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양동면,부양의무자 기준 폐지 홍보캠페인 실시

기초생활보장 생계급여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9/06 [19:12]

양평군 양동면,부양의무자 기준 폐지 홍보캠페인 실시

기초생활보장 생계급여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9/06 [19:12]

 

▲ 쌍학시장 부양의무자 기준 폐지 홍보(사진제공=양평군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평=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양평군 양동면(면장 최병현)은 지난 4일, 쌍학시장이 개장함에 따라 지역주민들에게 ‘기초생활보장 생계급여 부양의무자 기준 폐지’에 대한 홍보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날 캠페인을 통해 기초생활보장제도 생계급여 지원대상자 선정기준으로 모든 가구원의 1촌 직계혈족(부모,자녀)의 소득·재산 수준도 함께 고려하는 부양의무자 기준이 오는 10월부터 폐지되고, 다만 고소득(연1억, 세전)·고재산(9억) 부양의무자가 있는 경우는 기존 기준을 적용한다는 내용을 홍보했다.

 

이번 기초생활보장 생계급여 부양의무자 기준 폐지로 생활이 어려운 분들이 최저생활을 보장받아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최병현 양동면장은 “어려운 생활에 처해있어도 보장받지 못하는 지역주민이 단 한 명이라도 발생하지 않도록 양동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명예사회복지공무원 및 모든 기관단체와 협력해, 이 제도를 적극적으로 홍보해 대상자를 찾아낼 수 있도록 업무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Yangdong-myeon, Yangpyeong-gun, launched a publicity campaign to abolish the standard for people obligated to support the basic livelihood security livelihood benefit from October

 

-Reporter Ha In-gyu

(Yangpyeong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Yangdong-myeon, Yangpyeong-gun (Chief Byeong-hyeon Choi) held a publicity campaign on the 4th, with the opening of the Ssanghak Market, for local residents to abolish the standard for those obligated to support the basic livelihood security livelihood benefit.

 

Through this campaign, the standard for dependents that considers the income and property level of first-degree direct blood relatives (parents and children) of all household members as the criteria for selecting those eligible for livelihood benefit support from the Basic Livelihood Security System will be abolished from October, but high-income ( 100 million per year, before tax) and high assets (900 million won) In the case of a person obligated to support, the existing standards will be applied.

 

It is expected that the abolition of the basic livelihood security livelihood benefit support duty standard will help people in difficult living to get a minimum standard of living, which will help alleviate the blind spot in welfare.

 

Yangdong-myeon Choi Byung-hyeon, head of Yangdong-myeon, said, "Even if they are living in a difficult situation, even if there is only one local resident who is not guaranteed

To prevent this from happening, we will cooperate with the Yangdong-myeon local social security council, honorary social welfare officials, and all institutional organizations to actively promote this system and do everything we can to find the targ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