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이승환 국민의힘 중랑구을 후보, 주민 민원 해결에 앞장

국가철도공단 이사장과의 면담 및 주민 건의문 전달
- 이승환 후보, 국가철도공단 이성해 이사장과의 면담을 통해 우정아파트·한신아파트 주민들의 철도 관련 현안 건의문 전달
- “한신아파트 앞 철도 소음·분진 문제, 우정아파트 앞 GTX-B노선 환기구 설치로 주민들의 안전에 위협”
- “중랑구민의 건강과 안전이 위협 받지 않도록 개선방안 마련” 요구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4/03/12 [10:21]

이승환 국민의힘 중랑구을 후보, 주민 민원 해결에 앞장

국가철도공단 이사장과의 면담 및 주민 건의문 전달
- 이승환 후보, 국가철도공단 이성해 이사장과의 면담을 통해 우정아파트·한신아파트 주민들의 철도 관련 현안 건의문 전달
- “한신아파트 앞 철도 소음·분진 문제, 우정아파트 앞 GTX-B노선 환기구 설치로 주민들의 안전에 위협”
- “중랑구민의 건강과 안전이 위협 받지 않도록 개선방안 마련” 요구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4/03/12 [10:21]

▲ 이승환(좌측) 국민의힘 중랑구을 후보 이성해 국가철도공단 이사장과 면담 모습(사진제공=이승환사무실)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이승환(우측) 국민의힘 중랑구을 후보 국가철도공단 이성해 이사장에게 우정아파트.한신아파트 주민들 현안 건의문 전달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이승환사무실)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이승환 국민의힘 중랑구을 후보가 지난 11일 국가철도공단 이성해 이사장과 면담을 통해 우정아파트·한신아파트 주민들의 철도 관련 현안 건의문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승환 후보는 면담에서 "지역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과 지역 경제 발전을 위해서는 철도 인프라와 서비스 개선이 필수적"이라며, "하지만 한신아파트의 경우 철도소음과 밤샘공사로 인한 소음과 분진으로 해당 주민들이 고통 받고 있고, 우정아파트의 경우 GTX-B노선 환기구 2번의 위치문제와 그에 따른 통행로 안전문제로 주민들의 안전이 위협 받고 있다"고 말했다.

 

또 "유해물질, 소음, 안전문제 등으로 입주민들의 건강이 심각하게 침해될 수 있어 한신아파트 앞 방음터널 설치와 우정아파트 앞 GTX-B노선 환기구의 위치 이동이 필요하다"며 한국철도공단의 적극적인 관심과 안전성 강화 등 구체적인 개선 방안 마련을 요청했다.

 

국가철도공단 이성해 이사장은 건의사항을 진지하게 청취했으며, "주민들의 건의문을 바탕으로 개선방안을 적극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답했다.

 

한편 이승환 후보는 "우정아파트·한신아파트 주민들과의 간담회 이후 관계 부처와 논의를 이어왔으며, 집권여당의 풍부한 네트워크를 통해 주민들의 불편함이 해소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Lee Seung-hwan, People Power Party candidate for Jungnang-gu, takes the lead in resolving residents’ complaints

Meeting with the Chairman of the National Railroad Corporation and delivering suggestions to residents

- Candidate Seung-Hwan Lee met with Seong-Hae Lee, Chairman of the National Railroad Authority, and delivered a proposal on railway-related issues from residents of Woojung Apartment and Hanshin Apartment.

- “Problems with railway noise and dust in front of Hanshin Apartment, and the installation of ventilation on the GTX-B route in front of Woojung Apartment, threatening the safety of residents.”

- Request to “develop improvement measures so that the health and safety of Jungnang-gu residents are not threatened”

 

-Reporter Ha In-gyu

(Jungnang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Lee Seung-hwan, People Power Party's Jungnang-gu-eul candidate, announced on the 11th that he met with National Railroad Corporation Chairman Lee Seong-hae and delivered suggestions on railroad-related issues from residents of Woojung Apartment and Hanshin Apartment.

 

Candidate Seung-Hwan Lee said in an interview, “Improvement of railway infrastructure and services is essential to improve the quality of life of local residents and develop the local economy,” and “However, in the case of Hanshin Apartments, the residents suffered from noise and dust caused by railway noise and overnight construction.” “In the case of Woojung Apartments, the safety of residents is threatened due to the location problem of vent number 2 on the GTX-B route and the resulting traffic safety issues,” he said.

 

In addition, the Korea Railroad Corporation showed active interest, saying, “As the health of residents can be seriously harmed by hazardous substances, noise, and safety issues, it is necessary to install a soundproof tunnel in front of Hanshin Apartment and move the location of the GTX-B route ventilation in front of Woojung Apartment.” It was requested to prepare specific improvement measures, such as strengthening safety.

 

Lee Seong-hae, chairman of the National Railroad Authority, listened carefully to the suggestions and responded, “We will actively review improvement measures based on residents’ suggestions.”

 

Meanwhile, candidate Lee Seung-hwan said, "After the meeting with the residents of Woojeong Apartment and Hanshin Apartment, we have continued discussions with relevant ministries, and we will make active efforts to resolve residents' inconvenience through the ruling party's rich network."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윤호중 의원, 구리대교 명칭 제정 촉구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