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1호 스마트도서관 개관, 365일 양평역에서 만나는 도서관

도서관에 가지 않아도 양평역에서 쉽게 책을 빌릴 수 있어요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9/13 [14:56]

양평군 1호 스마트도서관 개관, 365일 양평역에서 만나는 도서관

도서관에 가지 않아도 양평역에서 쉽게 책을 빌릴 수 있어요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9/13 [14:56]

 

▲ 정동균(좌측 5번째) 양평군수 양평군 1호 스마트도서관 개관식 참석 관계자들과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양평군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평=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양평군(군수 정동균)은 양평군 도서관에서 경의중앙선 양평역에 스마트도서관을 설치하고, 이달 8일부터 22일까지 2주간의 시범운영 기간을 거쳐 23일, 양평군 1호 ‘스마트도서관’을 개관한다.

 

양평군은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유지로 별도의 개관식 없이 양평군수, 도서관운영위원장, 양평역장, 도서관 관계자의 현장방문으로 개관식을 대신했다.

 

‘스마트 도서관’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비대면 대출·반납의 필요성 증가와 이에 대비하기 위한 시스템으로, 스마트도서관 기기에 비치된 도서 중 읽고 싶은 책을 선택해 대출·반납을 할 수 있는 무인 도서관시스템으로 양평군립도서관 회원증을 소지한 정회원은 누구나 이용 가능하다.

 

스마트도서관에는 ▲도서관에서 대출예약 빈도가 높은 도서 ▲베스트셀러 및 우수 신간도서 ▲독서 유관기관 추천 및 선정도서 ▲국내외 우수작품을 선정해 약 500권의 도서를 비치했다.

 

그동안 인기도서는 도서관에 방문해야만 대출할 수 있었는데, 스마트도서관에서도 인기도서를 대출할 수 있어 도서관에 방문할 시간이 없는 출퇴근길 이용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양평역 스마트도서관의 도서는 1인당 3권까지 14일간 대출할 수 있고 365일 연중무휴로 운영되며 열차운행 시간 내(05:00~24:00) 이용이 가능하다. 스마트도서관에서 대출한 도서는 스마트도서관에서만 반납할 수 있다.

 

이명복 도서관 과장은 “이 사업을 통해 매일 수천 명의 시민이 출퇴근 중 독서를 생활화 할 수 있으며,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안전한 독서환경 제공을 위해 올해 안에 이용자의 접근성이 높은 장소를 추가로 선정해 2호, 3호 스마트도서관을 추가로 개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양평군도서관 홈페이지 또는 마을도서관 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Yangpyeong-gun No. 1 Smart Library opened, 365 days a year at Yangpyeong Station

You can easily borrow books at Yangpyeong Station without going to the library.

 

-Reporter Ha In-gyu

(Yangpyeong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Yangpyeong-gun (Gun-su Jeong Dong-gyun) installed a smart library at Yangpyeong Station on the Gyeongui Jungang Line at the Yangpyeong-gun Library, and after a two-week pilot operation period from the 8th to the 22nd of this month, the first ‘Smart Library’ in Yangpyeong-gun will be opened on the 23rd.

 

Yangpyeong-gun replaced the opening ceremony with on-site visits by the Yangpyeong-gun governor, library operation chairperson, Yangpyeong station chief, and library officials without a separate opening ceremony due to the maintenance of the 4th stage of social distancing due to COVID-19.

 

'Smart Library' is a system to prepare for and increase the need for non-face-to-face lending and return due to the prolonged COVID-19. Any regular member with a Yangpyeong County Library membership card can use it.

 

In the Smart Library, about 500 books were provided by selecting ▲books with a high frequency of loan reservations at the library ▲best-selling and excellent new books ▲books recommended and selected by reading-related institutions ▲excellent domestic and foreign works.

 

Until now, popular books could only be borrowed by visiting the library, but smart libraries can also borrow popular books, which is expected to be well received by users on their way to work who do not have time to visit the library.

 

Yangpyeong Station Smart Library can borrow up to 3 books per person for 14 days, and is open 365 days a year, 365 days a year, and can be used during train operating hours (05:00-24:00). Books borrowed from the Smart Library can only be returned to the Smart Library.

 

Library Manager Lee Myung-bok said, “Through this project, thousands of citizens can make reading a daily habit while commuting to work. , the 3rd Smart Library will be additionally open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the Yangpyeong County Library website or the Village Library tea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