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마마무 화사, 걸크러쉬 끝판왕→애교 막내딸 반전 매력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18/11/22 [13:48]

‘나 혼자 산다’ 마마무 화사, 걸크러쉬 끝판왕→애교 막내딸 반전 매력

박동제 기자 | 입력 : 2018/11/22 [13:48]

▲ MBC ‘나 혼자 산다’ 마마무 화사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하루하루 숨 가삐 달려온 마마무 화사가 달콤한 휴식을 취한다.

 

오는 23일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기획 김구산 / 연출 황지영)에서는 앞만 보고 바쁘게 달려온 화사가 아버지의 고향이자 할머니 댁이 있는 남원에 방문, 사랑 넘치는 하루를 선사한다.

 

무대 위 걸크러쉬 끝판왕으로 꼽히는 화사는 오랜만에 만난 아버지 앞에서 애교 많은 막내딸 안혜진으로 180도 다른 모습을 보인다. 다정한 목소리와 친근감 넘치는 그녀의 행동 하나하나가 시청자들을 또 한 번 매료시킨다고.

 

이어 아버지와 차를 타고 이동하던 그녀는 적적한 분위기를 바꾸기 위해 노래를 선곡하며 음악과 함께 드라이브를 즐긴다.

 

예상과 달리 세대를 넘나드는 취향이 엿보이는 7080 음악 퍼레이드가 펼쳐지며 아버지도 생전 처음 들어보는 곡까지 있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특히 구수한 창법과 함께하는 화사의 아재美가 폭발해 빅재미를 안길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화사를 만나기 위해 가족, 친척들이 총출동, 훈훈한 에피소드가 펼쳐질 것으로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그녀는 북적북적해진 할머니 댁을 보고 “마을 회관인 줄 알았다”고 놀라움을 감추지 못해 오랜만에 만난 소중한 사람들과의 하루가 추위까지 날릴 전망이다.

 

화사의 수수하고 정겨운 남원의 하루는 오는 23일 밤 11시 15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dj3290@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해피투게더4’ 비투비 육성재, “난 관종..쉬는 날 치장하고 돌아다녀”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