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지성 구리시의원 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 개최

진지성, 4년간.. ‘시장행복’ 구리시..시민에게 ‘다시 구리’를 돌려주겠다.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2/05/15 [16:02]

진지성 구리시의원 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 개최

진지성, 4년간.. ‘시장행복’ 구리시..시민에게 ‘다시 구리’를 돌려주겠다.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2/05/15 [16:02]

▲ 국민의힘 진지성 구리시의원 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 인사말 모습(사진제공=진지성선거사무소)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구리시 시의원 선거 2-나, 진지성 후보의 선거사무소 개소식이 지난 14일 열렸다. 이날 개소식에는 당원, 지지자. 시민 등 250명이 참여해 진지성 후보의 필승일성에 함께 동참 했다.

 

진지성 필승 선거대책본부의 박효녕(전. 경기도의원) 본부장은 환영사를 통해 “톰 행크스가 주연한 라이언일병 구하기는 시대의 명작으로 일개 병사 하나를 구하기 위해 10여명이 목숨을 내걸고 전장을 누비는 휴먼 전쟁영화로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면서 전쟁에 승리한다는 내용이다.” 며 “여기 계신 당원 동지들은 이제 라이언일병 구하기가 아닌 (나)번 진지성 구하기, 아니면 진지성 당선을 위해 전장을 함께 누비며 전쟁을 승리로 이끌어야 한다. 모두가 동참해야만 나번 진지성을 구할 수 있다. 모두 동참 해 달라”고 호소했다.

 

백경현 국민의 힘 시장 후보는 격려사를 통해 “진지성 후보는 여장군이다. 반드시 당선시켜서 시의회를 구출해야 한다. 대통령이 당선됐고 김은혜가 도지사에 당선되어서 구리시를 빼앗긴다면 절반의 성공밖에 되지 못한다. 완벽한 승리는 시청과 의회를 모두 장악해야 한다. 현 구리시의 문제는 일자리가 없다는 것이다. 사노동 테크노 벨리를 유치하고, 토평동을 개발해 서울에서 구리로 출근하는 시대를 만들겠다. 그럴러면 시의회에서 국민의 힘이 다수당이 되어야 한다. 지난번 2년 동안 시장을 하면서 다수당이 되지 못해 시정운영에 너무 어려움이 많았다. 이번에는 반드시 다수당이 되어야 하고 진지성후보가 당선되어야 다수당이 될수 있다. 반드시 당선시켜 달라, 투표장에 갈 때 최대한 많은 사람들과 함께 가달라”고 했다.

 

경기도당 김성원 위원장의 특보 김현욱정치학 박사도 격려사를 통해 “진지성은 윤석열 대통령 선거에 경기도당 대변인으로 활동 했던 당의 인재다. 김성원 도당 위원장이 진지성에게 이말을 전하라 했다. ‘살아서 돌아오라’ .. 우리 도당의 목표는 31개 시군을 모두 장악하는 것이고 그래야만 윤석열 대통이 힘을 받는다. 반드시 시의회에 다수당이 되어야 하고 그럴려면 나번 진지성이 당선되어야 한다. (가) 번은 무조건 당선이니..알아서 하게 두고 당력을 집중해 (나) 번을 당선시켜 달라”고 했다.

 

이어 김 박사는 “진지성은 나와 고향이 같은 울진이고, 나의 애제자이기도 하다. 일년간 수업을 하면서 시의원이 되기 위한 역량을 갖추었고, 정치를 왜? 하는지를 함께 고민했다. 그 수고가 빛을 발할 수 있도록 진지성 간곡하게 부탁한다. 당선 시켜 달라!!”고 했다.

 

진지성 시의원 후보는 출정식 인사말을 통해 “구리시의 지난 4년은 시민행복 특별시가 아닌 시장만 행복한 특별시였다. 편 가르기 행정을 했고 다수당을 차지한 민주당도 이를 방치 하면서 불안과 불만은 모두 시민의 몫으로 전가됐다. 한마디로 집행부와 시의회를 차지한 민주당의 독선과 독재였었다. 시의회는 어떤 시장 하에서도 견제기능을 상실하면 존재 할 이유가 없다. 그래서 선거 슬로건을 다시 ”구리! 로 정했고 의회가 바로서야 시민이 편안하다“로 정했다.

 

의회의 기능에 대해 충분히 알고 있는, 2-나번 진지성이 시의회에 입성 하면 의회의 주인은 시의원이 아닌 시민이다. 반드시 당선 시켜 달라.”고 했다.

