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열린한의사회, 2021년 추석 명절맞이 면역증진 한약 나눔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9/20 [18:16]

중랑열린한의사회, 2021년 추석 명절맞이 면역증진 한약 나눔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1/09/20 [18:16]

 

▲ 중랑열린한의사회, 2021년 추석 명절맞이 면역증진 한약 나눔(사진제공=시립중랑노인복지관)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시립중랑노인종합복지관(관장 조희정)은 지난 8일(수), 중랑열린한의사회(회장 이준호)와 함께 2021년 추석 명절맞이 독거 어르신을 위한 ‘면역증진 한약 나눔’ 전달식을 진행했다.

 

중랑열린한의사회는 매년 지역사회 내 어르신들의 건강을 위해 나눔에 참여하고 있다. 올해도 추석 명절을 맞아 이준호한의원, 사암은성한의원, 명인한의원 등 총 11곳의 한의원이 뜻을 모아 중랑구 독거 어르신의 면역증진을 위해 한약 3,000포를 전달했다. 전달된 한약은 중랑구 내 경제적으로 열악한 어르신 600가정에 각각 전달될 예정이다.

 

조희정 관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와 가을 환절기 일교차로 인해 면역력이 무엇보다 중요한데 중랑열린한의사회의 뜻깊은 나눔으로 어르신들이 올 추석 건강히 보내실 수 있게 되어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본 기관이 위치한 지역사회는 기초생활수급권자, 조손 가정, 저소득, 독거 어르신 등 소외계층이 밀집되어있는 지역으로 지속적이고 정기적인 후원처 확보가 필요하다.

 

시립중랑노인종합복지관은 중랑구 지역 내 취약 어르신을 위해 지속적으로 지역사회 내 후원처를 발굴하여 중랑구 내 취약 어르신들에게 자원을 연계할 예정이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ungnang Open Oriental Medical Association to share immune-boosting herbal medicines for the Chuseok holiday in 2021

 

-Reporter In-Gyu Ha

(Jungnang = Break News, northeastern part of Gyeonggi) = On the 8th (Wed), Jungnang Municipal Welfare Center for the Elderly (Director Hee-Jeong Cho) held a delivery ceremony for the ‘Immunity Enhancement Herbal Medicine Sharing’ for the elderly living alone during the Chuseok holiday in 2021 together with the Jungnang Open Oriental Medicine Association (Chairman Jun-Ho Lee).

 

The Jungnang Open Oriental Medical Association participates in sharing every year for the health of the elderly in the local community. This year, on the occasion of the Chuseok holiday, a total of 11 oriental clinics including Lee Jun-ho, Saam Eun-seong, and Myung-in oriental medicine clinics came together to deliver 3,000 herbal medicines to the elderly living alone in Jungnang-gu to improve immunity. The delivered herbal medicines will be delivered to each of the 600 elderly households in Jungnang-gu who are economically disadvantaged.

 

Director Jo Hee-jeong said, "Immunity is more important than anything else due to the prolonged COVID-19 outbreak and the change in temperature in the fall and seasonal changes.

 

The local community where this institution is located is an area where the underprivileged such as recipients of basic livelihood recipients, grandparents' families, low-income families, and senior citizens living alone are concentrated, and it is necessary to secure a continuous and regular sponsorship.

 

Jungnang Municipal Welfare Center for the Elderly is planning to continuously find supporters in the local community for the vulnerable elderly in Jungnang-gu and link resources to the vulnerable elderly in Jungnang-gu.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