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포폴 불법 투약’ 하정우, 벌금형 유죄 판결..“겸허히 받아들일 것”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09/14 [16:50]

‘프로포폴 불법 투약’ 하정우, 벌금형 유죄 판결..“겸허히 받아들일 것”

박동제 기자 | 입력 : 2021/09/14 [16:50]

▲ ‘프로포폴 불법 투약’ 하정우, 벌금형 유죄 판결  © 뉴시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하정우(본명 김성훈)의 프로포폴(일명 ‘우유주사’로도 불리는 마약류로 분류되는 수면마취제) 불법 투약 혐의에 대해 벌금형 유죄 판결이 내려졌다.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24단독 박설아 판사는 14일 오후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향정) 등 혐의로 기소된 하정우에게 벌금 3000만원을 선고했다. 8만 8749원의 추징 명령도 내렸다.

 

검찰은 앞서 하정우를 벌금 1000만원에 약식기소했지만, 법원은 법리적인 판단을 따져볼 필요가 있다며 사건을 정식재판에 회부했다. 

 

이날 박 판사는 “각 범행 죄질이 가볍지 않고, 특히 대중에 사랑 받는 배우로서 범행을 저질러 죄책이 무겁다”며 양형 이유를 밝혔고, “잘못을 인정하면서 깊이 반성하고 아무런 범죄전력이 없는 점을 참작했다”고 덧붙였다.

 

프로포폴 불법 투약 혐의로 유죄 판결을 받은 하정우는 법정을 나서며 “특별히 드릴 말씀은 없다. 겸허히 받아들이고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며 “앞으로 더 책임을 갖고 건강하게 살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하정우는 지난 2019년 1월부터 9월까지 서울 강남에 위치한 한 성형외과에서 10차례 이상 프로포폴을 불법 투약한 혐의와 친동생, 매니저 등의 명의로 투약을 받은 혐의로 조사를 받아왔다. 하정우에 대해 서울중앙지검 강력범죄형사부는 지난 5월 28일 벌금형 약식기소 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Actor Ha Jung-woo (real name Kim Seong-hoon) was convicted of illegal use of propofol (a sleeping anesthetic classified as a narcotic, also called 'milk injection').

 

On the afternoon of the 14th, Judge Park Seol-ah of the Seoul Central District Court sentenced Ha Jung-woo to a fine of 30 million won on charges of violating the Narcotics Control Act (Hyangjeong). He also ordered a collection of 88,749 won.

 

The prosecution had previously indicted Ha Jung-woo with a fine of 10 million won, but the court referred the case to a formal trial, saying that it is necessary to weigh the legal judgment.

 

On this day, Judge Park explained the reason for the sentencing, saying, "The crimes of each crime are not light, and the guilt is heavy for committing the crime as an actor loved by the public." He added.

 

Ha Jung-woo, who was convicted of illegal use of propofol, left the courtroom and said, “I have nothing to say in particular. I want to accept it humbly and say I'm sorry.

 

Meanwhile, from January to September 2019, Ha Jung-woo has been investigated for illegally administering propofol more than 10 times at a plastic surgery clinic located in Gangnam, Seoul, and for receiving medications under the name of his younger brother and manager. On May 28, the Seoul Central District Prosecutor's Office of Violent Criminal Investigation filed a summary indictment against Ha Jung-woo.

 

dj3290@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