 

▲ 진지성(우측) 구리시의원 후보 선가사무소 개소식에 신석종 씨가 직접쓴 서예작품 전달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진지성선거사무소)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한편 이날 선거 사무소개소식에는 신석종 (구리시 oo동. 재개발 추진위원장)이 “필승! 구리시의 딸, 진지성”이라는 직접 쓴 달필의 서예작품을 가지고와 진지성 후보에게 전달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andidate Jin Ji-seong of Guri City Council held the opening ceremony of the election office

Sincerity, four years.. ‘Market happiness’ Guri city..I will return ‘Guri again’ to the citizens.

 

- Reporter Ha In-gyu

(Guri = Break News Northeast Gyeonggi) = Guri City Council Election 2-B, the opening ceremony of Candidate Jin Ji-sung's election office was held on the 14th. The opening ceremony was attended by party members and supporters. 250 people, including citizens, participated in the victory of Candidate Jin Ji-seong.

 

Jin Ji-seong, Pil-seung, general manager of the Election Countermeasures Headquarters, Hyo-nyeong Park (former member of Gyeonggi-do), said in a welcoming speech, “Saving Private Ryan, starring Tom Hanks, is a masterpiece of the times, a human war in which 10 people risk their lives to save one soldier. The movie is about winning the war by repeating the reversal of the reversal.” He said, “The party comrades here must now lead the war to victory by traversing the battlefield together to save the (I) earnestness rather than to save Private Ryan, or to win the election. Only when everyone participates can we save Naban's sincerity. Everyone please join in.”

 

Candidate Baek Kyung-hyun, the mayor of People's Strength, said in an encouraging speech, "Candidate Jin Ji-seong is a female general. He must be elected to rescue the city council. If the president is elected and Kim Eun-hye is elected governor and loses Guri, she is only half successful. A complete victory must control both City Hall and Parliament. The problem with the current city of Guri is that there are no jobs. We will create an era of commuting from Seoul to Guri by attracting Sarodong Techno Valley and developing Topyeong-dong. In that case, the power of the people should become the majority party in the city council. During the past two years as mayor, I did not become a majority party, so it was very difficult to manage the municipal government. This time, it must become a majority party, and a sincere candidate must be elected to become a majority party. Please make sure to be elected, and when you go to the voting booth, please go with as many people as possible.”

 

In an encouraging speech, Dr. Kim Hyun-wook, special assistant to Chairman Kim Seong-won of the Gyeonggi Party, also said, “Jin Ji-seong is a party talent who acted as a spokesperson for the Gyeonggi Party in the presidential election Yun Seok-yeol. Kim Seong-won, chairman of the provincial party, told Jin Ji-sung to convey this message. ‘Come back alive’ .. Our clique’s goal is to take control of all 31 cities and counties, and only then will President Yun Seok-yeol receive strength. You must win a majority in the city council, and to do that, you must win the election. (A) is unconditionally elected, so please let him take care of himself and focus his party powers to win (B).”

 

Dr. Kim continued, “Jin Ji-seong is from the same hometown as me, Uljin, and is also my favorite disciple. After taking classes for a year, I had the capacity to become a city council member, and why did I do politics? We thought together about what to do. I earnestly ask for your sincerity so that your hard work can shine. Please make me elected!!” he said.

 

City Councilor Candidate Jin Ji-seong said in his inaugural ceremony, “The past four years of Guri have been a special city where only the mayor is happy, not the citizens’ happiness special city. The administration was divided and the Democratic Party, which held the majority, neglected it, and all anxiety and dissatisfaction were passed on to the citizens. In short, it was the self-righteousness and dictatorship of the Democratic Party, which occupied the executive branch and the city council. The city council has no reason to exist if it loses its containment function under any market. So again the election slogan “Copper! It was decided that the citizens will be comfortable only when the parliament is right.”

 

When the 2-Naban seriousness, who is fully aware of the functions of the council, enters the city council, the owner of the council is a citizen, not a member of the council. Please make sure you get elected.”

 

Meanwhile, at the opening ceremony of the election office that day, Shin Seok-jong (Oo-dong, Guri-si. Guri-si's daughter, Jin Ji-sung," brought a handwritten calligraphy work and delivered it to Candidate Jin Ji-sung.

이 기사 좋아요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곽미숙 경기도의회 대표의원 당선자, 도 행정기구 개편은 충분한 논의와 협치 필요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