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서영교 의원, 경로당 찾아 어르신들과 소통

- "어르신 더 잘 모실 것"
- “영교야” 부르시는 어른들께 새해맞이 큰 절 “늘 건강하십시오~”
- 노인 복지 사각지대 생기지 않도록 현장 직접 다니며 챙기는 ‘효녀 국회의원’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4/01/19 [10:14]

서영교 의원, 경로당 찾아 어르신들과 소통

- "어르신 더 잘 모실 것"
- “영교야” 부르시는 어른들께 새해맞이 큰 절 “늘 건강하십시오~”
- 노인 복지 사각지대 생기지 않도록 현장 직접 다니며 챙기는 ‘효녀 국회의원’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4/01/19 [10:14]

▲ 서영교 의원 최은주 구의원과 함께 신성은하수아파트 경로당 방문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서영교사무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15일 서영교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서울 중랑구갑)은 중랑구에 위치한 신성은하수아파트 경로당, 풍림아파트 경로당, 상봉2동구립경로당, 구립용마경로복지센터와 용마통합경로당을 방문해 새해맞이 인사를 드리고, 어르신들께서 더욱 안전하고 편안하게 머무를 수 있도록 경로당 시설 점검 및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서영교 국회의원은 신성은하수아파트 경로당을 찾아 "영교야”하며 맞아주시는 어르신들께 새해맞이 세배로 화답했다. 신성은하수아파트 경로당 민대식 회장님은 "버스정류장마다 온열의자가 설치되어 참 좋다”며, "아파트 바로 옆에 있는 중랑천 뚝방길이 깔끔하게 정비돼 좋고, 황톳길이 새로 생겨 잘 이용한다”라고 말했다.

 

서영교 국회의원은 "중랑천 뚝방길에 유리잔도로 된 멋진 전망대 2곳과 에펠탑만큼 멋진 로즈타워를 만들었다. 제가 열심히 노력하여 확보한 행안부 특교와 서울시 예산 약 7억원을 투입해 설치했다.중랑천 조망도 감상하시고, 힐링하실 수 있는 장소가 하나 더 늘었다”고 전했다. 이에 어르신분들은 "참 잘한다, 중랑구에서 잘 커서 나라를 위해 큰일하고 있다”라며 격려했다.

 

▲ 서영교 의원, 최은주 구의원과 함께 풍림아파트경로당 방문 어르신들과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서영교사무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풍림아파트 경로당에서는 이의환 회장님을 비롯한 어르신들을 찾아뵙고 인사드렸다. 이의환 회장님은 "겨울철 난방비가 걱정이다. 사립경로당이라 난방비 지원이 되지 않아 난방비를 자체적으로 내고 있다. 겨울철만이라도 난방비가 지원됐으면 좋겠다.”라며 어려운 상황을 설명했다. 서영교 국회의원은 그 자리에서 중랑구청 담당자와 통화해 세대 수가 적고, 공간이 협소한 풍림아파트 경로당 난방비 지원대책을 논의했고, 중랑구청에서 실시하는 겨울철 난방비 지원책 중 하나로 지원이 가능하게 됐다.

 

어르신들께서는 "중랑천에도 장기와 바둑을 둘 수 있는 공간이 생겼으면 좋겠다.”며 제안했고, 서영교 의원은 “행안부 특교세 13억을 확보해 면목천로를 아름답게 정비하고, 면목유수지 복개천과 면목천로에 어르신쉼터 2개소를 새롭게 개관했다. 어르신들께서 그 곳에서 바둑과 장기도 두시며 여가 시간을 행복하게 보내신다고 말씀주신다”며 최근 새롭게 정비된 중랑구(갑) 지역의 ‘어르신쉼터 2개소’가 잘 운영되고 있음을 공유하기도 했다.

 

▲ 서영교 의원, 임규호 시의원과 함께 상봉2동구립경로당 방문 어르신들과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서영교사무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상봉2동구립경로당을 찾은 서영교 국회의원은 어르신 한 분, 한 분께 인사드리며 경로당 시설에 불편함은 없는지 꼼꼼히 확인했다. 어르신들은 “집에도 없는 안마의자가 경로당에 있어 참 잘 쓰고 있다”라고 말씀하시며 잊지 않고 경로당을 방문하는 서영교 의원에게 고마움을 표하기도 했다. 서영교 의원은 어르신 복지를 위한 방안을 지속적으로 중랑구청과 논의해왔고, 중랑구청에서 각 경로당마다 안마의자를 배치하게 됐다고 알렸다.

