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김형재 서울시의원, 평화.통일교육 활성화 조례 개정안 본회의 통과

- 교육감의 책무 신설, 건전한 안보관을 바탕으로 평화통일교육 활성화 의무 부여
- 김 의원, 개정조례안 통과 계기 서울시교육청에 초·중·고 학생 평화통일 교육활동 적극 추진 주문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3/12/26 [09:21]

김형재 서울시의원, 평화.통일교육 활성화 조례 개정안 본회의 통과

- 교육감의 책무 신설, 건전한 안보관을 바탕으로 평화통일교육 활성화 의무 부여
- 김 의원, 개정조례안 통과 계기 서울시교육청에 초·중·고 학생 평화통일 교육활동 적극 추진 주문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3/12/26 [09:21]

▲ 김형재 서울시의원 조희연 교육감에게 질의 모습(사진제공=서울시의회)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서울특별시의회 김형재 의원(국민의힘, 강남2)이 대표 발의한 「서울특별시교육청 평화ㆍ통일교육 활성화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이 지난 22일 서울시의회 제321회 정례회 6차 본회의에서 의결됐다고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김 의원은 지난 2022년 통일부에서 실시한 「학교 통일교육 실태조사」중 학생 82.7%, 교사 90.4%가 학교에서 통일교육 경험이 있으나 교육 방법에 대한 조사결과에서는 ‘동영상 시청’, ‘강의, 설명식 교육’이 주를 이루었으며, 학생들은 ‘체험학습’, ‘동영상 시청’, ‘게임, 이벤트 방식’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러한 결과를 바탕으로 김형재 의원은 통일교육 내실화를 위한 시·도 교육청 차원의 제도적 개선 방안을 마련하고, 서울시 초·중·고등학생 대상 ‘자유평화통일과 국가안보’의 중요성에 대한 교육 확대 필요성을 규정하고자 대표발의했다.

 

이 개정조례안의 주요내용은 교육감의 책무에 ‘실효성 있는 평화ㆍ통일교육 시책을 수립ㆍ시행하여 건전한 안보관을 바탕으로 하는 평화ㆍ통일교육을 활성화될 수 있도록 하여야 한다’는 의무조항을 신설했으며, 통일교육주간 기념 행사 실시 규정 등을 포함하고 있다.

 

김 의원은 “「통일교육 지원법」 제8조에 따라 정부는 학교의 통일교육 진흥을 위하여 노력해야 하고 통일교육이 초·중등학교 교육과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국가교육위원회 또는 시·도 교육감에게 요청할 수 있다”며 “요청을 받은 교육감은 교육과정에 통일교육을 반영하여야 하는 의무가 있는데도 불구하고 적극 반영하지 않고 있다”고 언급했다.

 

이어 김 의원은 개정조례안의 통과로 인해 “서울시교육청은 통일교육주간에 평화·통일교육 관련 통일안보 스피치대회 및 강연회, 체육·문화 축제 등의 다양한 교육활동을 실시하고 적극적인 통일교육 참여 등을 위해 노력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의원 지난 11월 16일 제321회 정례회에서 시정질문을 통해 조희연 교육감에게 서울시 초·중·고등학생들의 통일안보교육의 확대를 주문한바 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oul City Councilor Kim Hyeong-jae passes the plenary session to revise the ordinance on promoting peace and unification education.

- Establishment of new responsibilities for superintendents of education, mandated to promote peaceful unification education based on sound security outlook

- With the passage of the revised ordinance, Rep. Kim ordered the Seoul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to actively promote peaceful unification education activities for elementary, middle, and high school students.

 

-Reporter Ha In-gyu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 The “Seoul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Partial Amendment Ordinance on Promoting Peace and Unification Education” proposed by Representative Kim Hyeong-jae (People Power Party, Gangnam 2) of the Seoul Metropolitan Council was held on the 22nd at the 6th regular meeting of the 321st Seoul Metropolitan Council. It was announced in a press release that it was decided at the plenary session.

 

Representative Kim said that in the “Survey on the Status of Unification Education in Schools” conducted by the Ministry of Unification in 2022, 82.7% of students and 90.4% of teachers had experience with unification education at school, but the results of the survey on education methods showed that ‘watching videos’, ‘lectures, and explanation-style education’ were used. It was revealed that students preferred 'experiential learning', 'watching videos', and 'games and event methods'.

 

Based on these results, Representative Kim Hyeong-jae prepared an institutional improvement plan at the metropolitan and provincial offices of education to enhance unification education and stipulated the need to expand education on the importance of 'free, peaceful unification and national security' for elementary, middle, and high school students in Seoul. A representative motion was made to do so.

 

The main content of this revised ordinance is that a new mandatory clause has been added to the responsibilities of the superintendent of education to 'establish and implement effective peace and unification education policies to promote peace and unification education based on a sound security perspective', and unification. It includes regulations for conducting events commemorating Education Week.

 

Rep. Kim said, “According to Article 8 of the Unification Education Support Act, the government must make efforts to promote unification education in schools and may request the National Education Commission or city/provincial superintendents of education to ensure that unification education is reflected in the curriculum of elementary and middle school schools.” He said, “The superintendent of education who received the request is not actively reflecting unification education in the curriculum even though he has an obligation to do so.”

 

Following the passage of the revised ordinance, Rep. Kim said, “During Unification Education Week, the Seoul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must conduct various educational activities such as unification security speech contests and lectures, sports and cultural festivals related to peace and unification education, and make efforts to actively participate in unification education.” “We will do it,” he emphasized.

 

Representative Kim asked Superintendent Cho Hee-yeon of Education to expand unification security education for elementary, middle, and high school students in Seoul through a city administration question at the 321st regular meeting on November 16.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윤호중 의원, 구리대교 명칭 제정 촉구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