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구리시, 전시 긴급채혈 훈련 실시

2024년 충무훈련 연계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4/06/14 [11:43]

구리시, 전시 긴급채혈 훈련 실시

2024년 충무훈련 연계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4/06/14 [11:43]

▲ 사진제공=구리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구리시(시장 백경현)는 지난 12일 구리시청 민원광장에서 2024년 충무훈련 연계 전시 긴급채혈 훈련을 진행했다.

 

이날 훈련에는 서울동부혈액원, 구리시 적십자봉사회, 구리시 자율방재단 등 기관 및 단체에서 70여 명이 참관하고, 구리보건소, 구리경찰서, 55사단 170여단 2대대가 훈련에 참여했다.

 

이번 훈련은 적의 공격 등으로 대량의 부상자가 발생 시 부족한 혈액량의 신속한 확보와 혈액 공급 능력, 테러 발생 시 대응능력을 검증하는 자리가 됐다.

 

백경현 구리시장은 “이번 전시 긴급채혈 훈련에 참여한 유관기관과 단체들에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라며, “헌혈은 나의 작은 행동으로 누군가의 생명을 구할 수 있는 고귀한 행위이므로 전시·평시 관계없이 시민들의 헌혈 참여 문화가 더욱 확산되기를 희망한다.”라고 강조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uri City conducts wartime emergency blood collection training

Link to Chungmu training in 2024

 

-Reporter Ha In-gyu

(Guri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Guri City (Mayor Baek Kyung-hyeon) held an emergency blood collection training in connection with the 2024 Chungmu Training at the Guri City Hall Civil Service Plaza on the 12th.

 

On this day, about 70 people from institutions and organizations, including the Seoul Eastern Blood Center, Guri City Red Cross Volunteer Association, and Guri City Autonomous Defense Foundation, attended the training, and the Guri Public Health Center, Guri Police Station, and the 2nd Battalion of the 170th Brigade of the 55th Division participated in the training.

 

This training was an opportunity to verify the ability to quickly secure insufficient blood volume and supply blood when a large number of injuries occur due to enemy attacks, and the ability to respond in the event of a terrorist attack.

 

Baek Gyeong-hyeon, Mayor of Guri, said, “I would like to express my gratitude to the related organizations and organizations that participated in this wartime emergency blood collection training. Blood donation is a noble act that can save someone’s life with my small action, so regardless of wartime or peacetime, citizens “I hope that the culture of blood donation participation will further spread,” he emphasized.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박홍근 의원, 현장민원실 개최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