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우희, ‘비와 당신의 이야기’ 황금촬영상 여우주연상..“더 좋은 연기로 노력할 것”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11/21 [11:48]

천우희, ‘비와 당신의 이야기’ 황금촬영상 여우주연상..“더 좋은 연기로 노력할 것”

박동제 기자 | 입력 : 2021/11/21 [11:48]

▲ 천우희, ‘비와 당신의 이야기’ 황금촬영상 여우주연상 <사진출처=H&엔터테인먼트>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천우희가 ‘비와 당신의 이야기’로 황금촬영상 시상식에서 여우주연상을 받았다.

 

지난 20일 안산문화광장에서 제41회 황금촬영상이 열렸다. 황금촬영상은 한국 영화의 지속적 기술 감각을 유지하고 새로운 얼굴을 찾는 데 목적을 둔 영화제로, (사)한국영화촬영감독협회가 주최한다.

 

천우희는 ‘비와 당신의 이야기’에서 팍팍하고 무료한 현실에도 밝고 씩씩하게 살아가는 소희로 분했다. 그동안 작품들에서 보여준 강렬한 매력은 잠시 내려두고, 생활 밀착형 청춘이 된 천우희의 새로운 얼굴은 관객들로 하여금 보는 재미를 더했다.

 

그뿐만 아니라, 천우희의 섬세한 표현력도 빛을 발했다. 영호(강하늘 분)와 주고받는 편지는 소희(천우희 분)의 얼굴에 맑은 웃음꽃이 피어나게 했고, 이는 관객에게도 소중한 기억을 떠오르게 하는 공감의 힘을 더했다. 또한 천우희는 편지가 쌓여가는 만큼 영호에 대한 미안함도 함께 커지는 캐릭터의 복잡다단한 감정 변주를 촘촘하게 빚어내, '믿고 보는 배우'의 저력을 실감케 했다.

 

여우주연상을 받은 천우희는 “오랜만에 시상식에 참석하게 되어 떨린다. ‘한공주’로 인기상을 수상한 이후 오랜만에 황금촬영상에 참석하게 되었다”라며 황금촬영상과의 인연을 소개했다. 

 

이어 “촬영 감독님들이 주시는 상이라 얼마나 값지고 애정이 넘치는 상인지 잘 알고 있어서 정말 감사하다”며 “’비와 당신의 이야기’ 조진모 감독님과 유일승 촬영 감독님 등 많은 스태프분이 저의 새로운 얼굴을 끌어내기 위해 노력해주신 덕분에 이 자리에 있는 것 같다”며 수상의 기쁨과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마지막으로 “영화인들과 함께 할 수 있고, 함께 하고 싶은 배우가 되고 싶다. 더 좋은 연기로 노력하겠다”는 다부진 포부로 수상 소감을 마무리했다.

 

천우희는 영화 ‘한공주’를 비롯해 ‘손님’, ‘뷰티 인사이드’, ‘곡성’, ‘우상’, ‘버티고’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한계 없는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준 결과, 한국 영화계에 없어서는 안 될 보석 같은 배우로 사랑받고 있다.

 

이처럼 아직 보여줄 것이 더 많은 천우희는 활발한 활동을 이어간다. 영화 ‘스마트폰을 떨어뜨렸을 뿐인데’ 촬영을 마치고 개봉을 기다리고 있으며, 오랜만에 예능 나들이에도 나서 tvN ‘바퀴 달린 집3’에 조현철과 출연, 오는 25일 오후 8시 40분 방송 예정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Actor Chun Woo-hee won the Best Actress Award at the Golden Cinematography Awards for 'Rain and Your Story'.

 

The 41st Golden Cinematography Awards was held at Ansan Culture Plaza on the 20th. The Golden Cinematography Award is a film festival that aims to maintain the technological sense of Korean cinema and find new faces, and is hosted by the Korean Cinematographers Association.

 

In 'Rain and Your Story', Chun Woo-hee took on the role of So-hee, who lives brightly and courageously despite the harsh and boring reality. Chun Woo-hee's new face, who has become a youth close to her life, has added fun to her audience, putting aside her intense charm that she has shown in her works in the meantime.

 

Not only that, her delicate expressive power of Chun Woo-hee also shone. The letters exchanged with Yeong-ho (Kang Ha-neul) made a bright smile bloom on So-hee (Chun Woo-hee)'s face, adding to the power of empathy that reminds the audience of precious memories. In addition, as her letters piled up, Chun Woo-hee made the character's complex emotional variations that grow along with the feeling of regret for Young-ho.

 

Chun Woo-hee, who received the Best Actress Award, said, "I'm nervous to attend an awards ceremony after a long time. After winning the Popularity Award for ‘Han Gong-ju’, he has been attending the Golden Cinematography Award for a long time.”

 

He continued, “I am so grateful that I know how precious and affectionate this award is because it is a prize given by the cinematographers.” He added, “Thanks to the efforts of many staff members, including director Jin-mo Cho and cinematographer Yoo Il-seung of ‘Rain and Your Story’, who worked hard to bring out my new face. It seems that I am here in this place.”

 

Lastly, she said, “I want to become an actress who can work with filmmakers and want to work with them. I will work hard with better acting.”

 

Chun Woo-hee appeared in various works such as 'Gongju Han', 'Guest', 'Beauty Inside', 'Wailing', 'Idol', and 'Vertigo'. He is loved as an actor.

 

In this way, Chun Woo-hee, who still has more to show, continues her active activities. After filming for the movie 'I just dropped my smartphone', it is waiting for its release, and after a long entertainment outing, it is scheduled to air on the 25th at 8:40 pm on tvN's 'House on Wheels 3' with Jo Hyun-cheol.

 

dj3290@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양평군 양서면이장협의회, 사랑의 연탄모으기 성금 기탁
1/6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