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교문1동 맑은 샘 동아리, 수제비누·파우치 50세트 기탁

동아리 회원들이 직접 만들어 독거어르신에게 전달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9/08 [11:10]

구리시 교문1동 맑은 샘 동아리, 수제비누·파우치 50세트 기탁

동아리 회원들이 직접 만들어 독거어르신에게 전달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9/08 [11:10]

 

▲ 구리시 교문1동 맑은 샘 동아리, 수제비누·파우치 50세트 기탁(사진제공=구리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구리시(시장 안승남)는 7일 교문1동 행정복지센터에서 맑은 샘 봉사동아리 회원들이 독거어르신을 위해 직접 만든 천연 수제비누 100개와 파우치 50세트 전달식을 가졌다.

 

이번 전달식은 구리시 마을공동체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어르신을 위한 정서 지원 프로그램을 진행 중인 지역 봉사 단체 맑은 샘 동아리 회원들이 추석 명절을 맞아 독거어르신들에게 좋은 향기를 담은 비누와 파우치 세트를 전해드리기 위해 마련됐다.

 

전달식에는 맑은 샘 동아리 이경석 촌장을 비롯하여 봉사회원 4명과 교문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구경자 위원장, 이미영 사무국장, 엄재우 교문1동장이 참석했다. 정성껏 준비한 비누와 파우치 세트는 협의체 위원들이 독거어르신 50분에게 전달하면서 함께 안부도 확인할 예정이다.

 

안승남 시장은“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도 사회적 관심이 필요한 이웃을 위해 봉사해 주시는 맑은 샘 동아리 회원들과 협의체 위원님들께 감사드린다.”며 “민관이 힘을 합해 촘촘한 사회적 안전망을 구축하여 구리시민 모두가 행복할 수 있도록 소외계층을 위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교문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는 지역주민 CMS 모금으로 ▲저소득 가구 자녀를 위한‘꿈나무와 함께하는 와우 펀(fun)데이’ ▲취약계층 주거환경개선사업인‘행복기동대’ ▲‘사랑나눔 김장사업’ ▲생필품 지원사업인 ‘행복나눔데이’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uri-si Gyomun 1-dong Sunny Spring Club, donated 50 sets of handmade soaps and pouches

Club members make their own and deliver it to the elderly living alone

 

-Reporter Ha In-gyu

(Guri = Break News northeastern part of Gyeonggi) = Guri-si (Mayor Seung-nam Ahn) held a ceremony to deliver 100 natural handmade soaps and 50 sets of pouches made by members of the Sunny Sam volunteer club at the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in Gyomun 1-dong on the 7th.

 

This delivery ceremony was prepared to deliver soap and pouch sets containing good fragrance to the elderly living alone in celebration of the Chuseok holiday by members of the local volunteer group Sunny Sam Club, which was selected for the Guri-si village community contest project and is running an emotional support program for the elderly. .

 

The delivery ceremony was attended by 4 volunteer members, including Mayor Lee Kyung-seok of the Sunny Sam club, as well as chairperson of the local social security council in Gyomun 1-dong, Mi-yeong Lee, secretary-general, and Jae-woo Eom, head of the 1st school gate. The carefully prepared soap and pouch sets will be delivered to the 50 seniors living alone by the members of the council and will be checked together.

 

Mayor Ahn Seung-nam said, “I would like to thank the members of the Sunny Sam club and the members of the council for serving the neighbors who need social attention even in difficult circumstances due to COVID-19. We will continue to promote projects for the underprivileged so that they can be happy.”

 

Meanwhile, at the Gyomun 1-dong local social security council, through CMS fundraising for local residents, ▲ 'Wow Fun Day with Dream Trees' for children from low-income households ▲ 'Happiness Team', a residential environment improvement project for the underprivileged, ▲ 'Sharing Love Kimchi Project' ' ▲We are promoting various projects such as 'Happiness Sharing Day', a daily necessities support projec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