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색다른 미세먼지 저감 사업으로 도시 환경 개선

에코피아 클린시티 구축사업 등 미세먼지 저감 효과 ‘톡톡’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2/05/12 [16:37]

남양주시, 색다른 미세먼지 저감 사업으로 도시 환경 개선

에코피아 클린시티 구축사업 등 미세먼지 저감 효과 ‘톡톡’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2/05/12 [16:37]

 

▲ 소형 노면 청소 차량 사진(사진제공=남양주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에코피아 클린시티 구축사업을 비롯해 다양한 미세먼지 저감 사업을 추진하며 깨끗한 도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최근 환경부가 발표한 제3차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분석 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1일부터 올해 3월 31일까지의 기간 동안 남양주시의 초미세먼지 농도는 24㎍/㎥로, 미세먼지 계절관리제가 시행되기 전인 지난 2019년의 초미세먼지 농도(38㎍/㎥)보다 36.8%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에서는 그간 미세먼지를 저감하기 위해 △에코피아 클린시티 구축사업 △친환경자동차 보급사업 △노후경유차 배출가스 저감사업 △대기오염 방지시설 지원사업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왔다.

 

특히, 에코피아 클린시티 구축사업은 전국 지자체 최초로 소형 노면 청소 차량을 대규모로 투입한 남양주시의 환경 혁신 프로젝트로, 기존 주요 도로 중심으로 운행되던 대형 노면 청소 차량의 단점과 현재 환경미화원의 인력 수거의 한계를 소형 노면 청소 차량으로 보완해 시민들의 삶에 긍정적인 효과를 불러오고 있다.

 

에코피아 클린시티 구축사업은 쾌적한 도시 환경을 조성해 시민들의 건강한 삶을 도모하고자 시행됐으며, 주요 도로뿐 아니라 생활 도로의 미세먼지, 낙엽, 쓰레기 등을 제거함으로써 미세먼지 배출량 중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도로 재비산먼지를 줄이는 데 목적이 있다.

 

시 관계자는 “올해 하반기에는 소형 도로 노면 청소 차량 6대를 추가로 투입해 폭염 및 대설 등 재난에 대비하는 목적으로 활용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며, 기후 변화에 체계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남양주시만의 탄소중립 녹색성장 기본계획을 수립해 탄소중립 도시를 조성하기 위한 기초를 마련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시는 지난해 시범 운영된 에코피아 클린시티 구축사업의 운영 결과를 바탕으로 올해 사업을 재정비해 2월 중반부터 소형 노면 청소 차량을 증차했으며, 2달여 동안 총 24대의 소형 노면 청소 차량이 17,860km를 주행해 약 124톤의 도로변 먼지와 쓰레기를 처리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Namyangju City Improves Urban Environment with Unusual Fine Dust Reduction Project

Effect of reducing fine dust such as Ecopia Clean City construction project ‘Tok Tok’

 

-Reporter Ha In-gyu

(Namyangju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Namyangju City (Mayor Gwanghan Jo) announced on the 12th that it is working to create a clean urban environment by promoting various fine dust reduction projects, including the Ecopia Clean City construction project.

 

According to the results of the analysis of the 3rd seasonal fine dust management system recently announced by the Ministry of Environment, the concentration of ultrafine dust in Namyangju was 24㎍/㎥ for the period from December 1 of last year to March 31 of this year. It was found that the concentration of ultrafine dust in 2019 (38㎍/㎥) decreased by 36.8% before implementation.

 

In order to reduce fine dust, the city has been promoting various projects, such as △Ecopia Clean City Construction Project, △Eco-friendly Vehicle Distribution Project, △Emissions Reduction Project for Old Diesel Vehicles, and △Support for Air Pollution Prevention Facilities.

 

In particular, the Ecopia Clean City construction project is an environmental innovation project in Namyangju, where small road cleaning vehicles were introduced on a large scale for the first time in the country by local governments. is being supplemented with a compact road cleaning vehicle, bringing positive effects to the lives of citizens.

 

The Ecopia Clean City project was implemented to promote a healthy life for citizens by creating a pleasant urban environment. The purpose is to reduce scattering dust.

 

A city official said, “In the second half of this year, we are considering adding six additional small road cleaning vehicles to use them for the purpose of preparing for disasters such as heat waves and heavy snow. We plan to establish a basic growth plan to lay the foundation for creating a carbon-neutral city.”

 

Meanwhile, the city reorganized this year's business based on the operation results of the Ecopia Clean City construction project, which was pilot operated last year, and increased the number of small road cleaning vehicles from mid-February. about 124 tons of roadside dust and garbage were disposed of.

이 기사 좋아요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곽미숙 경기도의회 대표의원 당선자, 도 행정기구 개편은 충분한 논의와 협치 필요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