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한 남양주시장, 화도근린공원 현장 점검 실시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2/05/10 [19:18]

조광한 남양주시장, 화도근린공원 현장 점검 실시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2/05/10 [19:18]

 

▲ 조광한 남양주시장, 화도근린공원 현장 방문 모습(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조광한 남양주시장은 10일 화도수동행정복지센터 3층 대회의실에서 읍면동장 회의를 주재하고, 화도근린공원 조성 현장을 방문해 사업 추진 현황을 확인했다.

 

이날 조광한 시장은 회의에 참석한 읍면동장 16명, 관계 부서 공무원 등 20여 명과 함께 화도근린공원으로 이동해 현재 조성 중인 무장애 데크 산책로를 직접 걸어 보며 공사 진행 상황을 점검했다.

 

앞서 조 시장은 지난달 18일에도 화도근린공원을 한 차례 방문해 쉼터 곳곳에 시민들이 쉴 수 있는 디자인 벤치를 추가로 설치하고, 유모차와 휠체어가 다닐 수 있는 무장애 데크 등을 정비하라고 지시한 바 있다.

 

화도읍 녹촌리 산 9번지 일원에 조성 중인 화도근린공원은 2단계에 걸쳐 조성 사업이 추진되고 있으며, 오는 6월 준공을 앞두고 있다. 시는 지난 2020년 7월 1단계 사업을 완료하고 현재 무장애 데크 산책로, 전망대, 숲속 놀이 공간 등을 추가로 설치하고 있으며, 현재 70%의 공정률을 보이고 있다.

 

조 시장은 “전망대에는 막파고라를 설치해서 쉼터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하고, 공원 입구에 설치하는 화단과 경관 조명을 비롯해 산책로는 유모차와 휠체어가 다니기 편하도록 진입로의 단차 조정에 세심히 신경 써 주길 바란다.”라며 “읍·면·동마다 대표적인 공간을 만들어서 시민들의 휴식 장소를 마련해 주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 화도근린공원은 마석우천과 함께 화도읍의 대표적인 랜드마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읍면동장 회의에서 조 시장은 ▲동양하루살이 방제를 위한 관계자 연석회의 추진 ▲화도읍 마석우천의 녹조 발생에 대한 근본적인 대책 검토 ▲ESG 운동의 범시민적 확산을 위한 방안 마련 등을 주문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Namyangju Mayor Jo Gwang-han conducts on-site inspection of Hwado Neighborhood Park

 

-Reporter Ha In-gyu

(Nam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On the 10th, Namyangju Mayor Jo Gwang-han presided over a meeting of the heads of towns and villages in the conference room on the 3rd floor of the Hwado Su-dong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and visited the Hwado Neighborhood Park construction site to check the progress of the project.

 

On this day, Mayor Jo Gwang-han went to Hwado Neighborhood Park with 16 townspeople and 20 people, including officials from related departments, who attended the meeting and walked directly on the barrier-free deck trail being built to check the progress of the construction.

 

Earlier, Mayor Cho visited Hwado Neighborhood Park once on the 18th of last month, and instructed to install additional design benches for citizens to rest in various places in the shelter, and to maintain barrier-free decks that can accommodate strollers and wheelchairs.

 

Hwado Neighborhood Park, which is being built in the area of ​​San 9, Nokchon-ri, Hwado-eup, is being built in two phases and is expected to be completed in June. The city completed the first phase of the project in July 2020 and is currently installing additional barrier-free deck trails, observatories, and play areas in the forest, and is currently showing a 70% completion rate.

 

Mayor Cho said, “I would like to ask you to pay close attention to adjusting the step height of the access road so that strollers and wheelchairs can easily access the walkway, including the flower beds and landscape lighting installed at the entrance of the park, to install a makpagora at the observatory to serve as a shelter. “It is very important to create a representative space for each eup, myeon, and dong to provide a place for citizens to rest. Hwado Neighborhood Park will become a representative landmark of Hwado-eup along with Maseok Rainfall,” he said.

 

Meanwhile, at the meeting of the mayor of the towns and villages on the same day, Mayor Cho ordered ▲promotion of a banquet meeting for the control of oriental ephemera ▲review of fundamental countermeasures against the occurrence of algal blooms in Hwado-eup’s Maseok rainstorm ▲preparation of measures to spread the ESG movement to all citizens.

이 기사 좋아요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곽미숙 경기도의회 대표의원 당선자, 도 행정기구 개편은 충분한 논의와 협치 필요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