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김형재 서울시의원, 재난안전관리 조례 개정안 발의

"지역축제 안전 강화를 위한"
지역축제 행사장 1일 예상 운집인원이 5만 명 이상인 경우 서울시의 현장확인 · 지도점검 항목 신설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3/09/06 [05:57]

김형재 서울시의원, 재난안전관리 조례 개정안 발의

"지역축제 안전 강화를 위한"
지역축제 행사장 1일 예상 운집인원이 5만 명 이상인 경우 서울시의 현장확인 · 지도점검 항목 신설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3/09/06 [05:57]

▲ 김형재 서울시의원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서울특별시의회 김형재 의원(국민의힘, 강남2)은 지난 4일 오후 3시 30분 서울시의회 의원회관 2층 기자회견실에서 지역축제의 인파 집중에 대한 안전관리를 강화하기 위한 「서울특별시 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발의했다고 밝혔다.

 

이 개정안은 「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 제66조의11제1항 및 제3항에 따라 자치구가 안전관리하는 대규모 각종 지역축제에 대하여 서울특별시장이 지역축제 현장 확인을 통하여 지역축제 안전관리계획의 이행실태 지도ㆍ점검을 하도록 함으로써 지역축제의 인파 집중에 대한 안전관리를 강화하고자 마련됐다.

 

개정안의 주요 내용은 자치구 지역축제에 대한 서울특별시장의 현장 확인에 관한 사항을 규정하고 있는데 ▲지역축제 행사장 관할 자치구가 2개 이상인 경우로서 1일 예상 운집인원이 5만 명 이상인 경우 ▲1일 예상 운집인원이 5만 명 이상인 경우 ▲지역축제 기간 중 총운집 예상 연인원이 100만 명 이상인 경우에는 특별한 사유가 없는 한 현장 확인을 진행해야 한다.

 

김 의원은 개정안의 배경으로 지난 6월 제319회 정례회 도시안전건설위원회 소관 안전총괄실(현 재난안전관리실) 업무보고에서 ‘2023 서울 장미축제’에서 발생한 안타까운 사망사고와 향후 서울시의 다중운집 행사에 대한 안전 점검 및 대책 강화의 필요성을 언급한 바 있다.

 

또한, 김 의원은 “제2의 이태원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대규모 운집행사에는 서울시가 주최하지 않더라도 주무부서인 재난안전관리실이 사전에 현장점검과 안전 대책 등 지도 감독을 강화해야 한다”고 동 개정안의 취지를 재차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김 의원은 “동 개정안이 통과되면 서울시는 대규모 행사에서 안전을 보다 확실히 확보하고, 지역축제 참가자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서울시의 지역축제 참가자들이 밝고 안전하고 아름다운 축제경험을 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서울특별시 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은 8월 28일부터 9월 15일까지 열리는 제320회 임시회에서 상정될 예정이다.이로써 서울시는 대규모 지역축제의 안전을 위한 조치를 강화하며, 참가자들의 안전한 축제 참여를 지원할 것으로 전망된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oul City Councilor Kim Hyeong-jae proposes an amendment to the Disaster and Safety Management Ordinance.

“To strengthen the safety of local festivals”

  If the expected number of people gathered at a local festival venue per day is more than 50,000 people, Seoul City establishes an on-site confirmation and guidance inspection item.

 

-Reporter Ha In-gyu

(Break News Northeast Gyeonggi) = Seoul Metropolitan Council member Kim Hyeong-jae (People Power Party, Gangnam 2) held a press conference on the second floor of the Seoul Metropolitan Council building at 3:30 pm on the 4th to strengthen safety management for the concentration of crowds at local festivals. It was announced that the “Seoul Metropolitan City Disaster and Safety Management Basic Ordinance Partial Amendment Ordinance” has been proposed.

 

This amendment requires the Mayor of Seoul to implement the local festival safety management plan through on-site confirmation of local festivals for various large-scale local festivals that are safety managed by autonomous districts in accordance with Article 66-11 (1) and (3) of the Framework Act on Disaster and Safety Management. It was designed to strengthen safety management for the concentration of crowds at local festivals by providing guidance and inspection of actual conditions.

 

The main content of the amendment stipulates matters regarding on-site confirmation by the mayor of Seoul regarding local festivals in autonomous districts. ▲If there are two or more autonomous districts with jurisdiction over the local festival venue and the expected number of people per day is more than 50,000 people ▲Expected number of people per day If the number of people is more than 50,000 ▲If the expected number of people in Chongunjib during the local festival period is more than 1 million, on-site confirmation must be conducted unless there are special reasons.

 

As background for the amendment, Rep. Kim said in a work report of the Safety Management Office (currently the Disaster and Safety Management Office) under the jurisdiction of the City Safety and Construction Committee at the 319th regular meeting last June, the unfortunate fatal accident that occurred at the '2023 Seoul Rose Festival' and the future multi-gathering events of Seoul City. The need to strengthen safety inspections and measures has been mentioned.

 

In addition, Rep. Kim said, “To prevent a second Itaewon accident, the Disaster and Safety Management Office, the responsible department, should strengthen guidance and supervision, including on-site inspection and safety measures, even if the city of Seoul does not host large-scale gathering events, to prevent a second Itaewon accident.” emphasized again.

 

Lastly, Rep. Kim said, “If this amendment is passed, the city of Seoul expects to more clearly ensure safety at large-scale events and consider the safety of local festival participants as a top priority,” and added, “It is expected that participants in Seoul’s local festivals will have a bright, safe, and beautiful environment.” “We will continue to do our best to provide a festival experience,” he said.

 

The “Seoul Metropolitan City Disaster and Safety Management Basic Ordinance Partial Amendment Ordinance” is scheduled to be submitted at the 320th extraordinary session to be held from August 28 to September 15. With this, the city of Seoul will strengthen measures for the safety of large-scale local festivals. It is expected to support participants' safe participation in the festival.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윤호중 의원, 구리대교 명칭 제정 촉구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