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농수산물공사, 하역사와 첫 간담회 개최

도매시장 접점의 목소리를 반영한 유통경영 강화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4/02/19 [23:53]

구리농수산물공사, 하역사와 첫 간담회 개최

도매시장 접점의 목소리를 반영한 유통경영 강화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4/02/19 [23:53]

▲ 사진제공=구리농수산물공사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구리농수산물공사(사장 김진수, 이하 공사)는 최근에 도매시장 내 하역사 임직원과의 간담회를 통해 하역원들의 고충을 함께 공유하는 자리를 가졌다.

 

간담회에는 김진수 구리농수산물공사 사장, 김재규 농협성보 노조위원장, 이희석 농협성보 총무, 오태열 케이알물류 노조위원장, 강정기 케이알물류 총무, 김창국 인터넷물류 위원장, 이재준 인터넷물류 사무국장, 이은호 인터넷물류 부위원장, 한석기 수협 일심용역(주) 대표를 비롯한 구리농수산물공사 임직원 10명이 참석했다.

 

이번 간담회는 도매시장 개장 이래 하역사와의 첫 간담회로 원활한 물류 유통을 위해 현장에서 두 발로 뛰고 있는 하역노동자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유통경영에 반영하겠다는 김진수 사장의 의지가 담겨있다.

 

김진수 사장은 간담회 시작에 앞서 하역노동자들의 수고에 격려를 표했으며, 추운 날씨와 열악한 현장 환경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하역노동자들의 애로사항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하역사들은 물류 하역 파레트화 전면 시행, 일자리 창출 지원, 시설 노후화에 따른 설비 개선, 엘리베이터 중량 문제 등 하역 작업과 관련된 어려움을 공사와 공유했다.

 

공사는 하역사의 어려움에 공감하며 개선 방안을 검토하고, 유통진흥물류팀장을 중심으로 전 부서 직원이 수시로 현장에 나가 하역원들과 소통하며 지속적인 협력을 약속했다.

 

김진수 사장은 “구리시와 협력하여 현장에서 일하시는 분들이 원하는 일터 만들기에 앞장서겠다”며 “원활한 물류 유통과 안전한 현장을 만들기 위해 앞장서는 구리농수산물도매시장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uri Agricultural and Fishery Products Corporation holds first meeting with stevedores

Strengthening distribution management by reflecting the voices of wholesale market contact points

 

-Reporter Ha In-gyu

(Guri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Province) Guri Agricultural and Fishery Products Corporation (CEO Kim Jin-su, hereinafter referred to as Corporation) recently held a meeting with executives and employees of stevedores in the wholesale market to share the grievances of stevedores.

 

At the meeting, Kim Jin-soo, president of Guri Agricultural and Marine Products Corporation, Kim Jae-gyu, Nonghyup Seongbo union chairman, Lee Hee-seok, general secretary of Nonghyup Seongbo, KR Logistics union chairman Oh Tae-yeol, KR Logistics general secretary Kang Jeong-gi, Internet Logistics chairman Kim Chang-guk, Internet Logistics Secretary General Lee Jae-jun, Internet Logistics vice-chairman Lee Eun-ho, and Han Seok-gi, Suhyup Ilsim. Ten executives and employees of Guri Agricultural and Fisheries Products Corporation, including the representative of Yongyeok Co., Ltd., attended.

 

This meeting is the first meeting with stevedores since the opening of the wholesale market, and reflects President Kim Jin-soo's will to collect the opinions of stevedores working in the field to ensure smooth logistics distribution and reflect them in distribution management.

 

Before starting the meeting, CEO Kim Jin-su expressed encouragement for the hard work of the stevedore workers and took time to share the difficulties of stevedore workers who are experiencing difficulties due to the cold weather and poor site environment.

 

On this day, stevedores shared with the Corporation the difficulties related to unloading work, such as the full implementation of logistics unloading pallets, support for job creation, improvement of facilities due to aging facilities, and problems with elevator weight.

 

The corporation sympathized with the difficulties faced by stevedores and reviewed improvement measures, and employees from all departments, led by the head of the distribution promotion logistics team, frequently went to the site to communicate with stevedores and promised continuous cooperation.

 

President Kim Jin-su said, “We will work with Guri City to take the lead in creating a workplace that people working in the field want,” and added, “We will do our best to become the Guri Agricultural and Fishery Products Wholesale Market that takes the lead in smooth logistics distribution and creating a safe site.”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나태근 후보, 중도매인연합회 간담회서 비전 밝혀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