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의회 박현일 의원, “양평 등 팔당상류 산단 족쇄 풀어달라” 호소!

정동균군수, 양동산단 업무협약 숨통, 환경부 용도변경 ‘조건부’ 허용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2/05/09 [14:40]

양평군의회 박현일 의원, “양평 등 팔당상류 산단 족쇄 풀어달라” 호소!

정동균군수, 양동산단 업무협약 숨통, 환경부 용도변경 ‘조건부’ 허용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2/05/09 [14:40]

 

▲ 양평군의회 박현일의원(사진제공=양평군의회)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평=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팔당호 상류지역인 양평군 등 7개 시·군의 산업단지 입지규제가 완화돼 개발에 숨통이 트일 전망이다.

 

5월초 환경부는 관보를 통해 공업지역으로의 용도지역 변경을 ‘조건부’로 허용하는 내용을 담은 ‘팔당·대청호 상수원 수질보전 특별대책지역 지정 및 특별종합대책 개정안’을 최종 고시했다.

 

개정안에 따르면 산업단지 조성 예정부지에 농림지역과 보전·생산관리지역을 30% 이하로 포함해 계획하고, 환경 여건을 고려해 20% 이내에서 추가로 협의가 가능하도록 했다.

 

이번 고시로 양평군을 비롯해 용인·이천·여주·남양주시와 광주·가평군 등 7개 시·군은 그간 족쇄로 작용했던 팔당 상류지역 산업단지 입지규제에서 벗어나게 될 전망이다.

 

양평군의회 박현일의원은 인근 임종성,소병훈,양경숙 국회의원 등을 통해 팔당상수원 수질보전을 위해 팔당 상류지역에 산재된 개별입지 공장을 집적화해야 한다고 환경부와 국토부를 설득해 왔다. 또 특대고시 제15조 ‘공업지역으로 용도지역 변경 금지’에 대한 합리적인 대안을 마련해 달라고 지속적으로 건의해 왔다.

 

이에따라 양평군에 공공형 산업단지를 조성할 길이 열렸다. 주거와 공장이 혼재된 주거환경을 개선하고, 공장을 집적화하면 지역경제 활성화도 기대되고 있다. 박의원은 “이번 특대고시 개정이 불합리한 규제를 합리적으로 개선한 대표적인 성공사례가 되도록 정동균군수와 협력,국회의원들과 규제 해소에 앞장서 지역발전을 앞당기겠다"고 전했다.

 

앞서 양평군과 경기도교육청은 양동면 쌍학리의 ‘양동 일반산업단지’ 조성을 위한 단석분교장 임야 활용에 대한 업무협약을 지난4월21일 체결했다.

 

이날 협약은 정동균 양평군수, 이재정 경기도교육감, 유승일 양평교육지원청 교육장, 양동면 주민대표인 김종면 양동면이장협의회회장, 이건영 노인분회장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그동안 난항을 겪던 양평 최초 산업단지 조성에 상호 협력하기로 뜻을 함께했다.

 

민선7기 양평군 공약사업인 ‘무공해 중소기업 산업단지 유치’는 양동면 쌍학리 344-2번지 일원에 총사업비 115억2000만원(경기주택공사 80%, 양평군 20%)을 투입해 5만9936㎡규모의 일반산업단지 조성을 오는 2025년 12월까지 마무리할 계획이다.

 

양평군은 이를 통해 지역 건설업 성장, 관련 제조업 전후방 파급효과 등 양평군 성장동력으로 기업 유치와 일자리 창출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했다.

 

정동균 군수는 “그동안 난항이던 사업이 교육감님 큰 결단으로 물꼬를 트게 됐다. 양동산업단지 추진은 상수원 보호 등 중첩규제로 고통 받는 군민의 오랜 염원이자 숙원사업으로 오늘 협약이 기업 유치 및 일자리 창출로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angpyeong County Council Member Park Hyeon-il, appeals to “Release the shackles of the Paldang Upstream Industrial Complex, including Yangpyeong!”

Dong-Gyun Jeong, head of Yangdong Industrial Complex enters into business agreement, Ministry of Environment allows ‘conditional’ change of use

 

-Reporter Ha In-gyu

(Yangpyeong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The industrial complex location restrictions in seven cities and counties, including Yangpyeong-gun, the upstream area of ​​Lake Paldang, are expected to be relaxed and development will take a breather.

 

In early May, the Ministry of Environment finally announced the ‘Designation of Special Measures Area for Water Quality Conservation of Paldang and Daecheong Lake Water Sources and Revision of Special Comprehensive Measures’ through the official gazette.

 

According to the amendment, it was planned to include agricultural and forestry areas and conservation/production management areas at less than 30% of the site to be built for industrial complexes, and additional consultations were possible within 20% in consideration of environmental conditions.

 

With this notice, Yangpyeong-gun, Yongin, Icheon, Yeoju, Namyangju, and Gwangju and Gapyeong-gun are expected to break free from location restrictions in the upstream industrial complex in Paldang.

 

Yangpyeong County Council Member Park Hyeon-il, through nearby lawmakers Im Jong-seong, So Byeong-hun, and Yang Gyeong-sook, persuaded the Ministry of Environment and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to integrate individual factories scattered in the upstream area of ​​Paldang to preserve the water quality of the Paldang Water Source. He has also been continuously suggesting to come up with a reasonable alternative to Article 15 of the Special Notice, “Prohibition of Change of Use Area to Industrial Area”.

 

As a result, a road was opened to create a public industrial complex in Yangpyeong-gun. It is expected that the local economy will be revitalized by improving the residential environment in which houses and factories are mixed, and by integrating factories. Rep. Park said, "I will cooperate with County Governor Jeong Dong-gyun and take the lead in resolving regulations with members of the National Assembly so that the revision of the special notice becomes a representative success story in rationally improving unreasonable regulations, and advance regional development."

 

Previously, Yangpyeong-gun and Gyeonggi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signed a business agreement on April 21st for the use of the Danseok branch school forest for the creation of a ‘Yangdong General Industrial Complex’ in Ssanghak-ri, Yangdong-myeon.

 

On this day, Yangpyeong County Mayor Jeong Dong-gyun, Gyeonggi-do Superintendent of Education Lee Jae-jeong, Yangpyeong Office of Education Superintendent Yoo Seung-il, Yangdong-myeon residents representative Kim Jong-myeon, Yangdong-myeon Heads Association Chairman Kim Jong-myeon, and senior citizen Lee Kun-young attended the agreement. agreed with

 

'Attracting pollution-free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industrial complex', a pledged project for the 7th Yangpyeong-gun, is a general industry with a scale of 59,936 m2 by investing a total project cost of 11.52 billion won (Gyeonggi Housing Corporation 80%, Yangpyeong-gun 20%) in the area of ​​344-2 Ssanghak-ri, Yangdong-myeon. Construction of the complex is expected to be completed by December 2025.

 

Yangpyeong-gun expects to play a big role in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by attracting companies and creating jobs as a growth engine for Yangpyeong-gun, such as the growth of the local construction industry and the ripple effect in the front and rear of related manufacturing industries.

 

Governor Jeong Dong-gyun said, “The project, which had been difficult, was opened with the great decision of the Superintendent of Education. The promotion of Yangdong Industrial Complex is the long-awaited and long-awaited project of the citizens who suffer from overlapping regulations such as protection of water sources, and today’s agreement will lead to business attraction and job creation.”

이 기사 좋아요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곽미숙 경기도의회 대표의원 당선자, 도 행정기구 개편은 충분한 논의와 협치 필요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