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한 남양주시장, 오남읍 지역 삼색존 설치 현장 방문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9/02 [15:34]

조광한 남양주시장, 오남읍 지역 삼색존 설치 현장 방문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9/02 [15:34]

 

▲ 오남리 삼색존을 살펴보고 있는 조광한 남양주시장(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팔현리에서 오남읍 사회단체장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는 조광한 남양주시장(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조광한 남양주시장은 2일 관계 부서 공무원들과 함께 오남읍 지역 내에 삼색존이 설치된 정책 현장을 방문했다.

 

이날 조광한 시장은 오남리 132-19(오남1교 앞)와 팔현리 339-12(팔현교 앞)에 설치된 삼색존 2개소를 살펴보고, 오남읍 지역 사회단체장들과 삼색존 운영 효과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현장에 함께한 황학기 오남읍 이장협의회장은 “삼색존을 설치하고 나니 주변 환경이 개선되고 좋은 것 같다. 더 많은 곳에 삼색존이 설치되면 좋을 것 같다.”라고 의견을 제시했다.

 

다른 사회단체장 또한 “삼색존을 설치하기 전에는 쓰레기를 마구 버리던 곳이었는데 지금은 보기 좋게 깨끗해졌다. 진주 아파트 내에도 삼색존 설치가 절실하다.”라고 건의했다.

 

이에 조 시장은 “삼색존 설치 사업은 진건읍에서 처음 시작돼서 전 읍·면·동으로 확대 실시되고 있는 환경 개선 사업으로, 아직은 초기 실험 단계다. 아이스팩 사업도 자리 잡기까지 1년의 시간이 걸린 것처럼 한 가지 정책이 자리를 잡기 위해서는 시간이 걸린다.”라고 소신을 밝혔다.

 

이어 “삼색존 설치를 점차 늘려서 주민들의 분리배출을 유도한다면 더욱 깨끗한 환경이 조성될 것”이라며 관계 공무원에게 삼색존을 추가로 설치할 것을 지시했다.

 

삼색존은 생활 폐기물의 무단 투기가 빈번한 지역에 ‘일반, 음식물, 재활용’ 3개 구역을 색상별로 구분해 주민들의 분리수거를 유도하는 배출 장소 환경 개선 사업으로, 전 읍·면·동에서 무단 투기 인식 개선을 위한 방안으로 적극 추진하고 있다.

 

팔현리와 오남리에 설치된 삼색존은 도색형 삼색존과는 다르게 고무 매트를 활용한 형태로 디자인됐으며, 오남읍은 향후 쓰레기 무단 투기 취약 지역 중 설치 여건, 장소 등을 고려해 삼색존을 추가 확대 설치할 예정이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Namyangju Mayor Jo Gwang-han visits the site of the three-color zone installation in Onam-eup

 

-Reporter Ha In-gyu

(Nam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Namyangju City Mayor Jo Gwang-han visited the policy site where the three-color zone was installed in the Onam-eup area with officials from related departments on the 2nd.

 

On this day, Mayor Jo Gwang-han looked at two three-color zones installed in Onam-ri 132-19 (in front of Onam 1 Bridge) and 339-12 in Palhyeon-ri (in front of Palhyeon Bridge), and shared opinions on the effectiveness of the operation of the three-color zone with the heads of local community groups in Onam-eup. .

 

Hwang Hagi, chairman of the Onam-eup Chairman's Council, who was with the site, said, "After installing the three-color zone, the surrounding environment seems to be improving. It would be nice if three color zones were installed in more places.”

 

The head of another social group also said, “Before the three-color zone was installed, it was a place where garbage was thrown away, but now it has been beautifully cleaned. There is an urgent need to install a three-color zone in the Jinju apartment.”

 

In response, Mayor Cho said, “The three-color zone installation project is an environmental improvement project that first started in Jingeon-eup and has been expanded to all Eup, Myeon, and Dong, and is still in the initial experimental stage. Just as it took a year for the ice pack business to establish itself, it takes time for a single policy to take hold.”

 

He continued, “If we gradually increase the installation of three-color zones to induce separate discharge of residents, a cleaner environment will be created.”

 

The three-color zone is a project to improve the environment of the discharge site to induce residents to separate collection by color by classifying the three zones 'general, food, and recycling' by color in an area where unauthorized dumping of household waste is frequent. We are actively promoting it as a way to improve awareness.

 

The three-color zone installed in Palhyeon-ri and Onam-ri was designed in a form that uses rubber mats differently from the painted three-color zone, and Onam-eup plans to additionally expand and install the three-color zone in consideration of the installation conditions and locations among areas vulnerable to unauthorized dumping of garbage.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