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폭염 날려버릴 시원하고 안전한 대응책 집중 추진

시원한 생수 한 병으로 더위 싹 가시게 하는 ‘중랑 옹달샘’, 등산로와 중랑천에 설치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7/29 [13:48]

중랑구, 폭염 날려버릴 시원하고 안전한 대응책 집중 추진

시원한 생수 한 병으로 더위 싹 가시게 하는 ‘중랑 옹달샘’, 등산로와 중랑천에 설치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7/29 [13:48]

▲ 류경기 중랑구청장 사가정공원에 설치된 중랑 옹달샘 점검 모습.(사진제공=중랑구청)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류경기 중랑구청장 쿨매트 배부 받은 어르신댁 방문 안부 확인 모습(사진제공=중랑구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연일 폭염특보가 계속되는 가운데 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가마솥더위에 지친 주민들을 보호하기 위해 기존 폭염대책에 각종 이색대책을 더해 총력 대응에 나섰다.

 

먼저 더위에 가장 힘든 어르신의 안전을 보살핀다. 구는 70대 이상 거동불편 홀몸 어르신 200가구를 대상으로 26일부터 열대야에도 시원하게 잘 수 있는 쿨매트를 배부했다.

 

특히 121명으로 구성된 재난도우미가 전화로 안전과 안부를 확인하는 등 노인맞춤돌봄서비스를 수행하고, 별도로 181명의 재가노인복지서비스 인력이 더위로 입맛을 잃은 어르신을 위해 도시락과 밑반찬배달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다.

 

또한 주민들이 무더위에 시원한 생수 한 병으로 더위를 가실 수 있게 ‘중랑 옹달샘’을 설치했다. ‘중랑 옹달샘’은 구에서 운영하는 야외 무더위쉼터로 야외 냉장고를 갖춘 부스다. 1일 3회(오전 10시, 오후 2시, 오후 6시) 시원한 생수를 준비해 지역 주민들이 마실 수 있도록 7월 28일부터 8월 31일까지 운영한다. 중랑 옹달샘은 지역 공원 산책로 9개소(봉화산, 용마산, 구릉산 등)와 하천 5개소(이화교, 중랑교, 장안교, 장평교, 수림대공원)에 위치해 있다.

 

길을 걷다가 지쳤을 때는 차가운 의자에 앉아서 쉴 수 있도록 버스정류소에 냉방의자도 마련했다. 여름철 냉방의자는 하절기(6월~9월) 매일 오전 6시부터 저녁 9시까지 외부온도가 30℃를 넘으면 가동돼 20℃를 유지한다. 구는 일평균 승하차 인원이 많거나 배차간격이 넓은 정류소 5개소(△지하철7호선상봉역 △서울의료원후문 △지하철7호선중화역 △면중초등학교 △새우개마을)를 선정해 냉방의자를 운영 중이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기록적인 폭염에 코로나19로 가뜩이나 힘든 주민들이 더 지치지 않도록 꼼꼼히 살펴 대응하겠다”며, “주민 여러분께서는 폭염특보 발효시 야외활동과 외출을 최대한 자제하고 건강관리에 유의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중랑구에서는 열을 식힐 수 있는 휴식공간을 제공하고자 지역 주민센터와 복지관, 경로당 등 127개소의 무더위쉼터를 운영하고 있다. 보행시 따가운 뙤약볕을 피할 수 있는 93개소의 무더위 그늘막도 상시 운영중이며, 도로마다 1일 3회 물을 뿌려 도심의 한낮 열기를 식히고 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Jungnang-gu, intensively promoting cool and safe countermeasures to blow away the heat wave

‘Jungnang Ongdal Spring’, a refreshing bottle of mineral water, installed on the trail and Jungnangcheon Stream

 

- Reporter Ha In-gyu

(Jungnang=Break News Northeast Gyeonggi)= With the heat wave warning continuing every day, Jungnang-gu (Gyeonggi Ryu, head of the gu) has launched an all-out countermeasure by adding various unique measures to the existing heat wave measures to protect the residents who are tired of the cauldron heat.

 

First, we take care of the safety of the elderly who are most difficult in the heat. From the 26th, the district distributed cool mats that allow them to sleep coolly even in tropical nights to 200 single elderly households with disabilities in their 70s and older.

 

In particular, disaster helpers consisting of 121 people provide customized care services for the elderly, such as checking safety and safety over the phone. Separately, 181 at-home senior welfare service personnel deliver lunches and side dishes for the elderly who have lost their appetite due to the heat. there is.

 

In addition, ‘Jungnang Ongdal Spring’ has been installed so that residents can get away from the heat with a bottle of cool bottled water. ‘Jungnang Ongdalsaem’ is an outdoor shelter from the sweltering heat operated by the district, and is a booth equipped with an outdoor refrigerator. It is operated from July 28 to August 31 so that local residents can drink fresh water three times a day (10 am, 2 pm, 6 pm). Jungnang Ongdal Spring is located in 9 regional park trails (Bonghwasan, Yongmasan, Gureungsan, etc.) and 5 rivers (Ihwagyo, Jungnangyo, Jangangyo, Jangpyeonggyo, and Surim Grand Park).

 

Air-conditioning chairs are also provided at the bus stop so that you can sit on a cold chair and relax when you are tired while walking. The air conditioning chair in summer operates from 6 a.m. to 9 p.m. every day in summer (June to September) when the outside temperature exceeds 30° C. and maintains 20° C. The district is operating air-conditioning chairs by selecting 5 stops (△ Sangbong Station on Subway Line 7 △ Back gate of Seoul Medical Center △ Junghwa Station on Subway Line 7 △ Myeon Middle School △ Shrimp Gae Village) with a large daily average of getting on and off the bus or with a wide interval.

 

Ryu Gyeong-gi, Mayor of Jungnang-gu, said, "We will closely monitor and respond to the record-breaking heatwave so that residents who are already struggling with COVID-19 do not get tired. ” he said.

 

Meanwhile, Jungnang-gu is operating 127 shelters from the heat, including local community centers, welfare centers, and senior citizens’ centers, to provide a resting space to cool off. There are also 93 shade shelters in the sweltering heat where you can avoid the scorching sun while walking.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