 

▲ 서영교 의원 구립용마경로복지센터 테이케어 이용하는 어른신들에게 인사 모습(사진제공=서영교사무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서영교 의원,이은실 시의원,박열완 구의원과 함께 용마통합경로당 방문 어르신들과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서영교사무실)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립용마경로복지센터와 용마통합경로당을 방문한 서영교 국회의원은 데이케어 센터를 이용하시는 분들과 장기와 바둑을 두시는 어르신들께 새해 인사를 전했다. 이날 경로당 방문 인사에는 이영실·임규호 서울시의회 의원과 박열완·최은주 중랑구의회 의원이 함께 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Rep. Seo Young-kyo visits senior center and communicates with seniors

- "We will take better care of our seniors."

- A big bow to welcome the New Year to adults who call out “Yeonggyo” and say, “Always be healthy~”

- A ‘filial daughter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 who goes directly to the field to ensure that there are no blind spots in the welfare of the elderly.

 

-Reporter Ha In-gyu

(Jungnang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On the 15th, National Assembly member Seo Young-kyo (Democratic Party of Seoul, Jungnang-gu Gap) visited the Shinsung Eunhasu Apartment Senior Citizens' Hall, Poonglim Apartment Senior Citizens' Hall, Sangbong 2-dong Senior Citizens' Party, Yongma Senior Welfare Center and Yongma Integrated Senior Citizens' Party located in Jungnang-gu to celebrate the New Year. We greeted the seniors, inspected the facilities at the senior center and listened to their difficulties so that they could have a safer and more comfortable stay.

 

Seo Young-kyo, a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 visited the Shinsung Eunhasu Apartments senior center and greeted the seniors who greeted them by saying, “Young-gyo,” and greeted them with a New Year’s greeting. Min Dae-sik, chairman of the Shinsung Eunhasu Apartments Senior Citizens’ Party, said, “It’s great that there are heated chairs installed at every bus stop,” and “It’s right next to the apartment.” “The Jungnangcheon Ttukbang-gil is neatly maintained and is good, and the new Hwangtot-gil is new, so I use it well,” he said.

 

National Assembly member Seo Young-kyo said, "We created two wonderful observatories made of glass on Jungnangcheon Stream Road and a Rose Tower as beautiful as the Eiffel Tower. I installed them with a special bridge from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that I worked hard to secure and about 700 million won from the budget of the Seoul Metropolitan Government. Enjoy the view of Jungnangcheon Stream as well." He said, “There is one more place where you can heal and heal.” In response, the seniors encouraged him by saying, “You are doing very well, you are growing up in Jungnang-gu and doing a great job for the country.”

 

At the Poonglim Apartment Senior Center, we visited and greeted senior citizens, including Chairman Lee Ui-hwan. Chairman Lee Ui-hwan explained the difficult situation by saying, "I am worried about heating costs in the winter. Since we are a private senior citizen party, there is no support for heating costs, so we are paying heating bills ourselves. I wish heating costs would be subsidized at least for the winter." Assemblyman Seo Young-kyo, in charge of Jungnang-gu Office, said on the spot. We spoke on the phone to discuss measures to support heating costs for the senior center at Poonglim Apartment, which has a small number of households and limited space, and support was made possible as one of the winter heating cost support measures implemented by Jungnang-gu Office.

 

The seniors suggested, “I wish there would be a space to play chess and baduk in Jungnang Stream,” and Rep. Seo Young-kyo said, “We will secure 1.3 billion won in special tax from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to beautifully maintain Myeonmokcheon-ro, and improve Myeonmok Reservoir’s Bokgae-cheon and Myeonmok-cheon-ro. “We opened two new senior shelters in Seoul. Senior citizens say that they spend their leisure time happily playing baduk and janggi there,” he said, adding that the recently renovated ‘two senior shelters’ in the Jungnang-gu (Gap) area are operating well. He also shared that it was happening.

 

Assemblyman Seo Young-kyo, who visited the Sangbong 2-dong District Senior Citizens' Center, greeted each and every senior and carefully checked whether there were any inconveniences in the senior center's facilities. The seniors expressed their gratitude to Rep. Seo Young-kyo, who always visits the senior center, saying, “I’m using the massage chair that I don’t even have at home at the senior center.” Rep. Seo Young-kyo announced that they have been continuously discussing measures for the welfare of the elderly with the Jungnang-gu Office, and that the Jungnang-gu Office has placed massage chairs in each senior center.

 

Assemblyman Seo Young-kyo, who visited the Yongma Senior Welfare Center and the Yongma Integrated Senior Citizens Party, delivered New Year's greetings to people using the day care center and seniors who play chess and baduk. On this day, Seoul City Council members Lee Young-sil and Lim Gyu-ho, and Jungnang-gu Council members Park Yeol-wan and Choi Eun-joo were among those who visited the senior citizen cente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윤호중 의원, 구리대교 명칭 제정 촉구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