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영교 행안위원장, 면목선 도시철도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 결정

희보식! “중랑구민과 함께 이루어 낸 성과여서 매우 기쁩니다!”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8/30 [11:09]

서영교 행안위원장, 면목선 도시철도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 결정

희보식! “중랑구민과 함께 이루어 낸 성과여서 매우 기쁩니다!”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8/30 [11:09]

▲ 서영교 행안위원장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서영교 국회 행안위원장(서울 중랑갑, 3선)이 추진해 온 약1조 원대 면목선 도시철도사업을 기재부가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으로 결정했다.

 

면목선 사업은 서울시가 2019년 2월 민자사업에서 재정사업으로 전환했고 2020년 11월에 국토교통부가 도시철도망 구축계획 승인 고시한데 이어 사업비를 총괄하는 기재부가 재정사업평가위원회에서 조사 대상 사업으로 결정함으로써 착공을 위한 큰 산을 넘었다는 평가이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면목선은 청량리 ~ 면목5동.면목2동 일대 ~ 면목역 ~ 겸재삼거리 ~ 우림오거리 ~ 신내동으로 연결되며 총 9.05㎞, 정거장 12개소(중랑구 8개소, 동대문구 4개소)를 편도 22분에 운행하는 노선이다.

 

총 사업비로 21년 기준 9,936억원(약 1조원)이 투입되는 면목선은 현대 I-PARK, 라온 아파트가 들어서 있고, 중랑갑구에만 국토부 2‧4대책 공공재개발대상지로 6곳이 선정되어 약 4천여 가구가 건립될 것이며, 5천억대의 면목행정복합타운 건설과 상봉터미널 개발 등을 통해 면목선 경전철이 그 어떤 경전철보다 사업성 즉 예타가 높을 것으로 평가된다.

 

중랑구는 강남 가는 7호선, 서부 가는 6호선, 마포 가는 경의중앙선, 춘천 가는 경춘선 등 4개의 전철 노선에 이어 5번째 도시철도가 된다. 또 춘천 가는 고속철 ITX, 강릉 가는 KTX, 송도에서 오는 GTX에 이어 부산 해운대 가는 준 고속철 유치될 전망이어서 명실상부한 서울 동북부 교통요충지로 우뚝 서게 된다.

 

서영교 국회의원은 “그 동안 10여년이 흘렀다. 이제라도 예타 대상이 되어 참으로 다행이다. 주민 숙원사업을 성사시키기 위해 기재부 장차관, 국토부 장차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장, 서울시 등을 수 십 차례 만나 논의하고 강력하게 밀어부쳤다. 면목선 도시철도사업은 그 어떤 사업보다 예비타당성 조사결과를 좋게 얻을 것으로 전망된다.”며 “중랑 구민과 함께 이루어낸 성과여서 매우 기쁘다. 주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히고 “7호선이 가로지르는 중랑구에 용마터널이 뚫렸고 면목선까지 건설되니 이제 중랑구는 서울의 가장 으뜸가는 교통요충지다.”고 강조했다.

 

중랑구 주민의 숙원사업인 면목선은 그동안 민자 사업으로 추진되어 오다가 국가가 지원하는 재정사업으로 전환되면서 행정절차를 밟는 등 사업이 지연되어 왔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Seo Young-gyo, chairman of the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Committee, decided on projects subject to preliminary feasibility study by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of Myeonmokseon Urban Railway

Good News “I am very happy that this was achieved with the residents of Jungnang-gu!”

 

- Reporter Ha In-gyu

(Jungnang=Break News Northeast Gyeonggi)=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has decided to conduct a preliminary feasibility study for the Myeonmok Line urban rail project, which has been promoted by Seo Young-gyo, chairman of the National Assembly's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Committee (Jungnangap, Seoul, 3rd line).

 

As for the Myeonmok Line project, the Seoul Metropolitan Government switched from a privately funded project to a financial project in February 2019, and in November 2020,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nounced the approval of the urban rail network construction plan. It is evaluated that it has crossed a big mountain for the start of construction.

 

The Myeonmok Line connects Cheongnyangni ~ Myeonmok 5-dong, Myeonmok 2-dong area ~ Myeonmok Station ~ Gyeomjae three-way intersection ~ Woorim 5-way ~ Sinnae-dong, and runs for a total of 9.05 km and 12 stations (8 Jungnang-gu, 4 Dongdaemun-gu) in 22 minutes one way. is the route

 

The Myeonmok Ship, which will cost 993.6 billion won (about 1 trillion won) as of 21 years as a total project cost, contains Hyundai I-PARK and Raon apartments. About 1,000 households will be built, and it is estimated that the Myeonmok Line light rail will have higher business feasibility than any other light rail line through the construction of 500 billion Myeonmok administrative complex town and the development of Sangbong Terminal.

 

Jungnang-gu will be the fifth urban railroad following four subway lines: Line 7 to Gangnam, Line 6 to West, Gyeongui Jungang Line to Mapo, and Gyeongchun Line to Chuncheon. In addition, high-speed ITX trains going to Chuncheon, KTX trains going to Gangneung, and GTX coming from Songdo are expected to attract semi-high-speed trains to Haeundae, Busan, so it will stand tall as a transportation hub in the northeast of Seoul.

 

Seo Young-gyo, a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 said, “About 10 years have passed. I'm really glad that I'm still a target. To make the residents' long-awaited project a reality, he met and discussed dozens of times with the Minister of Strategy and Finance, the Minister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the Metropolitan Area Transportation Commissioner, and the Seoul Metropolitan Government. The Myeonmok Line urban railway project is expected to get better results from the preliminary feasibility study than any other project. Thank you to the residents.” He said, “Now that the Yongma Tunnel has been opened in Jungnang-gu, where Line 7 crosses, and the Myeonmok Line has been built, Jungnang-gu is the most important transportation hub in Seoul.”

 

The long-awaited project of the residents of Jungnang-gu, Myeonmok Ship, had been promoted as a privately funded project, but as it was converted to a state-supported financial project, administrative procedures were delayed.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