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승남 구리시장, 4차 산업 중심 “판교테크노밸리 벤치

구리남양주 테크노밸리 조성사업 및 일자리・혁신 인프라 접목방안 강구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19/02/15 [15:49]

안승남 구리시장, 4차 산업 중심 “판교테크노밸리 벤치

구리남양주 테크노밸리 조성사업 및 일자리・혁신 인프라 접목방안 강구

하인규 기자 | 입력 : 2019/02/15 [15:49]

▲ 안승남 구리시장 4차 산업 중심 '판교테크노밸리' 벤치마킹위해 방문 (사진제공=구리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안승남 구리시장 판교테크노밸리 방문 관계자로 부터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제공=구리시청)     ©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구리=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안승남 구리시장은 구리・남양주 테크노밸리 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14일 대한민국 테크노밸리의 중심인 판교테크노밸리를 방문하여 이곳의 조성사례 및 스타트업 생태계를 벤치마킹하고 혁신사업의 접목방안을 강구했다.

 

안승남 시장은 먼저 방문단 일행과 함께 제2판교테크노밸리 홍보관에서 홍보영상을 관람하고 브리핑을 받은데 이어 판교 제1테크노밸리 내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를 방문, 이곳에서 경기도 경제과학진흥원 판교클러스터 팀으로 부터 판교 제1테크노밸리 현황 소개를 청취했다.

 

다음으로 제1판교 테크노밸리를 방문한 안 시장 일행은 스타트업 생태계를 견학하고 성공적인 운영방법에 대해 세심한 관심을 표명했다. 실제로 제1판교 테크노밸리는 IT, BT, CT, NT 중심의 글로벌 융복합 단지를 조성하여 현재 넥슨, 카카오, 안랩, 차병원 등 1,270개의 기업이 입주하고 있고, 79조의 매출과, 1만1천8백여명의 신규 고용을 창출하고 있다.

 

이날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7층에서 브리핑을 받은 안승남 시장 방문단은 성남산업진흥원 직원의 안내로 8ㆍ9ㆍ6 층을 차례로 돌며 기업지원을 위한 혁신 인프라를 구축하고 있는 경기콘텐츠 코리아랩과 경기문화창조 허브시설을 견학했다.

 

본 센터에서는 창업자가 아이디어만 있으면 이를 제품화하고 판로를 열어주는 일련의 모든 활동을 지원하고, 기업을 위한 특허, 법률, 통역 등의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안승남 시장은“구리ㆍ남양주테크노밸리는 판교와는 규모와 여건이 다르지만, 먼저 진행해온 성공사례를 보며 어떤 부분을 중점적으로 배워야 할지를 벤치마킹하기 위해 방문했다”고 밝히고, 성남시 등 성남산업진흥원 관계자들의 자세한 설명과 질의응답에 감사를 표했다.

 

이어 안승남 시장은“구리・남양주 테크노밸리 사업도 지역 특색에 맞는 특화 사업을 발굴하여, 경쟁력 있는 기업유치 활동을 하고, 나아가 창업자들을 위한 엔젤펀드를 조성하는 등 차근차근 단계를 밟아가면서‘구리, 시민행복특별시’의 활기찬 경제 도시로 발돋움할 수 있는 타산지석(他山之石)으로 삼겠다”고 덧붙였다.

 

하인규 기자 popsup5051@gmail.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화보]현아, 대체불가 무한 매력+한 컷도 버릴 것 없는 장인 면모
1/4