들의 호평도 이어졌다. 프랑스 유력 영화전문월간지 CINEMATEASER는 “강렬하면서도 굉장히 현대적인 재난영화”, NY OBSERVER는 “무서울 정도로 시의적절한, 경이로운 긴장감의 항공 재난 영화”, AFP통신은 “2시간 30분이 눈 깜짝할 새 지나가버렸다“, Cinéma coréen는 “뜨거운 감동과 눈물로 극장을 나서게 만드는 영화”, ÉCRAN LARGE는  “긴장감 넘치는 좋은 장면들, 사회를 꿰뚫는 똑똑한 영화”라며 호평을 쏟아냈다. 

 

이어서 프랑스 현지의 영향력 있는 매체들도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먼저 프랑스 현지의 영향력 있는 매체 LE JOURNAL DU DIMANCHE에서는 “팬데믹과 테러리즘, 지금의 우리에게 더욱 설득력 있는 영화”, 프랑스의 유력 문화 매체 TÉLÉRAMA는 “클래식하다! 잘 짜여졌다!”며 영화 <비상선언>이 새로운 기대작이 될 것임을 예고했다.

 

한편, 영화 <비상선언>은 <더 킹>(2017), <관상>(2013) 등을 연출해온 한재림 감독의 신작으로, 설명이 필요 없는 대한민국 최고의 배우 송강호, 이병헌, 전도연, 김남길, 임시완, 김소진, 박해준이 함께 해 완벽한 연기 앙상블을 보여줄 예정. 영화 <비상선언>은 제 74회 칸 국제영화제 월드프리미어를 통해 전 세계적 기대작으로 거듭나고 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he movie <Emergency Declaration>, which was invited to the non-competition section of the official section of the 74th Cannes Film Festival, successfully finished its world premiere at the Lumière Grand Theater on the night of the 16th (local time).[Courtesy/Distribution: Showbox | Produced by: MAGNUM 9 | Co-production: C-JeS Entertainment, Cineju (U) | Director: Han Jae-rim | Cast: Song Kang-ho, Lee Byung-hun, Jeon Do-yeon, Kim Nam-gil, Im Si-wan, Kim So-jin, Park Hae-joon]

 

<Declaration of Emergency> is a reality aviation disaster film that takes place in the face of an unprecedented disaster situation and takes place about an airplane that declares an unconditional landing.

 

The film "Emergency Declaration", which was invited to the non-competition section, the official section of the 74th Cannes Film Festival, was officially screened as a world premiere at 10:15 pm local time in France at the Lumière Grand Theater, the main theater of the Cannes Film Festival.

 

At the red carpet event held prior to the official screening, three actors, from director Han Jae-rim of <Emergency Declaration> to Song Kang-ho, Lee Byung-hun, and Im Si-wan, attended and received flash baptism from reporters. The three actors, Song Kang-ho, Lee Byung-hun, and Im Si-wan, who showed off their handsome looks in a neat tuxedo, responded to reporters around the world by posing relaxedly.

 

In particular, the enthusiasm for local coverage of <Declaration of Emergency> was even hotter this year. Media preview reservations made through online application in advance also sold out quickly after opening, drawing high interest from the world's media.

 

Director Han Jae-rim, who was in the spotlight for his perfectionist directing, and Im Si-wan, who will show explosive performances in <Emergency Declaration>, received attention as well as Song Kang-ho, who swept the Cannes International Film Festival with <Parasite>, served as a judge at the 74th Cannes Film Festival closing ceremony. Lee Byung-hun participated as a presenter and received intensive local attention at the Cannes International Film Festival.

 

As soon as the screening of the film started, the audience at the Grand Theater of Lumière was instantly engrossed in the story of the <Emergency Declaration>. In the face of an unprecedented disaster situation, everyone was immersed in the story of an airplane that declared an unconditional landing, feeling the tension with their whole body. Then, during the screening, applause erupted 4 times, proving the local response.

 

After the movie was over, when the ending credits went up, cheers and applause erupted from the audience. After the screening, which lasted about 10 minutes, with applause from all members of the Lumière Grand Theater standing up, the ceremony continued even after the director and actors expressed their feelings and thanks.

 

First, director Han Jae-rim, who directed the film, said, “I was so happy and happy to see them applauding each scene and enjoying the movie,” and expressed his feelings about the world premiere held at the Lumière Grand Theater. Microphones were also delivered to the three actors in attendance, receiving cheers and endless applause from the audience.

 

Kang-ho Song, who attended the Cannes Film Festival as a jury member, said, "I will definitely go to Seoul and see the entire world premiere of <Declaration of Emergency> due to the screening schedule. I hope it was fun,” he said cheerfully.

 

Lee Byung-hun then said, "I am very honored and moved to have such a good experience once again," referring to the emotion of the scene. Lastly, Im Si-wan said, “I watched while nervous. It was an honor to act with the seniors. Thank you very much,” he said, expressing his feelings for attending the Cannes Film Festival together.

 

In response to the enthusiastic cheers of the audience, director Han Jae-rim and the three actors shared the joy of the first screening with the audience of the Cannes Film Festival by raising their arms with a bright smile and greeting. The actors were moved by the endless standing ovation and smiled brightly with a reminded expression.

 

After the screening, it was well received by film officials around the world. Thierry Primo, the executive director of the Cannes Film Festival, who praised “the birth of a perfect genre film”, said, “It’s amazing! It's amazing," he praised generously.

 

It was also praised by foreign media. CINEMATEASER, a famous French film monthly magazine, is “an intense yet very modern disaster film”, NY OBSERVER is “a frighteningly timely, wonderfully tense aerial disaster film”, and AFP news agency “2 hours and 30 minutes passed in the blink of an eye” , Cinéma coréen praised it as “a film that leaves the theater with warm emotions and tears” and ÉCRAN LARGE praised it as “good scenes full of tension, a smart film that penetrates society”.

 

Then, influential local media in France did not spare praise. First, LE JOURNAL DU DIMANCHE, an influential local media in France, said, “Pandemic and terrorism, a film that is more convincing for us now”, and TÉLÉRAMA, a powerful French cultural media, said, “Classic! It's well-planned!" He predicted that the movie <Emergency Declaration> would become a new highly anticipated work.

 

Meanwhile, the movie <Emergency Declaration> is a new work by director Han Jae-rim, who has directed <The King>(2017) and <Contemplation>(2013). Korea's best actors Song Kang-ho, Lee Byung-hun, Jeon Do-yeon, Kim Nam-gil, Im Si-wan, Kim So-jin, need no explanation. , Park Hae-Joon will be together to show a perfect acting ensemble. The movie <Declaration of Emergency> is being reborn as a highly anticipated film worldwide through the world premiere of the 74th Cannes International Film Festival.

 

dj3290@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