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양평군, 어우렁 더우렁 마을정원 준공식 개최

망미2리 1318-2번지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4/06/14 [13:03]

양평군, 어우렁 더우렁 마을정원 준공식 개최

망미2리 1318-2번지

하인규 기자 | 입력 : 2024/06/14 [13:03]

▲ 전진선 양평군수 축사 모습(사진제공=양평군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양평=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양평군(군수 전진선)이 지난 13일 망미2리 1318-2번지에서 ‘어우렁 더우렁 마을정원 준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마을정원 안내판 제막식을 시작으로 최병철 새마을지도자 군정유공 표창, 전진선 군수의 축사 및 망미2리 이장의 인사말, 기념촬영 및 매력갤러리 사진전 관람 순으로 진행됐다. 현장에는 전진선 군수를 비롯해 지평면 이장단과 주민 등 150여 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 어우렁 더우렁 마을정원 전경(사진제공=양평군청)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경기도에서 추진하는 마을정원은 유휴지 등에 정원을 조성하고 지속해서 가꿔가는 사업으로, 이웃과 함께 마을정원을 조성·관리함으로써 참여와 소통의 마을공동체 회복을 돕는 사업이다. 지난해 선정된 도내 15개 시군 19개 마을정원 중 양평군에서는 양서면 증동1리 에코허브 마을정원과 지평면 망미2리 어우렁 더우렁 마을정원이 선정됐다.

 

망미2리 어우렁 더우렁 마을정원은 공모사업비 2억원(도비 6천만원, 군비 1억4천만원)으로 망미2리 석불역앞 유휴지(망미리 1318-2번지) 약 300평 면적에 마을 주민과 석불역 주변 물소리길 관광객 등에게 중간 휴식처를 제공하고, 정원교육 프로그램과 체험행사를 선보일 목적으로 조성됐다.

 

어우렁 더우렁 마을정원은 설계에서부터 조성단계 및 관리에 주민이 참여해 의견을 더했다. 정원명은 독립운동가 만해 한용운의 시 ‘어우렁더우렁’에서 이름을 따왔다. 망미2리 조형근 이장은 “시에 나온 구절처럼 마을주민들이 어우렁 더우렁 행복하게 어울리는 좋은 공간이 되기를 바라는 취지에서 이름을 지었다”고 전했다.

 

▲ 전진선 양평군수 어우렁 더우렁 마을정원 준공식 참석자들과 기념촬영 모습(사진제공=양평군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설계에서부터 조성단계에 이르기까지 많은 노력을 기울인 조형근 망미2리 마을이장은 “석불역 앞에 조성된 어우렁 더우렁 마을정원은 석불역과 물소리길 등을 통해 망미2리를 찾는 방문객에게 쉼터와 힐링의 공간이 되길 바라며 많은 방문객이 찾아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진선 군수는 준공식 축사에서 “망미2리 어우렁 더우렁 마을정원은 지난해 마을주민이 직접 계획하고 참여해 만든 정원”이라며 “마을산책로에 조명도 설치하고 석불역 지하통로에 아름다운 사진전 전시공간도 만들어, 석불역과 함께 새로운 문화공간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above article translated into English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angpyeong-gun holds a completion ceremony for the Roaring Dourung Village Garden

1318-2 Mangmi 2-ri

 

-Reporter Ha In-gyu

(Yangpyeong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Province) Yangpyeong-gun (Governor Jeon Jeon-seon) held the ‘Low Rung Village Garden Completion Ceremony’ at 1318-2 Mangmi 2-ri on the 13th.

 

The event began with the unveiling ceremony of the village garden information board, followed by Saemaul Leader Choi Byeong-cheol's military service commendation, a congratulatory speech by County Governor Jin Jeon-seon and a greeting from the head of Mangmi 2-ri, commemorative photos, and a viewing of the Charm Gallery photo exhibition. About 150 people, including County Governor Jin Jeon-seon, Jipyeong-myeon village leaders and residents, attended the event.

 

The village garden promoted by Gyeonggi Province is a project to create and continuously cultivate gardens in unused land. It is a project to help restore village communities of participation and communication by creating and managing village gardens with neighbors. Among the 19 village gardens in 15 cities and counties in the province selected last year, in Yangpyeong-gun, the Eco Hub Village Garden in Jeungdong 1-ri, Yangseo-myeon and the Roaring Dourung Village Garden in Mangmi 2-ri, Jipyeong-myeon were selected.

 

The Mangmi 2-ri Roaring Village Garden is an unused land in front of Mangmi 2-ri Seokbul Station (1318-2 Mangmi-ri) with a public offering cost of 200 million won (60 million won for provincial expenses and 140 million won for military expenses), and is built on an area of ​​about 300 pyeong for village residents and the water sound path around Seokbul Station. It was created to provide a resting place for tourists and to showcase garden education programs and experience events.

 

In the village garden, residents participated and added their opinions from the design to the construction stage and management. The name of the garden comes from the poem ‘Eouureongdeoureong’ by independence activist Manhae Han Yong-un. Mangmi 2-ri Village Head Cho Hyeong-geun said, “We named it with the hope that it would become a good space where villagers can hang out happily, just like the verse in the poem.”

 

Cho Hyeong-geun, the village head of Mangmi 2-ri, who put in a lot of effort from the design to the construction stage, said, “I hope that the village garden created in front of Seokbul Station will be a space of rest and healing for visitors who come to Mangmi 2-ri through Seokbul Station and Mulsori Road. “I hope that many visitors will come,” he said.

 

In his congratulatory speech at the completion ceremony, County Mayor Jeon Jeon-seon said, “The Mangmi 2-ri Village Garden was created last year with the direct planning and participation of village residents.” He added, “We installed lighting on the village trail and created a beautiful photo exhibition exhibition space in the underground passage of Seokbul Station. “I hope that together we will be reborn as a new cultural space,” he said.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포토뉴스
박홍근 의원, 현장민원실 개최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