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주식회사, 배달특급 우수 지자체 '양평군'에 감사패

양평, 배달특급 우수 지자체 선정…민간배달앱 대비 가맹점수 1위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8/15 [04:10]

경기도주식회사, 배달특급 우수 지자체 '양평군'에 감사패

양평, 배달특급 우수 지자체 선정…민간배달앱 대비 가맹점수 1위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8/15 [04:10]

(

▲ 경기주식회사 이석훈(우측 3번째) 대표 정동균(좌측 4번째) 양평군수에게 감사패 전달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경기도주식회사)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경기도주식회사가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활성화를 위해 힘쓴 양평군을 우수 지자체로 선정하고 그 공로를 인정해 감사패를 전달했다.

 

경기도주식회사는 12일 양평군청에서 '배달특급 감사패 전달식'을 열고 배달특급 조기 정착과 활성화를 위해 노력한 양평군에 감사패를 수여했다고 밝혔다.

 

지난 3월 3일 배달특급 서비스를 개시한 양평군에서는 3월 한 달간 누적 거래액 1억 원을 돌파하며 초기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이후 주문건이 급속도로 늘며 7월 기준 누적 거래액이 3월 대비 두 배가량 증가했다.

 

이후 경기도주식회사와 양평군은 배달앱 중 배달특급 점유율 1위를 목표로 '배달특급 활성화 민·관 합동 태스크포스(TF)'를 구성, 양평군 관내 사회단체를 통한 소비자 혜택 홍보로 가맹점과 소비자를 집중 모집하며 홍보 채널을 확대한 바 있다.

 

구체적으로 전통시장 지류쿠폰 발행, 용문 배달통 지원사업, 가맹점 용품 지원사업 등을 추진해 양평군 내 가맹점과 전통시장을 중심으로 배달특급 도입을 적극 장려했다.

 

특히 양평 양수리전통시장 상인들을 대상으로 포장재 개발 및 운영 컨설팅을 진행해 배달특급 기반 배달 시스템을 성공적으로 구축하기도 했다.

 

그 결과 현재 양평군에서는 민간배달앱사 보다 많은 330여 개 가맹점이 배달특급에 입점해, 소상공인들에게 가장 사랑받는 배달앱으로 자리 잡았다.

 

이석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이사는 "배달특급을 위해 헌신해 주신 양평군에 감사하다"라며 "앞으로도 양평군과 협력해 배달특급이 더 많은 소상공인과 소비자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배달특급은 양평군에 큰 도움이 되는 정책 중 하나"라며 "지역경제는 물론 군민 모두에게 도움이 되는 배달특급 위해 언제나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배달특급은 배달앱 시장의 독과점 문제 해소와 공정 시장질서 확립을 목표로 경기도주식회사가 민관협력으로 개발·운영한 공공배달 애플리케이션이다.

 

현재 경기도 23개 지자체에서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으며 3만5,000여 개 가맹점이 입점했다. 회원은 약 41만 명, 누적 거래액은 450억 원을 넘어섰다. 올해 총 30개 시·군으로 서비스 권역을 넓힐 방침이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Gyeonggi-do Co., Ltd., a plaque of appreciation for the excellent local government 'Yangpyeong-gun'

Yangpyeong, selected as an excellent local government for delivery service... 1st in the number of franchisees compared to private delivery apps

 

- Reporter Ha In-gyu

(Yangpyeong=Break News Northeast Gyeonggi)=Gyeonggi-do Co., Ltd. selected Yangpyeong-gun, which worked hard to activate the Gyeonggi-do public delivery app delivery express, as an excellent local government and recognized its contribution and delivered a plaque of appreciation.

 

Gyeonggi-do Co., Ltd. announced on the 12th that it had held a 'Delivery Express Appreciation Plaque Delivery Ceremony' at Yangpyeong-gun Office on the 12th and presented a plaque of appreciation to Yangpyeong-gun for its efforts to establish and revitalize the Delivery Express.

 

In Yangpyeong-gun, which started the delivery express service on March 3, the accumulated transaction amount exceeded 100 million won in March and received a lot of attention from the beginning. Since then, the number of orders has increased rapidly, and the cumulative transaction amount as of July has doubled compared to March.

 

Since then, Gyeonggi-do Co., Ltd. and Yangpyeong-gun formed the 'Private-Private Joint Task Force (TF) to activate the delivery-specialized express' with the goal of taking the top spot in the delivery service market share, and intensively recruited franchisees and consumers by promoting consumer benefits through social groups in Yangpyeong-gun and expanded promotional channels.

 

Specifically, it actively encouraged the introduction of special delivery service, centered on franchisees and traditional markets in Yangpyeong-gun, by promoting the issuance of branch coupons for traditional markets, the Yongmun Baedaltong support project, and the franchise store supplies support business.

 

In particular, the company successfully established a delivery system based on the delivery service by providing packaging material development and operation consulting for merchants in Yangsuri Traditional Market in Yangpyeong.

 

As a result, in Yangpyeong-gun, more than 330 franchisees, more than private delivery apps, have entered the delivery service, establishing itself as the most loved delivery app by small business owners.

 

Seok-Hoon Lee, CEO of Gyeonggi-do Co., Ltd., said, "I am grateful to Yangpyeong-gun for their dedication to the delivery service.

 

Yangpyeong County Mayor Jeong Dong-gyun said, "The delivery express is one of the policies that are very helpful to Yangpyeong-gun.

 

Meanwhile, Delivery Express is a public delivery application developed and operated by Gyeonggi Province in public-private cooperation with the goal of resolving the monopoly problem in the delivery app market and establishing a fair market order.

 

Currently, the service is being introduced in 23 local governments in Gyeonggi-do, and more than 35,000 franchisees have entered the store. There are about 410,000 members, and the accumulated transaction amount has exceeded 45 billion won. This year, the service area will be expanded to a total of 30 cities and countie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